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11월 22일 10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896건, 최근 0 건
   

말없이 마음과 마음으로 전하다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9-08-29 (목) 15:48 조회 : 14

말없이 마음과 마음으로 전하다
제16회 악성 옥보고 전국 거문고 경연대회


  전통예술의 혼이 살아 숨 쉬는 유서 깊은 고장 남원에서 거문고의  아름다운 향연이 울려 퍼진다.


  오는 8월 31일(토) 명인 악성 옥보고 선생의 맥을 잇는 제16회 전국  악성 옥보고 거문고 경연대회가 국악의 본 고장인 남원 춘향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된다.


  거문고는 예부터 학문를 닦는 선비들이 즐겨 타는 악기 중에 으뜸으로 쳤으며 백가지 악기 중에서도 최고의 악기로 백악지장으로 불리어져 오고 있다.


  악성 옥보고 명인은 신라 경덕왕 때 육두품에 속하는 귀족이었음에도 거문고를 들고 지리산의 운상원(지금의 남원 운봉)에 들어가 50여 년 동안 거문고를 연구하고, 30여 곡이 넘는 거문고 가락을 작곡하시며, 우리 음악의 기틀을 다졌습니다.


  남원시와 사)악성옥보고 기념사업회에서는 그 뜻을 기리고, 전통   국악을 널리 보급 발전시키기 위하여 해마다 전국 규모의 거문고 경연대회를 개최하여 거문고 음악의 대중화 및 맥을 잇고자 하는 학생과 연주가들에게 서로의 재능을 확인할 수 있는 경연의 장을 열어주고 있다.


  이번 경연대회는 명인부, 일반부, 고등부, 중등부로 진행되며 명인부 대상 수상자에게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거문고 1대가 부상으로 주어진다.


   

총 게시물 89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96
한국자유총연맹 남원시지회 제39회 합동위령제 거행 한국자유총연맹 남원시지회(지회장 정행열)는 지난 1일 광한루원 내 충혼탑에서 자유민주주의 체제수호를 위해 항거하다 희생된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
시스템관리자 11-03
895
제1회 농촌의 희망을 찾는 사진 공모전 입상작 전시  남원시는 아름다운 농촌다움을 보전하고 농업.농촌이 새로운 활력을 찾기 위한 제1회 농촌의 희망을 찾는 사진 공모전에 입상한 우수작품을 남원의료원 1층…
편집실 10-30
894
남원서 도통지구대, 현장소통을 위한 필드데이 개최남원경찰서(서장 함현배) 도통지구대는 지난 10월 17일 현장에서 업무개선 방안 및 발전 등에 관해 자료를 수집하고 토론하며, 나아가 동료 간 화…
편집실 10-23
893
전북도민의 화합의 장, 제57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 상징물 공모- 포스터, 엠블럼, 마스코트, 슬로건 등 4개 부문…11월 6일까지 -남원시가 2020년 5월 15일부터 17일까지 남원시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57회 전라북도…
편집실 10-08
892
지리산 허브밸리 “허브 & 국화 향 페스타”개최“천연허브와 국화의 향연, 정원의 향기를 찾아서”  지리산에서 자란 천연허브와 국화의 향을 만끽할 수 있는 축제가 찾아온다.  남원시는 …
편집실 10-08
891
인월면, 제27회 흥부마을 터울림 개최  제27회 흥부제의 막을 올리는『흥부마을 터울림 행사』가 오는 7일 오전 10시에 인월면 성산마을에서 열린다.  흥부마을인 인월면 성산마을에서는 …
시스템관리자 10-04
890
신명나는 흥부(興富)가 돌아왔다제27회 흥부제 10월 11일 개막  남원 대표 축제인 흥부제가 10월 11일부터 13일까지 『흥부(興富)가 돌아왔다』라는 주제로 사랑의 광장 일원에서 신명나게 펼쳐진다. …
편집실 09-09
889
말없이 마음과 마음으로 전하다제16회 악성 옥보고 전국 거문고 경연대회  전통예술의 혼이 살아 숨 쉬는 유서 깊은 고장 남원에서 거문고의  아름다운 향연이 울려 퍼진다.  오는 8월 31…
시스템관리자 08-29
888
(사)대한노인회 남원시지회장 이·취임식 열려- 제17대 대한노인회 남원시지회장 취임 - (사)대한노인회 남원시지회 회장 이·취임식이 지난 8. 20(화) 11:00 대한노인회 남원시지회 회의실(2층)에서 읍·…
편집실 08-20
887
‘청소년 진로 아트캠프’성황리에 마쳐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남원시가 주최하고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주관으로 청소년을 위한 여름축제 ‘제1회 청소년 진로 아트캠프’가 지난 4일부터 8일(4박5일) 서울과 12일부…
편집실 08-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