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3월 19일 13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859건, 최근 1 건
   

이용호 의원, 오는 26일 ‘3.1운동 100주년 기념 일제침략기 한국문학사 재조명 정책토론회’개최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9-02-21 (목) 12:34 조회 : 12


이용호 의원, 오는 26‘3.1운동 100주년 기념

일제침략기 한국문학사 재조명 정책토론회
개최

국내외 항일·민족문학 재조명하고 친일문인 기념문학상 문제 공론화

 

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은 오는 26()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의실에서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일제침략기 한국문학사 재조명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일제강점기 국내외에서 발표된 항일·민족문학을 재조명하고 친일문인 기념문학상 폐지운동의 발자취를 돌아보면서, 정부와 학계, 문학계 차원에서 근·현대 한국문학 교육 및 정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할 예정이다.

친일문학을 둘러싼 갈등은 현재진행형이다. ··고 교육현장에서 친일문인의 작품을 어떻게 다뤄야 하는지를 두고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친일문인 기념문학상을 폐지해야 한다는 요구 역시 크다.

2017년 한 언론사 여론조사 결과 친일작가 작품이 교과서에 실려 있는 것에 대해 응답자 28%무조건 삭제해야 한다고 답했고, 배경설명이 필요하다는 의견은 47%, 완성도를 따져 그냥 두어야 한다는 의견은 19%로 나타났다. 친일작가의 이름을 내세운 문학상은 폐지해야 한다는 의견이 32%, 상의 이름을 바꿔야 한다는 의견이 25%로 부정적 의견이 과반을 넘었다.

이에 3.1운동 100주년을 계기로 일제에 대한 저항정신이 더욱 선명하게 반영된 지하·망명문학을 재조명해 제대로 연구하고, 친일문인 기념문학상 문제를 본격적으로 공론화해 국민적 합의를 이끌어내야 한다는 주장이 힘을 얻는다.

이용호 의원은 해방 이후 바로잡지 못한 역사가 남긴 상처는 아직도 온전히 아물지 못했고, 오늘날 우리는 위안부 문제, 친일파 청산, 강제징용 배상 등 무거운 시대적 과제들을 안고 있다. 친일문학 문제 역시 중요한 논의대상이다라며, “3.1운동 100주년을 맞은 지금, 이 같은 문제 해결에 더욱 박차를 가할 때라고 토론회 개최 취지를 밝혔다.

또 이 의원은 지식인으로서 시대에 편승해 우리 민족을 전쟁터로 내몰고 일제를 찬양했던 사람들의 행적을 보다 정확하게 알리고, 제대로 된 연구조차 이뤄지지 못한 항일·민족문학을 발굴·조명해야 한다, “이번 토론회는 우리 현대사의 아픔을 치유하고 다음 세대가 올바른 역사인식을 가질 수 있게 하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토론회에서는 김동수 백제예술대학교 명예교수와 유용주 한국작가회의 자유실천위원회 위원장이 주제발표에 나서고, 토론자로 남민우 한국교육과정평가원 연구위원, 전일환 전주대학교 국어국문학과 명예교수, 임성용 한국작가회의 시인, 황송문 선문대학교 국어국문학과 명예교수, 김미영 한양대학교 국어교육과 교수가 참여할 예정이다.

 


   

총 게시물 859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59
제5강 지리산권 사찰 제영시 연구 3월 21일 남원문화대학 ‘지리산문화해설사 자격과정’ 날로 인기를 더해간다. “제5강 지리산 사찰 제영시 연구”라는 주제의 김진욱교수(조선대)의 강좌다. 김교수는 지…
시스템관리자 03-18
858
2019 남원문화대학 "지리산문화해설사 자격과정"
시스템관리자 03-12
857
.
시스템관리자 03-07
856
.
시스템관리자 02-24
855
지리산 시대에 대비한다. 남원문화대학장 이.취임식 및 “지리산문화해설사 자격과정”개강   남원문화대학(학장 한영욱)은 순천대 지리산권문화연구원과 2월 21일 오후6시30분 남원문화예술센터에서…
시스템관리자 02-21
854
이용호 의원, 오는 26일 ‘3.1운동 100주년 기념 일제침략기 한국문학사 재조명 정책토론회’개최 국내외 항일·민족문학 재조명하고 친일문인 기념문학상 문제 공론화   이용호 의원(남…
시스템관리자 02-21
853
.
시스템관리자 01-22
852
이용호 의원,「국립공공의료대학원,왜 필요한가?」정책토론회 개최 예정“취약지 공공의료 활성화 및 국립공공의대 설립 필요성 재확인하는 자리 될 것”이용호 의원(전북 남원·임실·순창)은 오는 18일 오후 4시 …
시스템관리자 01-16
851
목적 - 정유재란(1597) 남원성전투 당시 왜군의 민간인 학살로 만들어진 교토시 코 무덤의 남원 이장 당위성을 점검하고, - 특히 코무덤(미미즈카)의 일본 문화재 지정 해제를 위하여 정부 차원의 국내외적 협력 …
편집실 12-05
850
    
편집실 11-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