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4월 22일 03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73건, 최근 0 건
   

각설이의 노래 - 윤영근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9-01-08 (화) 14:52 조회 : 98



소리꾼의 삶을 찾아서.....


 한 소리꾼의 삶을 세상에 내 놓는다.
글을 쓰기 시작한지 한갑자만이고, 이름 앞에 소설가라는 명패를 단지 40년만이다.
집안의 가업인 한의원에 종사하는 낮 시간을 빼면 온통 소설쓰기에 매달려온 셈이다.
글을 쓰는 동안 내 머릿속에는 온통 소리꾼이랄지, 독립운동가랄지하는 특별한 생을 살았던 사람들이 지배하고 있었다.

 내 안에 소리가락이 들어 온 것은 아주 어렸을 때부터 였다. 비교적 살만큼 살았던 우리집 사랑방에는 시도 때도 없이 소리꾼이 들락 거렸다.

사방에 소리꾼이 들면 밥상을 차리느라 어머니만 바빴다.  차마 어른들 사이에 낄 수가 없는 나는 사랑채 마루에 어머니와 나란히 앉아 소리꾼의 소리를 들었다. 어머니가 가끔 ‘얼씨구, 좋다’하고 입속으로 추임새를 넣으면 나도 무릎을 탁치며 ‘얼씨구 좋다’하고 따라 중얼 거렸다. 훨씬 훗날 텔레비전에 명창들이 나와 소리 한 대목을 하면 아버지가 ‘쩌그 저양반, 내가 밥상 차려준 양반이구먼’하고 중얼 거리셨다. <<작가의 말중 일부>>

-------------------------------------생 략-------------------------------------

 윤영근 선생은 소설가라기보다는 지역의 향토사가라 할 수 있다. 그간 남원에서 살아왔던 분들의 사료를 발굴하고 정리하여 오늘을 사는 우리들이 보다 이해하기 쉽도록 소설화한 작품들이다. 

 


 


   

총 게시물 73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3
[신간] 용성스님 일대기“아름다운 삶”-저자 : 윤영근 사람마다 제각기 벽처럼 서 있는 지라 이 속에 이르러서 무엇을 찾으려 합니까? 선비는 시서(시서)를 읽으며 예으를 배우고 농부는 …
시스템관리자 01-29
72
소리꾼의 삶을 찾아서.....  한 소리꾼의 삶을 세상에 내 놓는다. 글을 쓰기 시작한지 한갑자만이고, 이름 앞에 소설가라는 명패를 단지 40년만이다. 집안의 가업인 한의원에 종사하는 낮 시간을 빼면 온통 …
편집실 01-08
71
여성농악 예인 구술집 󰡔향기조차 짙었어라󰡕 향기조차 짙어라 기억 속에 묻혀있던 여성농악이 한권의 책으로 생생하게 살아났다. 여성농악 예인 구술집 '향기조차 짙었어라'가 민속…
시스템관리자 12-06
70
"국역 삼의당김부인유고집" 출판기념식조수익 번역 / 성백효 감수 지금으로부터 250여 년 전, 남원부 서봉방(棲鳳坊)에 사는 김해김씨(金海金氏)의 집에 혼인잔치가 열렸는데 신랑은 같은 동네 사는 진주하씨(晉州…
시스템관리자 11-17
69
[책소개] 황혼길 70년의 추억 –이미자 세월 흐르니 인생도 흐르고흐르는 그 인생 한번 가면 오지 않더라.탐욕도 성냄도 다 부질 없는 것 남은 생, 티 없이 살다가 흙으로 돌아가리라. 가끔은 주위에서 나름의 …
시스템관리자 01-03
68
1980년대 초다. 내가 동문에서 장사할 때니.. 친구가 생각지도 않게, 자동차 셀러리맨이 되어 자동차를 팔러 다니던 때다. 그때만 해도 남원에서는 여간해서 승용차 굴리기가 쉽지 않던 때이다. 참 체질에 안 맞는…
시스템관리자 12-08
67
두류전지                               …
시스템관리자 12-03
66
내 삶, 나의 이야기 구술사 「한병옥」 출판기념회 구술 생애사에 대한 작업을 진행해온 사단법인 무형문화연구원(이사장 함한희, 전북대 고고문화인류학과 교수)과 『민속원』이 공동 기획한 『내 삶, 나의 이야기…
시스템관리자 12-02
65
공무원의 집념과 발품으로 다시 태어난 남원운봉가야 「운봉가야 기문국, 크고 작은 이야기」전자책 발간 1500여 년 전 운봉고원에서 화려한 철기문화를 꽃피웠던 남원 운봉가야 기문국에 관한 이야기가 전자책…
편집실 10-11
64
아! 지리산, 그 어머니의 품 남원문화대학 지리산문화해설사 자격과정 2급 교재다. 남원문화대학은 남원문화의 정립과 체계화, 이를 바탕으로 21세기 정보화 시대에 걸 맞는 신 남원건설의 토대를 조성하고 필요한…
편집실 03-11
 1  2  3  4  5  6  7  8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