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11월 15일 18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093건, 최근 0 건
   

지하철 역무원 폭언·폭행 피해 5년간 495건, 한해 100건 꼴...승객 음주폭행이 65%에 달해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9-10-16 (수) 15:34 조회 : 15

지하철 역무원 폭언·폭행 피해 5년간 495건, 한해 100건 꼴...승객 음주폭행이 65%에 달해

- 막차 떠났다고 하니 택시비 요구하고, 자전거 집어던지기도

- 5년간 승인된 산재 보상은 고작 14건

- 전체 역사 절반이 2인 근무, 역무원 안전 확보 시급


최근 5년간 지하철 역무원이 당한 폭언·폭행피해가 495건이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피해 역무원이 승인받은 산업재해 건수는 단 14건에 불과해 전체 역무원의 근무환경 개선과 피해 사후관리를 강화해야한다는 지적이다.


이용호 의원(국회 국토위·예결위)이 서울교통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서울교통공사 소관 1~8호선 지하철 역사에서 발생한 역무원 폭언 및 폭행 피해는 총 495건이다. 이중 술에 취한 승객이 역무원을 때리거나 욕설을 퍼부은 음주 폭행이 320건으로 전체의 64.5%에 달했다.


음주폭행 외에도 일반업무 중에 110건, 부정승차 단속 중 39건, 질서저해 안내 중 15건, 고객안내 중 5건, 노숙자 퇴거 중 4건, 이동상인 단속 중 2건의 피해가 발생했다.


최근 5년간 승객에게 폭행당해 산업재해를 승인받은 역무원은 14명에 불과했다. 연도별로 보면 △2015년 5건, △2016년 2건, △2017년 3건, △2018년 4건, △2019년 0건이다. 연도별 폭언·폭행 피해현황이 △2015년 128건, △2016년 114건, △2017년 133건, △2018년 63건, △2019년 8월 58건인 것에 비해 산업재해 승인 건수는 매우 적다. 폭행을 당해도 내부사정으로 재해신청 자체를 꺼려한다는 지적이 있었던 만큼, 폭행피해를 입은 역무원에 대한 보호장치를 꼼꼼히 살필 필요가 있다.


역무원 폭행이 끊이지 않는 상황임에도 역무원 근무환경 자체가 열악하고, 돌발상황에 대처하기에는 인원이 부족한 상황이다. 서울교통공사가 담당하는 서울지하철 268개 역 중 116개 역은 역무원이 2명밖에 없다.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는 역사별로 통상 업무를 담당하는 역무원이 1~4명 추가되지만, 이들이 퇴근하면 한 개 역을 2명이서 담당한다. 그러나 2명이서 관제업무와 승객대응을 모두 처리해야 해서 사실상 역무원 한 명이 역사에서 발생하는 돌발 상황을 해결해야 하는 실정이다.       


이용호 의원은 “늦은 시간까지 고객을 응대하는 역무원들은 승객이 던진 자전거에 부상을 당하기도 하고, 칼부림을 당하기도 한다.”며, “역사별 근무 인력을 하루빨리 증원해 안전한 근무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 의원은 “서울교통공사는 승객은 물론이고, 역무원 개개인의 안전 또한 보장해야 한다.”며, 이번 국정감사를 통해 역무원의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총 게시물 1,093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093
2019. 11. 12. (화) 11:00 제233회 정례회 제1차 5분발언 남원시민 구술생애 기록사업 제안존경하는 남원시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윤지홍 의장님을 비롯한 선배·동료의원님 여러분!이환주 시장님과 공직자…
편집실 11-12
1092
2019. 11. 12. (화) 11:00 제233회 정례회 제1차 5분발언 남원시 담배소매인 영업소 간 거리 확대 필요성존경하고 사랑하는 남원시민 여러분!윤지홍 의장님과 선배·동료 의원 여러분!이환주 시장을 비롯한 1천여 공…
편집실 11-12
1091
남원경찰, 시민이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치안동반자 역할에 최선   지난 7. 15.자로 제 75대 남원경찰서장으로 취임한 함현배 서장이 오는 22일 취임 100일을 맞는다. 함서장은 현장에서 근무하는 …
시스템관리자 10-18
1090
지하철 역무원 폭언·폭행 피해 5년간 495건, 한해 100건 꼴...승객 음주폭행이 65%에 달해- 막차 떠났다고 하니 택시비 요구하고, 자전거 집어던지기도- 5년간 승인된 산재 보상은 고작 14건- 전체 역사 …
편집실 10-16
1089
한국철도공사, 열차 운행 중 심신이상에 의한 기관사 긴급교체 올 한해만 6건 발생  “기관사의 심신 건강, 승객 안전과 직결되는만큼 1인 승무제 개선 적극 검토해야”열차 운행 중 기관사 심신이상에 의…
시스템관리자 10-07
1088
“빗물펌프장”을 “解雨所”라고 쓰다니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오늘아침 출강 가는 길에 본 엄청 큰 #해우소 !! / 그런데 자세히 보니 / 그 해憂소 아니고 / 이 해雨소~~ ㅋ / 공릉…
시스템관리자 10-06
1087
정부기관 영어 혼용, 기관장 징계해야 한말글문화협회, 정부기관 영어 혼용에 대한 이야기 마당 열어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김영삼 정부가 영어 조기 교육을 시작하면서 시작한 영어 바…
시스템관리자 10-06
1086
‘축제’라니, 웬 귀신 씨나락 까먹는 소리 인가? 일제강점기 찌꺼기 ‘축제’라는 말 대신 ‘잔치’를 써야  [우리문화신문=황준구 민속문화지킴이]  SNS에 올라온 광고를 보니 배달겨레의 …
시스템관리자 10-06
1085
한국토지주택공사, 정부·지자체로부터 5년간 71건 행정처분 받아   - ‘환경’ 위반사항 대부분- 과태료 1억 4600만원, 공사 중지 명령 받기도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지난 5년간 정…
시스템관리자 10-04
1084
이용호 의원, “2살 외국인도 ‘땅주인’”   - 작년 말 기준 외국인 소유 토지, 여의도 면적 83.2배- 외국인 토지 소유 증가 추세 … 탈법·위법, 투기 여부 면밀히 살펴야   우리나라 토지…
편집실 10-0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