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08월 11일 13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748건, 최근 0 건
   

지리산국립공원 바래봉 철쭉, 이번 주말 만개 예상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0-05-13 (수) 14:48 조회 : 86




지리산국립공원 바래봉 철쭉, 이번 주말 만개 예상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북사무소(소장 김효진)는 바래봉 산철쭉 개화 현황에 대해 “5월 13일 현재 팔랑치 군락지에 개화가 시작했으며, 이번 주말 경 절정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바래봉 산철쭉 군락지는 사람이 잘 가꾸어 놓은 듯 산 전체가 하나의 정원을 연상시킨다. 특히 지대가 높고 사계가 뚜렷해 다른 곳에 비해 꽃색이 붉고 진하여 매년 봄 수만명의 상춘객들이 찾고 있다.


주요 탐방코스는 용산리~바래봉삼거리~팔랑치(4.9km, 2시간), 팔랑마을~팔랑치(2km, 1시간) 등이며, 산행일정에 따라 다양한 코스를 선택할 수 있다.


이충신 행정과장은 아름다운 자연자원 보호를 위해 개방된 탐방로를 이용하고,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탐방거리두기(2m이상 거리두고 우측통행)  탐방객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총 게시물 748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48
남원시 집중호우로 피해 속출대강면 최고 554mm, 평균 442mm 내려전국이 비피해가 계속 속출하고 있는 가운데, 남원시에도 폭우가 내려 대강면은 최고 554mm가 내렸고, 최저지역은 인월면으로 268mm를 기록 하였으며…
편집실 08-08
747
2020 남원문화대학 지리산 문화해설사 자격과정비대면교육이 학습효과도 크고 안정적.. 남원문화대학 "제7기 지리산문화해설사 자격과정"은  코로나19라는 초유의 사태로 인하여 비대면 교육을 실시…
편집실 08-07
746
2020 남원문화대학 (지리산문화해설사(2급) 자격과정)남원시내권 문화답사오늘은 남원문화대학 첫 답사가 있었습니다. 요즘 코로나로 비대면 교육을 하고 있기 때문에 사실 답사를 한다는 것 자체가 부담스러웠지만.…
편집실 07-27
745
1강 - 풍수로 본 지리산과 남원 용성 - 최재은 <iframe width="753" height="424" src="https://www.youtube.com/embed/3_xt9u8wDb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편집실 07-08
744
남원출신 국악인 이봉근, 영화<소리꾼>들고 남원 온다.-8일 상영회 및 팬미팅 남원서 가져- 남원에서 나고 자란 소리꾼 이봉근이 지난 1일 개봉한 영화 <소리꾼>을 들고, 8일 남원에 온다.시는 남…
편집실 07-07
743
국악 본산지 남원에 조성된‘안숙선 명창의 여정’개관!-안숙선 명창의 소리 인생 조명, 남원대표 국악전문복합시설로 거듭날 것-가왕 송흥록의 고향이자 수많은 명인·명창을 배출된 국악의 본산지, 남원에 ‘안숙…
편집실 07-02
742
코로나 정국에 추천하고 싶은 여름피서지...장수군 번암 쪽의 계속은 모두가 최상..코로나가 기승을 부리는 때에 금년도 여름휴가를 고민해 보아야 할 때죠...먹고살기 어려운 때 무슨 피서냐는 생각도 하겠지만, 정…
시스템관리자 06-07
741
지리산국립공원 바래봉 철쭉, 이번 주말 만개 예상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북사무소(소장 김효진)는 바래봉 산철쭉 개화 현황에 대해 “5월 13일 현재 팔랑치 군락지에 개화가 시작했으며, 이번 주…
편집실 05-13
740
↑위의 사진은 요천변의 제방길에 설치된 경관등이다. 시설후 관리가 되지 않아 먼지 및 이물질들이 끼어 있어 효율을 크게 떨어 짐은 물론, 바라보는 사람들에게도 불쾌감을 주고 있다는 지적이다.   각종 …
편집실 04-15
739
조선최초의 영화 전문극장은?기생충 아카데미 4관왕으로 보는 한국영화의 위상은 뜨겁기만 하다. 비영어권 영화가 처음으로 오스카상을 받으면서 그 흥행 또한 어떠한 기록을 세울지 지켜봐야 할 것이다.2019년 5월 …
시스템관리자 02-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