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7년 08월 18일 08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975건, 최근 0 건
   

남원 농민 ‘독도지킴이 노병만씨’ 제헌절 맞아 일본 1인시위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7-07-12 (수) 11:05 조회 : 16


남원 농민 독도지킴이 노병만씨
 
제헌절 맞아 일본 1인시위

 

남원 농민 독도지킴이 노병만씨가 제헌절 맞아 오는 17,18일 이틀 동안 일본국회 앞과 아베총리 관저 앞에서 독도는 대한민국 땅을 알리고, 일본인들의 반성을 촉구하는 1인 시위를 펼친다. 

, 노씨는 이번 일본 원정시위에서 지난 2015년 야스쿠니 신사 화장실에서 사제폭발물을 터트려 4년 형을 살고 있는 남원출신 전창한씨를 면회하고 용기와 힘을 실어줄 계획이다. 

노씨는 이번 일본 원정시위의 의미를 제헌절을 맞아 우리 역사가 살아 숨 쉬고 있다는 것을 확인하고, 후손들에게 당당한 대한민국을 선물하는데 의의를 두고 싶다고 말했다. 

노씨는 또, 일본은 과거사 잘못을 인정하기는커녕 독도가 일본땅이라고 주장하고 심지어 역사교과서에 독도가 일본영토라고 표기하면서 후손들에게 잘못된 갈등의 역사 인식을 심어주고 있다고 비판했다. 

노씨는 지난 20124월 대마도 시청 앞에서 1인 시위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7년 동안 24회에 걸쳐 일본의 잘못된 역사인식을 바로잡고 만행을 규탄하는 목숨을 건 외로운 싸움을 하고 있다. 

노씨는 앞으로도 일본이 진정으로 반성하는 날까지 1인 시위를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노씨는 부친이 일제징용에 끌려가 온갖 고생과 고통을 감내하면서 신발을 신지 못할 정도의 심한 부상을 입고 평생을 장애를 안고 살아온 아버지의 힘든 고통을 어릴 때부터 지켜보며 일본에 대한 한을 품었다.


   

총 게시물 975건, 최근 0 건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