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08월 04일 00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423건, 최근 0 건
   

내용대로하면 지금 저런 교육이 왜 필요할까...!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20-05-05 (화) 01:28 조회 : 89


내용대로하면 지금 저런 교육이 왜 필요할까...!

화장품 판매사가 없어서 생산공장이 안들어 온다는 것인지....
원하는 대로 좋은 결과를 가져오면 얼마나 좋을까.....!
그런데. 꼭 남의다리 긁는듯 해서리....


우리나라 화장품 업계가 원부자재를 수입에 의존하는데, 여러가지 정세상 어려움들이 있어.... 국산화 노력을하고 있다.
이에 남원도 상당한 가능성을 보고 화장품 사업에 투자를하고 있다는 생각을 해본다.

뭐든 어설피 알면 쉽게생각하고 금방 무슨 파라다이스나 있는양 하는데.... 사실 그게 쉽지가 않다는 점이다.

지금은 일본산 제품 불매운동을 하다보니 이런 저런 원부자제 가격이 좋게 형성되지만, 일본과의 관계가 개선되면 사실상 제품을 생산한다고 하더라도 경쟁력에서 가능한가 하는 문제도 있다...

남원시는 처음에 국내에서 자생하는 여러가지 동식물에서 원료를 생산하는 실험실을 갖추면 필요한 생산업체들이 유치될 것처럼 설명했지만 그간 오랜동안 관련업에 종사하는 기업들도 쉽게 손을 못대고 있는 실정이다.

특별한 기능성 성분을 개발하거나 생산을 했다고 하더라도 효능을 발휘하기 위해서는 혼합이 필수인데, 그 과정이 어려워 사실상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흔히 비타민 디가 우리머리카락에 좋은 영양소 이지만, 비타민 D를 용해 시키는데는 어려움이 있다는 것이다. 말하자면 머리에 발라 피부에 흡수를시켜야 한다면 용해가 되어야 가능한 것이지만, 그게 어렵다는 것이다. 그런데 남원시에서 몇몇의 전문가들을 채용해 연구를 하고 생산을 한다는것은 정말 어려운 일들인데.... 그게가능 할까 하는 의문을 달지 않을 수 없기 때문이다.

남원시는 처음 검사 실험실만 하면 큰 효과가 나타난다고 했다. 그러더니 지금은 원료 생산공장을 하더니 이제는 화장품 책임 판매사라는.교육과정을 하고 있다...

그럼 제품은?

유통회사를 하겠다는지.. 판매대리점을 하겠다는 지 모를 일이다,

원....

특히 화장품의 원료개발을 기업도 아닌 남원시 투자사업소에서 한다는 것은.... 사실 너무나 불투명 한 사항인데, 계속되게 사업추진만 하는 것은 아닌가 하는 의문을 가져본다.

수년전 처음 시작때 필자가 방문을에 지금과 같은 의문을 말했었다.
여러가지 문제점에 대해서 질의를 했더니 검사실만 세우면 금방 좋은 결과들이 나올것이라며 자감에 차있던 모습들이 지금은 그다음단계 그다음 단계 등에투자하고 있지만.....( ? )

사실 화장품에 대한 과정들을 알아보면 너무나 쉽게 생각하고 있는 것인지, 정말 몰라서 그런건지... ( ? )

하튼 시민의 한사람으로서 그저 안타깝다는 생각을 해본다.


시스템관리자 2020-05-05 (화) 14:07
알아보니 교육 내용이 사업장 창업에 관련한 내용을 교육한다고 합니다.
화장품에 대한 여러가지 지식과 정보, 창업시 필요한 여러가지 절차 등등.....
댓글주소
시스템관리자 2020-05-06 (수) 19:54
남원시가 무모해 보일 정도의 도전이죠... 모아니면 토를 하겠다는 것인지는 모르지만, 이제 2여년 남겨진 기간 동안에 어떠한 결과를 가져 올까 하는 문제죠... 그안에 대기업이나 특별한 투자자가 나오는가 하는 문젠데, 불모지나 다름없는 남원에 투자를 할까 하는 점입니다. 이미 충북에서도 투자를 했던 사업이 화장품산업이었죠... 도차원에서 손을 대고도 이젠 손을 떼어버린 모습을 보이는데....
솔직히 이해는 갑니다. 남원의 현실이 전국 최하위의 자립도와 낮은 경쟁력을 일거에 올라가고자 하는 부분은 이해가 갑니다만, 요즘처럼 각가지 어려움이 닥치는 상황에서 도약할수 있는 혹은 어깨를 나란히 할수 있는 기회들이죠...
공직자들이 지혜를 발휘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해 봅니다. 어느정도 남원의 상황을 이해한 공무원들이라면 한번쯤 지혜를 발휘할수 있는 계기가 되었지 않는가 합니다. 그 지혜로운 아이디어들을 인식하고 현실화 할수 있는 기회가 되길 기대해 봅니다.
댓글주소
   

총 게시물 423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423
남원시, 지자체 합동평가 3년 연속 ‘전북 1위’ 최우수 기관 선정에 대한 소회남원시가 지자체 합동평가에서 3년 연속 전북1위를 했다고 한다.그럼 3년 연속 1위인데, 시민들이 느끼는 평가는 어떨까.. 또한 …
편집실 07-06
422
내용대로하면 지금 저런 교육이 왜 필요할까...!화장품 판매사가 없어서 생산공장이 안들어 온다는 것인지....원하는 대로 좋은 결과를 가져오면 얼마나 좋을까.....!그런데. 꼭 남의다리 긁는듯 해서리.... 우…
시스템관리자 05-05
421
나무양판을 쇠양판이라고 말하진 못할 것이다. "남원시, 교정시설 유치에 한걸음 더 앞으로 나아간다" 라는 제하의 남원시의 보도문을 보았다. 또한 본문중에 "그동안 남원시는 교정시설 유치를 위해 읍면동 …
가람기자 04-29
420
↑ 3번째 기둥이 내려앉아 들보가 상당 부분 내려 앉고, 문틀이 뒤틀려 있네요....지반 침하 건축물 뒤틀림 대책 시급.... 보조금 사업으로 수행되는 사업들에 대해서는 관리감독에 필요한 대책 요구 됨복토…
가람 04-19
419
거녕산성과 아막성...거녕산성, 아막성 등은 근방에서 가장 큰 성이다. 위치적으로 보면 보절과 산서의 경계에 자리하고 있고, 아막성은 번암과 아영이 경계하는 지점 등이다... 두 지역은 가야시…
시스템관리자 04-19
418
곳곳의 헐벗는 산 , 과연 적절한가! 남원의 곳곳의 산림이 험난한 수난을 겪고 있다. 건설 자재를 생산하는 골재장은 물론, 무분별한 태양열전기에 이어서 근래에는 어떤 조건에서 이루어지는가는 …
시스템관리자 04-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