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11월 24일 14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274건, 최근 0 건
   

[전북의 숨은 관광지] 전북의 7대 비경으로 서도역 선정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0-10-30 (금) 11:50 조회 : 42


- 전북의 숨은 관광지 -

전북의 7대 비경으로 서도역 선정


전북의 7대 비경 중 하나로 남원 서도역이 선정됐다.


시에 따르면, 전북도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맞는 비대면 여행지를 홍보하기 위해 지난 7월 제15회 전북관광 전국사진전을 추진, ‘전북 7대 비경’을 올해 처음 선정한 가운데, 남원 서도역이 전북 7대 비경에 포함됐다.


전북 7대 비경 중 하나로 꼽힌 남원 서도역은 1932년 지어진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건물 폐역으로, 최명희 작가 대하소설 ‘혼불’,의 주무대이기도 하며 드라마 ‘미스터션사인’ , 간이역 등 각종 촬영지로 각광을 받고 있는 장소이다.


특히 이곳은 남원시에서 선정한 ‘문화‧ 관광’분야 사진촬영 10선에도 등재 되어 있는 곳으로, 각종 공연, 연주회, 남원 혼불문학 신행길 축제(효원의 시집가는 날)도 펼쳐져 여유롭게 쉬어가는 공간으로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근처에 혼불문학관도 있어 관광자원으로서 개발 가능성이 높은 곳이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관광자원으로서 개발 가능성이 높은 서도역이 전북 7대 비경으로 꼽혀 기쁘다”면서 “이번 선정을 계기로, 우리 시에서는 서도역 주변 환경정비와 볼거리, 체험시설을 더 조성해서 각광받는 장소로 만들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전북도는 전북 7대 비경에 전라북도에서 선정한 전담여행사를 초청하여 팸투어를 실시하고, 관광설명회와 관광박람회 참가를 통해 홍보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며 특히 8개 채널 10개 국어 홍보망, SNS(페이스북, 트위터, 블로그 등) 등 온라인 홍보와 더불어 엽서, 머그컵 등 홍보물 제작 및 여행상품을 개발할 예정이다.









   

총 게시물 274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74
남원문화대학은.... 남원문화대학은 남원문화의 정립과 지역소외의 문제를 극복하고 21세기 정보화 시대에 이론적 공론의 범주를 벗어나 실질적인 대안을 함께제시하는 장으로서 문화와 경제를 비롯한 남원의 …
편집실 11-17
273
- 전북의 숨은 관광지 -전북의 7대 비경으로 서도역 선정전북의 7대 비경 중 하나로 남원 서도역이 선정됐다.시에 따르면, 전북도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맞는 비대면 여행지를 홍보하기 위해 지난 7월 제15회 전북…
편집실 10-30
272
강쇠의 병을 치유했던 들독골.... 뱀사골 들독골을 찾았습니다. 삼남지방을 돌며, 온갖 못된짓만…
시스템관리자 02-09
271
코로나 바이러스로 꽁꽁 얼어버린 경제와 민심! 국민적 불안이 더욱 커지고 있는 때에 지리산 심심유곡에서 고로쇠물을 통해 인체의 면역력을 기르고, 심신을 강하게 할 수 있는 기회를 갖는 …
시스템관리자 02-08
270
사진: MBN 예능프로그램 ‘자연스럽게’ 촬영 장소에서 전인화와 소유진이 포옹하고 있다. 소유진(사진 오른쪽)이 전인화(사진 왼쪽)와 함께 출연하던 ‘자연스럽게’ 촬영 소감과 함께 인스타그램에 소개된 사…
시스템관리자 02-07
269
.
시스템관리자 01-20
268
.
시스템관리자 01-20
267
↑위 사진은 남원청소년육성회의 연날리기대회가 펼쳐지고 있는 풍경입니다.  나의 어린시절의 추억..... “동네꼬마 녀석들 추운 줄도 모르고, 언덕위에 모여서...할아버지께서 만들어주신 연을 날리고…
시스템관리자 01-16
266
SBS “스토브리그”에 빠져...     요즘 인기드라마 SBS “스토브리그”를 봅니다. 백승수 단장의 거침없는 조직 개혁 행보에 정말 통쾌함을 느끼는 재미에 빠져 봅니다.…
시스템관리자 01-14
265
세계속의 한국고대미술의 최고명작 남원신계리마애여래좌상南原新溪里磨崖如來坐像 천년의 미소를 담은 신계리 마애여래좌상은 마애불의 특징이 그러하듯 불심이 없는 중생들에게도 가끔은 찾아보고 싶은 부…
편집실 12-0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