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12월 14일 22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412건, 최근 0 건
   

“쑥대머리~” 하니 쑥 빠져나갔다는 것은....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9-06-06 (목) 00:05 조회 : 65


쑥대머리~” 하니 쑥 빠져나갔다는 것은....


현대인들이 우리전통음악에 대해 관심이 적다는 생각을 해본다
.
지난 춘향제시 기념식에서 쑥대머리 하니 사람들이 쑥쑥 빠져나가버리는 것을 보았다. 혹여 행사장에서 무슨 일 있는가라고 물을 정도였다. 그 후에 많은 사람들에게서 회자된게 쑥대....하니까 관중들이 쑥~빠져나간다는 말이 유행처럼 번지는 것을 보았다.

사실 참 이상하다.
우리의 정서 속에 있는 우리전통예술이 왜 외면을 당할까 하는 점이다.

각 나라마다 각국의 전통예술이 여행을 가보면 각각의 지역마다 상시적으로 공연되거나 또한 관광객들이 몰려든다. 그런데 우리나라는 전통예술이 국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받지 못하고 있다는 생각을 해 본다.

하튼 이러한 점에서 우리예술이 현대사회에서 상시적으로 공연을 한다는 것은 정말 어려움이 있다는 점이고, 그러한데도 불구하고 분명한 것은 우리의 전통예술을 어떻게든 활성화를 시켜야 된다는 점이다.

이번에 남원국립국악원의 풍류마당에 올려진 작품은 영화해어화 OST사랑 거즛말이를 통해 대중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정가앙상블 soul지기가 출연해 귓가에 맴도는 아름다운 노래를 들려준다. ‘정가앙상블 soul지기는 정가를 전공한 세 명의 여성 가객들로 구성된 단체로 2014년 제821세기 한국음악프로젝트 대상을 수상했다고한다.

이날 공연에서는 전통 시조와 가곡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단풍, 꽃보다 더 고와라’, ‘탐춘(探春)’, ‘긴 사랑 긴 이별’, ‘언약이 늦어가니등 정가에서 사용하는 음색과 시김새를 바탕으로 일반 대중들이 쉽고 편하게 들을 수 있도록 현대적인 음악기법을 더해 새롭게 편곡하였다고 한다.

국악의 성지이며, 국악의 고장인 남원에서는 큰 관심을 가져야 하지 않을까 한다. 특히 정책수반자나 행정 등에서는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할부분임은 물론, 당연히 지역사회에서 예술을 하시는 분들의 관심은 높아야 할듯하다.

하튼 국악이 국민들에게 이상하게 사랑을 받지 못한 듯 한데, 그 이상한 부분에 대해서 국악인들의 고민이 필요하다.  문화형성은 곧 대중성이기 때문이다.

-요즘처럼 SNS 가 대중화 되어있고, 또한 그 효과가 엄청 큰데도 이를 위한 뭔가가 이루어지지 않는 어떠한 점..
-
국악이 대중예술과는 다르게 뭔가라는 것이 담이 쳐져 있구나 라는 것을 느끼게 함...
-
무대가 극장식의 공연이 주는 넌센스
-
뜨거운 공연분위기를 원하지만, 실상은 공연분위기를 띄우지 못하는 구조


   

총 게시물 412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412
↑분산되어있는 홈페이지들을 한곳으로 모아 집중화차원에서 효율을 높이고자 했던 계획들 같은데, 현실은 기존의 가치를 다 없애버리는 우를 범해 버린 현실이 아닌가! (그토록 말렸건만....)남원관광........... …
가람기자 12-07
411
남원시의 행정 혁신을 위한 친절의 범주는 무엇일까! 남원시는 공무원 100인 원탁회의를 개최하고 일하는 방식 변화를 통해 시민 서비스 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나섰다. 지난 8일 이를 위한 원탁회의가 남원예촌 …
가람기자 11-15
410
3ㆍ1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기념 항일운동의 역사적의의와 남원 오늘의 주역들 혹은 미래의 주인들이 들여야하고 알아야 되었으면 합니다. 몇몇의 분들이나 혹은 시장님의 필요성에 대한 축사나 국회의원님꼐서…
가람기자 10-27
409
시민의 입장에서 고민하는 행정을 합시다. 화장품 사업이 본격가동 된다는 발표에 또 투자해야 된다는 소리는 아니겠제..!그간 화장품사업에 몇단계의 투자를 거치더니 이제 “화장품원료생산시설 본격 가동…
편집실 10-26
408
『Marketing 形 행정』을 위한 Innovation Namwon 남원시도 좀 더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선 먼저 행정이 『Marketing 形 행정』 이 되도록 체질 개선 하는 노력이 꼭 필요하다. 요즘 정부도 공동체니 분권이…
편집실 09-19
407
남원 문화관광산업 어떻게 풀어가야 할 것인가! 요즘 문화관광의 트랜드가 “선 문화”다. 선 문화는 기존의 문화유산 및 자원을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 하는 측면에서 보면 곧 관광상품인 것이다. 난 개인적…
편집실 08-3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