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08월 05일 04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746건, 최근 0 건
   

조선최초의 영화 전문극장은?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20-02-18 (화) 11:14 조회 : 123


조선최초의 영화 전문극장은?


기생충 아카데미 4관왕으로 보는 한국영화의 위상은 뜨겁기만 하다. 비영어권 영화가 처음으로 오스카상을 받으면서 그 흥행 또한 어떠한 기록을 세울지 지켜봐야 할 것이다.

2019년 5월 기생충이 개봉해서 이미 1000만 관객을 달성했습니다. 그러나 이번 주말에 박스오피스 예매율 상위권에 다시 오르면서 새로운 흥행이 기대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이번 주말까지 3,700만부를 기록 하고 있고, 이 기록이 아카데미 수상소식이 전해지면서 흥행이 계속 상승하고 있기 때문이죠...

그럼 과연 우리나라의 영화사를 알아보면 어떨까요.. “농상공부길(農商工部通り)에 신축 낙성한 경성고등연예관에서 (2월) 18일 관민 수백 명을 초대하여 활동사진 개장을 피로한다.” 이는 1910년 2월 18일 신문에 난 기사입니다. 이 경성고등연예관(高等演藝館)은 일본인 와타나베가 세운 조선에 처음 등장한 영화관입니다. 경성고등연예관은 현재의 을지로2가 KEB하나은행 본점 옆 황금정 63통 7호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이 극장은 프랑스의 파테영화사에서 수입한 당시로써는 각종 첨단 영사장비를 갖추고 있었다고 합니다. 내부는 이른바 ‘기석’(奇席)이라는 일본식이었는데, 2층은 다다미, 아래층은 긴 의자로 배치하였답니다.  수용인원은 6백명 정도였고, 일본인 영사기사를 영화상영을 위해 고정배치 하였습니다. 특등석 1원, 1등석 50전, 4등석 10전으로 비싼 입장료였지만 경성고등연예관의 영화상영은 상당한 인기를 얻었다고 하지요.


경성고등연예관은 비록 짧은 기간이었지만 본격적인 영화전문극장으로 조선에 처음 선보인 것이었으며, 조선에 영화가 보급되는 과정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다만, 극장의 소유주가 일본인이며, 일본 자본에 의해 세워졌다는 사실은 일본인이 조선의 영화시장을 본격적으로 장악하기 시작한 것임을 말하고 있다.. 참고로 1926년 나운규의 ‘아리랑’을 상연한 것으로 유명한 단성사는 1907년 설립되었지만 1910년 중반까지는 전통연희를 위한 공연장이었고, 영화제작자 박승필이 극장을 인수한 이후인 1918년부터 상설영화관으로 바뀌었다.


   

총 게시물 74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46
2020 남원문화대학 (지리산문화해설사(2급) 자격과정)남원시내권 문화답사오늘은 남원문화대학 첫 답사가 있었습니다. 요즘 코로나로 비대면 교육을 하고 있기 때문에 사실 답사를 한다는 것 자체가 부담스러웠지만.…
편집실 07-27
745
1강 - 풍수로 본 지리산과 남원 용성 - 최재은 <iframe width="753" height="424" src="https://www.youtube.com/embed/3_xt9u8wDb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편집실 07-08
744
남원출신 국악인 이봉근, 영화<소리꾼>들고 남원 온다.-8일 상영회 및 팬미팅 남원서 가져- 남원에서 나고 자란 소리꾼 이봉근이 지난 1일 개봉한 영화 <소리꾼>을 들고, 8일 남원에 온다.시는 남…
편집실 07-07
743
국악 본산지 남원에 조성된‘안숙선 명창의 여정’개관!-안숙선 명창의 소리 인생 조명, 남원대표 국악전문복합시설로 거듭날 것-가왕 송흥록의 고향이자 수많은 명인·명창을 배출된 국악의 본산지, 남원에 ‘안숙…
편집실 07-02
742
코로나 정국에 추천하고 싶은 여름피서지...장수군 번암 쪽의 계속은 모두가 최상..코로나가 기승을 부리는 때에 금년도 여름휴가를 고민해 보아야 할 때죠...먹고살기 어려운 때 무슨 피서냐는 생각도 하겠지만, 정…
시스템관리자 06-07
741
지리산국립공원 바래봉 철쭉, 이번 주말 만개 예상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북사무소(소장 김효진)는 바래봉 산철쭉 개화 현황에 대해 “5월 13일 현재 팔랑치 군락지에 개화가 시작했으며, 이번 주…
편집실 05-13
740
↑위의 사진은 요천변의 제방길에 설치된 경관등이다. 시설후 관리가 되지 않아 먼지 및 이물질들이 끼어 있어 효율을 크게 떨어 짐은 물론, 바라보는 사람들에게도 불쾌감을 주고 있다는 지적이다.   각종 …
편집실 04-15
739
조선최초의 영화 전문극장은?기생충 아카데미 4관왕으로 보는 한국영화의 위상은 뜨겁기만 하다. 비영어권 영화가 처음으로 오스카상을 받으면서 그 흥행 또한 어떠한 기록을 세울지 지켜봐야 할 것이다.2019년 5월 …
시스템관리자 02-18
738
2020년 전라북도 시군 지역축제 개최계획 "2020 전라북도 각자치단체 축제.. http://www.jeonbuk.go.kr/board/download.jeonbuk?boardId=BBS_0000011&menuCd=DOM_000000103001001001&paging=ok&st…
시스템관리자 02-17
737
남원쥐가 들려주는 그땐 그랬쥐!민족 최대 명절인 설 연휴를 맞아 남원시가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남원을 찾은 귀성객과 관광객을 위해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체험행사를 진행하고한 있다. 이번 행사는 …
시스템관리자 01-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