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7년 12월 13일 16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627건, 최근 1 건
   

그림자극과 떠나는 환상의 음악여행 <비발디의 사계>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7-09-26 (화) 11:21 조회 : 39


문화가 있는 날 “927

온 가족이 다 함께 공감하며 즐길 수 있는 그림자극과 떠나는 환상의 음악여행 <비발디의 사계>” 공연이 오는 927일 수요일 오후 7시 남원춘향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 찾아갑니다.  

2017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과 연계하여 진행되는 본 공연은 트리나폴리스의 꽃들에게 희망을이라는 이야기와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클래식 작품이자 바로크 시대 음악의 걸작 비발디의 명곡 사계를 그림자와 인형극, 클래식 오케스트라 아름다움 선율이 만나 눈 앞에 잡힐 듯 아른거리는 생동감 넘치는 시각, 청각적 아름다움을 제공하는 클래식 그림자극이다.  

비발디사계를 통해 계절에 따라 변화하는 사계절의 모습을 아름다운 음악과 그림자극으로 묘사하여 재치와 유모가 넘치는 장면들을 만들어 내어, 아이들은 물론이고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재밌는 공연이 될 것입니다  

2017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문화공감사업은 복권위원회의 복권기금을 지원받아 진행되며 국공립 및 민간단체 등의 우수공연 선정하여 수준 높은 문화예술의 나눔을 통해 소외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국민 개개인의 문화수준을 향상시켜 문화적 격차를 해소에 목적을 두고 있다.  

남원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문화가 있는 날과 연계하여 시민들에게 다양한 장르의 수준 높은 우수 공연들이 선보일 예정으로 많은 관심과 관람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총 게시물 627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27
겨울 아이들의 잃어버린 동심을 찾아서…‘동동동화축제’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남원예촌 일원에서 3일간 열려  겨울철 아이들의 동심찾기 프로젝트 일환으로 열리는 ‘동동·동화(冬童·童話) 축…
편집실 13:17
626
「남원 교룡산성」군기고터 발굴조사 현지보고회 통일신라 말~고려초 추정 대형 건물지 확인 남원시 산곡동에 위치한 남원 교룡산성은 둘레 3,120m에 이르고 있으며,  산의 정상 높이는 해발 518m이고, 정상에…
시스템관리자 12-07
625
남원의 야경 남원예촌「빛 길」조성 남원시는 남원예촌 1지구와 2지구를 연결하는 광한루원 뒷담 구간 250미터 길에 크리스탈 트리를 설치하여 “남원예촌 빛 길”을 조성하였다고 밝혔다. 이는 전라북도가 지원…
편집실 12-06
624
새남원라이온스클럽 어르신 백내장 수술비 지원   새남원라이온스클럽(회장 정하복)에서는 백내장으로 시력이 약화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진료비 및 수술비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새남…
편집실 12-04
623
「남원 유곡리 및 두락리 고분군」 사적 지정을 위한 문화재청 문화재위원 현지조사문화재청 보존정책과에서 11월 29일, 30일 두 번에 걸쳐 현재 전라북도 기념물 제10호로 지정된「남원 유곡리 및 두락리 고분군」…
편집실 11-30
622
서부산림청, “유아들과 함께하는 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 11월 숲가꾸기 기간을 맞아 유아들과 함께하는 숲가꾸기 체험행사 실시 - 서부지방산림청(청장 김형완)은 11월 숲가꾸기 기간을 맞이하여 13일 남원 춘…
시스템관리자 11-14
621
한국자원봉사센터협회(회장 김영진)가 주최하고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이사장 김기원)와 (사)군산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황호종)가 주관하는 『제14회 전국자원봉사센터대회』가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11. …
시스템관리자 11-10
620
애틋한 전설 속 지리산 천년송 전통혼례식 지리산 천년송 아래에서 와운 명품마을 제1호 명품커플 탄생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지리산국립공원 와운(臥雲)마을에 위치한 지리산 천년송(천연기념물…
편집실 11-07
619
공주시 자원봉사센터에서 청소년들이 남원을 방문하여 우리고장의 문화이해 및 답사 그리고 사과농장을 방문하여 사과따기체험 등을 합니다. 붉게 물른 사과(후지)가 설 상품으로 주렁주렁 달려있는 깊은 가을의 …
편집실 11-04
618
주천면 하주마을은 청주한씨 집성촌으로 주역을 읽는 소리가 온 동네에 떠나지 않아 옛 지명“주레기”마을이다. 이 마을이 한 이장님 부부의 헌신적인 꽃마을 가꾸기로 마을 진입로 1.5km에 심어진 10여종의 다채로…
편집실 10-3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