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4월 22일 03시 + 즐겨찾기추가

3개월 인기 게시물

총 게시물 699건, 최근 0 건
   

늦가을, 지리산 구룡계곡에서 만나는 참 좋은 시절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8-11-02 (금) 10:54 조회 : 52




늦가을, 지리산 구룡계곡에서 만나는 참 좋은 시절

절정의 단풍과 함께하는 지리산 구룡계곡 트래킹


민족의 영산 지리산은 언제고 찾을 때마다 우리를 반겨주며 많은 깨달음을 준다.

봄이면 살얼음 사이로 흐르는 계곡물과 움트는 나무들의 새싹을 보며 희망을 생각하게 되고, 여름이면 거친 폭포 소리와 함께 짙은 녹음 아래 가만히 눈을 감으며 휴식을 취하며, 겨울이면 하얗게 쌓인 눈꽃 아래 바스스 떨고 있는 앙상한 가지를 보며 인내를 배우게 된다.

이렇듯 사시사철 지리산이 좋지 않을 때가 언제일까 싶지만, 그래도 불어로 지리산의 ‘벨 에포크(belle époque)’ 우리말로 ‘참 좋은 시절’을 하나만 꼽아보라면 역시 가을의 지리산이 아닐까?

만추, 가을 중에서도 가장 깊은 가을인 지금 이 순간, 지리산을 찾으면 우리는  눈앞에서 지구상 어디에서도 보기 힘든 환상적인 가을을 마주할 수 있다.

춘향묘가 위치하고 있는 육모정에서 정령치 방향으로 조금만 들어가면 나타나는 구룡계곡은 아홉 용이 노닐다 승천했다는 전설이 사실처럼 느껴 질만큼 구불구불 아슬아슬하게 연결되며 절경을 연출한다.

가을 구룡 계곡의 백미는 붉게 물든 단풍이 너무나도 투명한 계곡물과 만나 연출하는 풍경이다.

마치 엄마 품에서 떠나 엉엉 울다 보니 온 몸이 빨개져 손끝까지 빨갛게 물든 아기의 손바닥을 보는듯한 지리산 가을단풍은 그 바로 아래서 햇빛을 올려다 볼 때 더욱 빨갛게 변하며 수줍게 자신의 색깔을 드러낸다.

가까이서 봐도 아름답지만, 조금 멀리 떨어져 단풍나무와 계곡이 어우러진 모습을 가만히 살펴보면, 천상의 선녀가 노니는 곳이 바로 여기가 아닐까 하는 기분 좋은 착각과 함께, 머릿속에서는 온갖 상상이 펼쳐진다.

조금은 차갑게 느껴지는 늦가을 찬바람도 구룡계곡의 멋진 경치를 구경하며 정신없이 걷다보면 어느새 이마에 맺힌 땀방을 식혀주는 소중한 친구가 된다.

시끄럽게만 느껴졌던 계곡물이 흐르는 소리도 이제는 그 소리마저 있는지 없는지 분간이 안 될 만큼 지리산의 풍경에 매혹될 무렵이 되면 이제 구룡계곡의 화룡점정인 구룡폭포의 웅장함을 마주하게 된다.

여름 장마철의 장대함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오히려 조금은 차분한 느낌과 함께 붉은 빛깔 단풍과 어우러져 진중한 모습의 자태를 뽐내는 구룡폭포를 보고 있자면, 단아한 한 쌍의 남녀 모습을 그려보게도 된다.

지구 온난화의 영향인지, 아니면 그저 지구의 변덕 때문인지 갈수록 여름은 길어지고, 겨울은 빨라지는 느낌이 든다.

늦가을이란 말을 쓰기가 무섭게 초겨울이란 말이 더 익숙해지기도 한다.

하지만, 아직 지리산 구룡계곡에는 일 년 중 오직 이 순간에만 즐길 수 있는 멋진 풍경들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다.

지리산의 가장 멋진 풍경을 눈에 담을 수 있는 기회, 아직은 늦지 않았다.

 


   

총 게시물 699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99
겨울(冬)에도 계속되는 아이들(童)을 위한 이야기(童話) #동동동화# 밤이 가장 길다는 동지를 맞아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겨울관광의 진수를 선보일 색다른 축제가 남원에서 열린다.  광한루원 북문 남원예…
편집실 12-22
698
전원생활의 꿈, 지리산이 있는 남원에서 펼치다 -올 702가구 ,1015명 둥지 ... 귀농귀촌 1번지 위상 확인 남원시가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귀농귀촌 정책들이 성과를 거두면서 올해 702가구 1,015명이 …
시스템관리자 12-10
697
전북도, 14개 시군 대표축제 평가 마무리현장평가 2개 기관 분리 운영, 신뢰도․공정성 높여 ▶ 전라북도 지역축제육성위원회 최종심사(11.28), 평가 마무리 ▶ 12월, 내년 문체부 문화관광축제 선정…
편집실 12-02
696
국역 삼의당 김씨 유고집 출판기념식 성황 우리고장 남원이 낳은 불세출의 여성시인 삼의당김씨가 남긴 김삼의당고(金三宜堂稿)는 260여수(首)의 주옥같은 시가 수록 되어있다. 삼의당김씨는  250여 년 전, …
시스템관리자 11-21
695
이백복지센터 준공식 및제12회 이백면민의 날 성황리에 마쳐-  하나로 단결한 주민 600여명 화합 한마당 잔치 -  이백복지센터 준공식을 겸한 제12회 이백면민의 날 행사가 10일 이백복지센터에서 개최되…
시스템관리자 11-09
694
늦가을, 지리산 구룡계곡에서 만나는 참 좋은 시절절정의 단풍과 함께하는 지리산 구룡계곡 트래킹민족의 영산 지리산은 언제고 찾을 때마다 우리를 반겨주며 많은 깨달음을 준다.봄이면 살얼음 사이로 흐르는 계곡…
시스템관리자 11-02
693
문화도시 남원에서 만나는 수준 높은 문화한마당 10월 문화의 날 맞아‘가을음악회’‘리틀뮤지션’‘족보틀별전’등 풍성  깊어가는 가을 남원시민들의 마음을 따뜻하고 풍요롭게 하는 문화공연(행사)이 찾…
시스템관리자 10-23
692
흥부제, 남원의 가을을 물들이다 - 제26회 흥부제 오늘 남원 사랑의 광장서 화려한 개막 - 3일 동안 ‘흥부樂놀부樂한마당’ ‘흥부가왕’ 등 한마당   제26회 흥부제가 19일 오후 남원시 사랑의 광장…
시스템관리자 10-18
691
제7회 국제도예캠프 “조선도공 한류를 꿈꾸다”- 세계 13개국 110명의 작가 참여  -제7회 남원국제도예 캠프가 19일부터 21일까지 남원시 어현동 춘향테마파크에서 개최된다. 캠프 조직위원회 (위원장 김광길)…
편집실 10-17
690
남원정신을 잘 살린 역사공원이 되어야....구 남원역 공원화사업에 시민들의 목소리가 높다. 지난 설명회에서 시민이 바라는 역사공원이 아닌 쉼의 공간인 공원화적 설명에 관심있는 단체들의 반발이 있기 때문이다.…
시스템관리자 10-0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