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2월 17일 12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905건, 최근 0 건
   

올 연말은 창극 <정유년 남원성싸움>과 함께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8-12-18 (화) 14:50 조회 : 45

올 연말은 창극 <정유년 남원성싸움>과 함께

만인의사의 충혼이 남원시립국악단 창극으로 되살아난다!




올 연말, 남원의 숨겨진 이야기 <정유년 남원성싸움>이 남원시립국악단의 창극으로 되살아난다.

남원시립국악단은 오는 12월 27일부터 29일까지 남원 춘향문화예술회관에서 남원 대표 브랜드 창극 <정유년 남원성싸움>을 선보인다. 27일(목)과 28일(금)은 저녁 7시 30분, 29일(토)에는 오후 3시에 공연할 예정이다.

 창극 <정유년 남원성싸움>은 1597년 정유재란 당시 남원성 전투에서 순국한 의사들의 이야기를 판소리로 풀어낸 창작창극이다. 남원성 전투는 남원의 군사·민간인 만 명이 왜군 6만 명과 싸워 전몰했지만 왜군에 막대한 피해를 입혀 전쟁의 흐름을 바꾼 결정적 전투로 알려져 있다. 이 공연은 죽음을 예견하면서도 남원을, 나라를 지키기 위해 일어선 만인의사의 호국정신을 재조명하고 후세에 그 정신을 이어나가기 위해 제작되었다.

이번 작품은 기이하고 장엄한 관현악 반주와 함께 상여를 연상시키는 소리, 양 손에 한삼을 끼고 추는 춤으로 시작해 전쟁의 슬픔과 공포, 참혹함을 느끼게 한다. 임진왜란이 빗겨간 평화로운 남원에서는 퉁소 부는 총각 정금과 홍 진사의 외동딸 홍도의 신분을 초월한 사랑이 시작된다. 전쟁의 기운이 남원에 깃들기 시작하고 남원성 사람들은 곡괭이와 낫을 들고 의병으로 일어난다. “의로운 장정은 다 일어나시오.”  합창 <난리가 났네>는 죽음의 두려움을 넘어선 남원성 사람들의 결연한 의지를 드러낸다.

정금은 의병이 되기로 결심하고 홍도도 정금을 따르겠다고 다짐한다. 특히 정금이 총에 맞은 홍도를 안고 함께 부르는 “어디서 무엇이 되어 있건 우리 만날 수 있을 거요.” 듀엣 부분은 전쟁의 참혹함 속에서 더욱 빛나는 애틋한 사랑을 표현하고 있다. 이 외에도 남원 군사들과 명나라 총병 양원의 갈등, 일본으로 끌려간 남원 도공들의 아픔을 담아 이야기를 더욱 풍성하게 하고 있다.

 남원시(시장 이환주)가 주최하고 남원시립국악단이 주관하는 창극 <정유년 남원성싸움>은 원작·구성에 향토소설가 윤영근, 극본 최정주, 연출 오진욱 등 남원 지역에 대해 이해가 높은 연출진들이 참여해 극의 완성도를 높였다.

오진욱 연출가는 “작품은 제작환경이나 그 단체의 색깔 그 지역의 문화적 특징에 따라 창작된다. 남원하면 떠오르는 춘향전과 더불어 <정유년 남원성싸움> 또한 지역의 대표 공연이 되길 희망하며 작품에 임했다.”고 전했다. 남원시립국악단의 이번 작품은 춘향전에 머무르지 않고 남원 지역의 숨겨진 이야기를 작품으로 제작해 남원을 상징하는 이야기로 개발하는 의미가 있다.

공연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전화(063-620-6167) 또는 남원시립국악단 블로그(https://blog.naver.com/namwongukak)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총 게시물 90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05
2019 국립민속국악원<즐거운 국악산책>- 도서․벽지 등 문화소외지역 학교 초청 프로그램 마련 -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은 올해 4월~10월, 1박 2일 <총 12회> 문화소외지역 학교 초청 &…
시스템관리자 01-16
904
<겨울방학 특집 이야기보따리>12일 숲속음악대 덩따쿵/19일 황금똥의 비밀2018년 국립민속국악원 제작한 유아대상 국악극이 다시 무대에 오른다.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은 겨울방학 기간 유아들이 국악으…
시스템관리자 01-02
903
창극 <정유년 남원성싸움> 첫 공연에 700명 몰려12월 27~29일 춘향문화예술회관서 무료 공연창작창극 <정유년 남원성싸움>의 첫 공연에 관객 700여 명이 몰려 성공적인 시작을 알렸다.남원시립국악단은 …
시스템관리자 12-28
902
올 연말은 창극 <정유년 남원성싸움>과 함께 만인의사의 충혼이 남원시립국악단 창극으로 되살아난다! 올 연말, 남원의 숨겨진 이야기 <정유년 남원성싸움>이 남원시립국악단의 창극으로 되살아난…
편집실 12-18
901
사랑과 동심 ‘동동·동화’ 축제 남원서 열린다  모닥불에 고구마 구워 먹고 아이들과 신나는 전통놀이22일부터 남원예촌 일원에서 겨울관광객에 추억 선물  밤이 가장 길다는 동지를 맞아 관광객과 시…
편집실 12-13
900
국립민속국악원 <동지맞이 송년 음악회>         - 연말 가족과 함께 나누는 작은 설 <동지> -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은 잊혀져가는 세시풍속의 의…
시스템관리자 12-10
899
- 남원 문화도시 소리문화 프로젝트 -지역 국악인들이 함께 참여하고 기획하는‘ 판 ’<산조 놀다> 남원시 문화도시사업 추진위원회는  오는 12월 8일 구도심 일원과 함파우 소리체험관에서 소리문…
편집실 12-06
898
수상하고 수상한 <악단광칠 미치고 팔짝 콘서트> 공연오는 28일 춘향문화예술회관, 일단 와서 소리지르고 흔들어봐, 이런공연 언제볼지 몰라  온몸이 들썩들썩, 신나고 강렬한 수상하고 수상한 유랑악단…
시스템관리자 11-21
897
    
편집실 11-18
896
2018년 <다담>의 대미를 장식할 이야기 손님은 누구?! 국립민속국악원의 국악콘서트 <다담> 11.22.(목) 오전 10시 40분 예원당K리그의 살아있는 전설, 라이온킹 이동국 선수의 축구 이야기와 국악그룹 …
시스템관리자 11-1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