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8년 07월 20일 19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869건, 최근 1 건
   

두 연주자가 함께『길을 가다』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8-04-06 (금) 11:03 조회 : 31


국립민속국악원 상설공연 <2018 토요국악초대석>

두 연주자가 함께『길을 가다』

-서승미, 조경선 2인 음악회 “길을 가다” 4월 14일 3시 -


  국립민속국악원(원장직무대리 전종윤) 상설공연 <2018 토요국악초대석> 14일 오후 3시 서승미 조경선의 2인 음악회 『길을 가다』가 예음헌 무대에 오른다.

  2인 음악회 『길을 가다』는 대금연주자 서승미(경인교육대학교 음악교육과 교수)와 거문고 연주자 조경선(서울교육대학교 음악교육과 교수) 두 연주자가 예술적 철학과 음악의 깊이 나누고 교감하는 무대로 함께 연주하는 병주와 각자가 뛰어난 연주를 펼칠 독주 등 총 4곡이 펼쳐진다.

  첫 곡은 두 연주자가 함께 연주하는 ‘중광지곡’은 영산회상의 하나로 현악영산회상이라고도 한다. 거문고가 중심이 되어 보통 가야금, 해금, 피리, 대금, 단소의 편성으로 연주되나 오늘 공연에서는 거문고와 대금으로만 연주되어 더욱 섬세한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이어서 백낙준(거문고 산조 창시자)에 의해 만들어져 연주되고 있는 백낙준 거문고 산조를 조경선의 연주로, 4음계에 의한 대금독주곡을 서승미의 연주로 감상한다. 마지막은 조경선이 ‘어린왕자’를 바탕으로 작곡한 ‘가장 중요한 것은 눈에 보이지 않아’까지 두 명의 연주자가 함께 만들어 가는 무대로 꾸며진다.

  토요국악초대석이 공연되는 국립민속국악원 예음헌은 총 100석 규모 소극장으로 매회 100명 한정 선착순 예약제를 운영하며 예약은 해당공연의 개최 1개월 전부터 전화(063-620-2324~5) 및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로도 가능하다.


   

총 게시물 869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69
국립민속국악원2018 달리는 국악무대 <한여름 밤 국악무대>-올 여름은 가족들과 함께 지리산과 덕유산으로 고고-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국립공원을 찾는 피서객들을 위해 20…
편집실 18:22
868
화용도 타령-타고 남은 적벽안숙선 명창과 함께하는‘작은창극’- 국립국악원, 국립민속국악원 공동제작 - 7.6.(금)~7.(토) 국립민속국악원 예원당에서 개최  국립국악원(원장 임재원)과 국립민속국악원(원장 …
편집실 06-22
867
매마수, 남원의 11시에는 뭔가 특별한 게 있다?- 국립민속국악원의 국악콘서트 <다담> 6.27.(수) 오전 11시 예음헌수필 ‘지란지교를 꿈꾸며’의 저자, 유안진 시인과 여성국악실내악단 다스름의 연주오는 6월…
시스템관리자 06-17
866
국립민속국악원 상설공연 <2018 토요국악초대석>전통적인 孝(효)를 노래하는 판소리 심청가- 판소리마당 지아름의 “심청가” 6월 23일 토요일 오후 3시 -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의 상설공연 <…
편집실 06-14
865
국립민속국악원 상설공연 <2018 토요국악초대석>아일랜드 전통음악과 한국 전통음악의 만남- 국악타파 “여자들 피리피그” 6월 16일 토요일 오후 3시 -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의 상설공연 <20…
편집실 06-08
864
국립민속국악원 상설공연 <2018 토요국악초대석>곧은 소리 뽑아내는 아쟁의 선율-이세나 아쟁 “곧다” 6월 9일 3시 -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 상설공연 <2018 토요국악초대석> 6월 둘째주 &…
시스템관리자 06-01
863
러시아에 전통창극 <춘향전> 매력 알리기블라디보스톡 마린스키 연해주무대 소극장에서 창극 - 춘향전 눈 대목 선보여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은 오는 …
시스템관리자 05-31
862
국립민속국악원 상설공연 <2018 토요국악초대석> 꼬리에 꼬리를 무는 만 냥짜리 이야기 -The林(그림) 판소리동화극“꼬꼬만냥” 6월 2일 11시, 3시 -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 상설공연 &l…
편집실 05-29
861
다문화 가족의 삼․사․오행 시화전, 가족들과 함께 나들이 오세요 ~ - 시청 1층 로비에서 5. 23 ~ 5. 31일까지 시화전과 사진전 열려 -    다문화 가족들의 기량을 뽐내는 백일장(삼․…
편집실 05-28
860
이재화 명인, '화현금'으로 거문고의 미래 제시국립국악원 우면당에서 열린 한갑득 명인의 탄신 100돌 기념연주회 [신한국문화신문=김영조 기자]    “달 아래에서 거문고를 타기는 …
시스템관리자 05-2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