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7년 10월 18일 07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608건, 최근 1 건
   

폭염 속에 계속되는 남원 시민들의 서남대 정상화 요구 궐기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7-07-20 (목) 22:00 조회 : 103








- 교육부의 시대정신에 맞지 않는 원칙 고수 -


폭염 속에 계속되는 남원 시민들의 서남대 정상화 요구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의 취임 이후로 미뤄졌던 서남대 정상화 계획서의 교육부 수용 여부 결정이 임박한 가운데, 남원시민들이 지난해에 이어 720일 다시 한 번 대규모 집회에 나섰다. 

20168, 1,300여명의 남원 시민들과 향우회원들이 세종시 교육부 청사 앞에서 서남대 정상화를 촉구하는 결의대회와 함께 이날 동참한 시의원들의 삭발로 결연한 의지를 보였으나, 2017년 현재까지 서남대 정상화는 이루어지지 못한 상황이다

상황이 이렇게 되자, 남원시의회 이정린 의원과 서남대 김철승 교수협의회장, 이상호 서남대 교수협의회 운영위원이 세종시 교육부 청사 앞에서 단식투쟁을 벌이며 남원시민 및 서남대 구성원 들이 원하는 서남대 정상화 방안 수용과 사학분쟁조정위원회 조기 심의를 촉구하였다.  

이에 작년 인원보다 더 늘어난 1,500여명의 남원 시민이 다시 한 번 나섰다. 

이날 집회는 전라북도 정치권과 전라북도민, 기관단체, 서남대 교수 및 총학생회, 남원시민, 사회단체, 서남대 정상화 공동대책위, 재경남원향우회 등 광범위한 참여하에 이뤄졌다.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교육부로 이어졌으며, 서남대 정상화에 걸림돌이 되고 있는 교육적폐를 청산하고 시간 끌기로 늑장 대응하고 있는 교육부를 강하게 성토했다. 

새벽 6시부터 시작된 시민들의 강행군과 높은 습도, 30도를 웃도는 기온이 만들어 낸 불쾌지수는 시민들을 힘들게 했지만, 서남대 문제 해결이라는 남원 시민들의 의지는 시민들이 목청을 돋우는 원동력이 되었다.  

설립자 이홍하의 1,003억원이라는 천문학적인 횡령비리로 시작된 서남대 문제는 이후 교육부의 부실한 대처로 해결은커녕 더욱 악화되어 갔으며, 이에 남원 시민단체와 행정, 지역 정치권 및 서남대 구성원들이 나서 정상화를 위한 방안 마련에 나섰으나, 교육부의 미온적인 대처로 문제 해결의 실마리를 찾지 못했고, 2017420일 우선 협상 대상자로 서울시립대와 삼육대를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 후 구재단을 포함한 3곳에서 교육부에 정상화 계획을 제출한 상황이다. 

현재, 서울시립대의 경우는 지역요구를 최대한 반영하여 지역맞춤형 농생명학과를 신설하고, 공공보건의료 인력양성의 메카로 서남대를 이끌겠다는 계획안을 제출했고, 삼육대의 경우는 서남대 의대를 제외한 남원캠퍼스를 아산캠퍼스로 통합한 뒤, 기존의 남원캠퍼스에는 의대를 존치시키고 삼육대 학생 100명을 이동시켜 삼육대 남원캠퍼스를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구재단 역시 삼육대의 계획과 큰 틀을 같이 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구재단측에서는 서남대학교 폐지 및 학교법인 서남학원 해산 인가신청서를 제출해 서남대 문제의 해결은 시급을 요하는 형국이다.  

현재 세종시 교육부청사 앞에서 단식투쟁중인 서남대 정상화 공동대책위원회 이정린 대표는 한여름의 무더위도 서남대 정상화를 위한 남원시민들의 굳건한 의지를 꺾을 수는 없을 것이라며, “오늘 보여준 남원시민들의 단결된 모습은 서남대 정상화라는 결과물을 영글게 하는데 있어 가장 중요한 분기점이 될 것이라며 1,500여 남원 시민들의 열정에 경의를 표했다.  

또한, 교육부가 시대정신에 맞지 않는 관행을 원칙으로 고수하고 있기에 서남대가 건정한 사학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막고 있으며, 남원시민 및 서남대 구성원, 학생들이 원하는 실현 가능한 정상화 방안이 있는데도 구태의연한 잣대로 정상화 결정을 미룬다면 남원시민이 결코 보고만 있지는 않을 것임을 분명히 밝혔다.


   

총 게시물 608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08
삼국 시대 국보급 “금동보살삼존불입상” 출토양양 진전사터 삼층석탑 주변 발굴조사 성과 [신한국문화신문=한성훈 기자]  문화재청(청장 김종진)의 허가를 받아 양양군(군수 김진하)과 (재)국…
편집실 10-17
607
국립민속국악원 유아를 위한 놀이형 공연<덩덕쿵 국악놀이터> - 국악을 놀이로 즐길 수 있는 유아대상 공연마련 -   국립민속국악원(원장 박호성)은 10월 31일(화)~11월 3일(금) 10:00~12:00 총 4…
편집실 10-13
606
지리산국립공원 지정 50주년 기념, 산상(山上)음악회 성료 탐방객들에게 초가을 지리산에서의 추억 선물 선사  국립공원관리공단 지리산국립공원북부사무소(소장 조승익)는 지리산국립공원 지정 50주년을 …
편집실 09-30
605
추석연휴엔 광한루원이 정답 - 광한루원, 춘향테마파크 추석연휴기간(10.3.-10.5.)무료입장-   남원시는 광한루원에 추석 명절 연휴기간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여 추석명절의 훈훈한 정을 같이 나…
편집실 09-29
604
남원 백두대간 한가위 체험한마당가을 풀벌레와 함께 즐기는 다양한 민속놀이와 공예체험 남원시(시장 이환주)는 오는 추석 황금연휴 기간 9월30일부터 10월9일까지(추석 당일 휴관) 전시관에서 백두대간에 서식하…
편집실 09-29
603
만인의사의 숭고한 넋을 기리는 순의제향 거행 - 만인의총관리소, 제420주년 만인의사 순의제향(殉義祭享)행사 거행 / 9.26. - 문화재청 만인의총(남원시 만인로 3)은 정유재란 시 순국한 만인의사의 호국정신을 …
편집실 09-26
602
문화가 있는 날 “9월 27일” 온 가족이 다 함께 공감하며 즐길 수 있는 “그림자극과 떠나는 환상의 음악여행 <비발디의 사계>” 공연이 오는 9월 27일 수요일 오후 7시 남원춘향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 …
편집실 09-26
601
정유년 남원성싸움의 현장에서 제14회 만인의사추모 및 만인문화제 개최.....  남원사회봉사단체협의회(회장 형창우)에서는 만인의사 순의420주년 제향의 전날인 9월 25일 18:00~20:00까지 정유년 남원성싸…
편집실 09-25
600
남원 백두대간생태교육장 생태체험 메카로 지난해 4월 개관 11만명 방문...희귀곤충 특별전시도 인기 남원시 운봉읍에 지난해 4월 개관한 백두대간 생태교육장이 생태체험 중심지로 자리 잡고 있다.  …
편집실 09-22
599
남원서, 어린이 보호구역 캠페인 및 시설점검- 노암초등학교 등굣길 교통안전 캠페인 실시 -   남원경찰서(서장 임상준)는 12일(화) 노암초등학교 정문 앞에서 임상준 서장이 참석하여 등굣길 교통안전 캠…
편집실 09-1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