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1년 09월 22일 21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269건, 최근 0 건
   

지리산국립공원 바래봉 철쭉, 이번 주말 만개 예상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1-05-03 (월) 19:41 조회 : 217


지리산국립공원 바래봉 철쭉, 이번 주말 만개 예상

   ◇ 팔랑치 군락지 개화 시작

   ◇ 탐방거리두기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 요청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북사무소(소장 윤명수)는 바래봉 
산철쭉 개화 현황에 대해 “5월 3일 현재 팔랑치 군락지에 개화가 시작했으며, 이번 주말 경 절정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소백산 연화봉, 황매산과 더불어 국내 철쭉 3대 명소로 꼽히는 바래봉 산철쭉 군락지는 사람이 잘 가꾸어 놓은 듯 산 전체가 하나의 정원을 연상시킨다. 특히 지대가 높고 사계가 뚜렷해 다른 곳에 비해 꽃색이 붉고 진하여 매년 봄 수만명의 상춘객들이 찾고 있다.

주요 탐방코스는 용산리~바래봉삼거리~팔랑치(4.9km, 2시간), 팔랑마을~팔랑치(2km, 1시간) 등이며, 산행일정에 따라 다양한 코스를 선택할 수 있다.



전북 남원시에서 주관하는 지리산 바래봉 철쭉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취소되었다.

이충신 행정과장은 아름다운 자연자원 보호를 위해 개방된 탐방로를 이용하고,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탐방거리두기(2m이상 거리두고 우측통행, 쉼터 등 오래 머물지 않기)에 탐방객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총 게시물 269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69
민초들의 대표적인 신앙이 있는 애기봉길  전통사회에서 기자신앙(祈子信仰)은 우리 삶의 가장 대표적인 의례였고, 곧 법이었다. 해서 당연히 민간신앙으로 자리 잡은 것이다. 사람이 살면서 결혼을 하고 …
편집실 09-20
268
허는 짓이 풍신 난 짓이나 허고 자빠졌네...  요즘 우리동네 돌아가는 꼬라지가 하도 하수상하여 이러한 때 적절한 오래된 용어 중에서 사람을 비하하는 인간 삼신을 소개해 볼까 합니다.  등신…
편집실 07-30
267
우리고장과 잘 어울리는사랑나무 “자귀나무” 산 어귀 길가에 비단실을 묶어 붉은물을 들인 듯한 부채살 모양의 꽃이 가는이의 눈길을 끌게 한다. 꽃의 모양이 아름답고, 피어있는 기간도 길며, 향기가 좋아서…
편집실 06-30
266
송강 정철과 자미(진옥)의 사랑이야기....-자미는 백일홍꽃을 보고 자미라 합니다. 남원의 시목이기도 하죠. 송강이 전라감사로 있을 무렵이라니 정철이 48세 전후의 중년시기였던 것 같다. 남원 관아에 …
편집실 06-30
265
지리산국립공원 바래봉 철쭉, 이번 주말 만개 예상   ◇ 팔랑치 군락지 개화 시작   ◇ 탐방거리두기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 요청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북사무소(소장 …
편집실 05-03
264
왜 옛 기억 속의 맛들이 안날까!지난 2014년인가 5년도에 저희 집사람이 유과 한 박스를 들고 왔다. 난 그 맛을 보고 깜짝 놀라서 이거 어디서 났냐고 물었더니 운봉행정 갔더니 작은 집에서 주었다는 것이다. …
편집실 03-20
263
KBS2 생생정보 [1231회] 2TV 2021.01.18 [노.래.방] 전라북도 남원시 편 KBS2 생생정보 프로그램에서 남원의 겨울풍경과 남원특산품이 소개되네요... 감성이 들어가 있지 않아서 관광산업으로 활용하는 데는 별…
편집실 01-18
262
호기리 석장승과 관련한 방상시...... 주천면 호기리 석장생(방상시)....전국에 하나 뿐인 방상시... 조선시대까지만 해도 많은 의식과 기원을 했던 우리의 대표적인 전통 기복신앙입니다. 호기리 석장승은…
편집실 01-12
261
요천수 뚝에 설치된 안내판....강희맹의 요천이란 시가 발길을 잡다.어제는 뚝길 산책을 하면서 승월대와 요천을 설명하는 안내판이 있음을 보고, 아하 이제 안내하는 방법이 향상 되었구나 라는 생각을 해 본…
편집실 11-30
260
남원문화대학은.... 남원문화대학은 남원문화의 정립과 지역소외의 문제를 극복하고 21세기 정보화 시대에 이론적 공론의 범주를 벗어나 실질적인 대안을 함께제시하는 장으로서 문화와 경제를 비롯한 남원의 …
편집실 11-1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