최종편집일시 : 2017년 10월 24일 18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934건, 최근 0 건
   

우리동네 정치인들 지역발전을 위한 고민들 좀 합시다.

글쓴이 : 가람기자 날짜 : 2017-04-24 (월) 23:22 조회 : 43

요즘 춘향제 준비에 한창인 모습을 보면서 춘향제에 대해서 이런 고민을 해 본다.

춘향제도 기업참여 방안을 검토해서 의례나 전통성 부분은 다욱 역사성을 살리고, 공연, 체험, 시설 등은 민간 참여를 유도해서 기업의 투자를 유도하는 방안이 고민되어야 된다고 생각해 본다. .

예산이 적다고 돈타령을 하는 시간에 좀더 윗선에서는 축제의 현실성과 현대시대에 축제의 기능을 잘 살리고 보다 축제의 개념, 공익, 등 축제가 지역사회에 미치는 영향과 축제발전 등 보다 심도있는 고민이 필요하다고 본다.

특히 시설 부분에서는 기업 홍보차원에서도 춘향제라는 브랜드가치가 충분하기 때문에 능력있는 기획가나 기회사만 있으면 성공적으로 이끌어 낼것으로 본다.

기획사와 충분한 협의만 잘하면 축제의 규모는 물론, 예산의 효율성차원에서도 충분한 가치가 발휘될 것으로 예상되는 사안들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우리의 현실이 이런 부분에 대해서 개선이 필요함에도 선뜻 나서지 못함은 먼저 우리고장의 특성상 시민들의 무조건적인 비판이 크기 때문에 내일 아니라는 생각에 소신껏 선뜻 주장하기도 어렵거니와 공직자들도 소신행정이 어렵다는 것이다.

보다 큰 문제는 우리시의 정치력이 문제겠지만.......

문제는 행정이나 의회의 의지가 필요하다고 보는데..
우리시 지도자를 꿈꾸는 분들 많으시던데, 지역발전을 위한 정책이나 비젼에는 고민을 적게 하신듯 하다.
보통 말로만 준비된 지도자라고들 하는데, 지역발전을 위한 대안이나 비젼은 준비들이 없어 보이기 때문이다.
좀더 공부하는 지도자들이 요구되는 시대다.

더 보기
이미지: 텍스트
댓글
가람 다가오는 지방선거에 참여하신다는 분들이 많네요...
문제는 패거리에 휩싸이거나 호남당에 묻혀서 검증없이 선택된 지도자들이 계속적으로 양산되어 남원이 낙후되는 가장 큰 요인이 되고 있습니다.


앞으로 남원시의 유권자들은 사전 검증없는 공약들을 남발하는 정치인을 선택해서는 안된다는 점입니다.일단 당선이 되면 공약이 추진되기 때문에 대부분 사업들이 검증없는 공약이라는 것이 문제입니다.

우리시의 대부분의 추진사업들이 애물단지나 무용지물이 되곤 합니다. 이유는 세심한 검토나 시민들의 의견이 첨부되지 않았기 때문이죠...

이제는 공약들이 사전에 시민사회에서 공개적으로 검증되어야 합니다. 현실성이나 가능성 없는 운영력도 확보하지 못하는 사업추진이 남원의 낙후는 물론, 시민들의 삶이나 지역발전에 저해 요인들이 되고 있습니다.
노정선 경험은 산 지식이고 긍정적 능동적 도전적 역동적 발전적 구상을 하고 부딪혀 보고

이해와 설득하여 대화와 소통을 하여야 한다


언제까지 남의 눈치만 보고 살지 말고 생각을 표현하여 행동에 옮겨야 한다

에디슨이 200번의 실험을 하여 실패했지만 결국 전기를 발명하였다

일본이 오늘날 경제대국이 된 것은 배 타고 여러국가를 다니며

물건을 수집하여 연구 발전시켜 발전했다고 한다

실패를 두려워 하면 성공할 수 없다 시뮬레이션 모의 실험이 있어 성공으로 이끌 수 있다

가만히 있으면 누가 대신하여 주지 않는다

실패를 두려워하면 아무 것도 할 수 없다
김승곤 두분 옮으신 고견입니다.
절대론 용납이 안되죠,
이대로 나가단 남원시 어이할꽁용,,!!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총 게시물 934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34  모모한 선출직들 그들 깜이 되나요... 시스템관리자 10-15
933  손 보는 것으론 한계가.... 시스템관리자 10-15
932  제대로 한다고들 하는데, 실적이 있는 건지.... 시스템관리자 10-15
931  이왕 하는 일 효과적으로 하면 좋으련만..... 시스템관리자 10-15
930  전라북도에서 가을에 물들다. 시스템관리자 10-10
929  장군바위(제바우)마애불 시스템관리자 10-09
928  영어공부, 질병치료에 관심 있으신 분!~ 유익한 10-09
927  제25회 흥부제! 흥부전 독후감 공모전 참가안내 양경님 10-01
926  제14회 만인의사추모 및 만인문화제 개최..... 시스템관리자 10-01
925  오늘은 문화가 있는 날... 시스템관리자 10-01
924  문해교실 작품전시회.. 시스템관리자 10-01
923  대책 없는 캠페인은 책임을 시민에게 떠넘기는 무책임이다. 시스템관리자 10-01
922  [동영상] 적폐청산은 교육부로 부터.... 시스템관리자 10-01
921  만인의총 뒤편에 건물이 신축되고 있다. 편집실 09-12
920  [동영상] 적폐청산은 교육부로 부터.... 시스템관리자 09-12
919  풀 속에 시설들, 왜 설치했을 까요? +1 편집실 09-05
918  관광 자원화 대책.. 가람기자 08-26
917  관광 자원화 대책.. 가람기자 08-26
916  2018년에 봅시다. 편집실 07-28
915  그늘막 쉼터! 주민 반응 좋아..... 편집실 07-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