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8년 06월 24일 14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371건, 최근 0 건
   

터미널로 가지말고 易으로 가자!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7-10-03 (화) 21:20 조회 : 182


터미널로 가지말고 易으로 가자!


안되면 바꾸어서 해야죠....

남원이 안된다 안된다 할것이 아니라 조금만 생각해 보면 우리가 해야 할일이 무엇인가? 하는 답이 나옵니다.


요즘 스마트시대라고 하면서 우리동네에 사는 사람들은 사실 스마트시대 와는 거리가 멀죠... 겨우 스마트폰 지니고 다니는 수준인데, 스마트폰이 주는 정보들을 통해서 시민들이 참여를 할 이벤트가 없죠...

다시말하면 남원과는 거리가 먼 대도시 이야기인 거죠, 또한 남원의 정보를 이용자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해야 되는데, 과연 남원이 줄수 있는 정보가 무엇이 있는 가요? 겨우 희희낙낙이나 일부 농민들이 농산물 생산이야기가 조금 차지하죠...

남원에서 가장 정보생산이 많은 곳이 남원시청이겠죠.. 그럼 남원시가 생산한 정보들이 남원의 경쟁력을 갖도록 하는 정보인가요 아니면 남원시정을 남원시민에게 홍보하는 정도의 정보인가요? 사실 시정에 대해서 어느 정도는 알 필요는 있지만, 그 정보가 남원을 이익되게 하고 남원이 경쟁력을 확보하는 것 과는 무관하다는 겁니다.

그렇다면 남원시의 정보들이 남원시민을 위하여 하는 일일까요? 자신들을 위하여 위하는 일일까요?
결국은 남원시와 관련한 선출직들을 위한 홍보며, 시정이며, 업무정도에서 머물고 있다는 겁니다.

해서 필자는 남원시정을 알리는 수준이 아닌 남원의 역사문화 관광, 축제는 물론, 남원의 이야기를 체계적이고 스토리화 하는 창작력을 발휘하는 홍보를 하자고 아무리 주장을 해도 남원시 왈 왜 야 하냐는 식입니다.
참으로 안타까운 거죠...

근래는 필자도 남원시가 너무나 원하지 않기 때문에 남원홍보를 거의 안하는 편이죠... 남원시가 싫어 하는 걸 구태여 할 필요가 없는 거죠.. 많은 남원시민들이 말하듯 남원시에 찍히면 남원서 못산다고 합니다. 그래서 일부러도 남원시 홍보를 안할려고 노력을 합니다. 나도 시정 홍보만 하면 이득이 맣을 것 같아서....

세상이 참 더럽죠...
시대에 맞도록 변화하고 아니면 바꿔가는 것이 지혜입니다.

이제는 지혜로운 남원이 되길 기대합니다.

요즘 우리동네 정치인들이 페북에 놀려논 내용들 좀 보세요...
선거 홍보하는 수준이나 그 내용들....
그 들이 솔직히 정치인들 수준입니까?
조금은 지역을 고민하고 개선하고 시정하려는 노력이 엿보이는 내용들이 올려지길 기대합니다.

시민 여러분의 평가를 기대해 봅니다.
솔직히 페북에 자신을 피력하는 수준도 못되는 정치인들은 아예 쳐다보지도 맙시다...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이 내일입니다.
오랫만에 모인 가족들과 함께 정치이야기가 많이 나올겁니다.
잘 생각해 보시고, 무식한 정치인 들은 쳐다도 보지말라고 좀 해 주세요?

잘 아시죠... 더 이상 공개창이라 설명하지 못하는 것을... 무식한 정치인, 시대에 뒤떨어진 정치인, 형식이나 내고 정책이 없는 정치인, 솔직히 회계서류하나 사업계획서 하나 제대로 파악하지 못해서 애물단지만 만드는 정치인들....
그 수준으로는 절대 남원은 발전 할수 가 없습니다.

이제는 남원도 전국 꼴찌도시 좀 면해 봅시다.
이제 세상 좀 바꿔 가며 삽니다.

   

총 게시물 371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71
성공이냐! 실패냐!는 곧 사람의 몫이다.매사 모든 문제는 “사람이다” 사실 실행할 일들은 무엇무엇이 나와 있다고 보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홍보 한다면 홍보를 어떻게 할까를 고민한다. 대…
시스템관리자 05-15
370
남원창극‘춘향만리’개막 공연을 마치고..하나를 하더라도 제대로 좀 해라!남원창극‘춘향만리’개막 공연 성황을 이루었다고 자화자찬한다. 분위기나 공연 등에는 정도의 이해를 하겠지만, 전체적인 차원에서 장소…
시스템관리자 05-09
369
.
시스템관리자 05-08
368
.
시스템관리자 05-08
367
정당중심적이고, 중앙정치 중심적이다. 말로만 지방자치지 실질적으로 지방자치할 여력마저 없다. 지역중심, 시민중심적 정치가 지방자치 아니던가! 그나마 해결책이 군소정당들의 기초의회 참여로 행정을 견제력을 …
시스템관리자 05-04
366
판 깨는 소리에 발끈...요즘 각 후보의 개소식장마다 많은 사람들이 몰리기 때문에 상대후보들를 폄하하는 발언이나 혹은 상대후보를 자극할 수 있는 용어들에 대해서 주의를 요한다. 상대후보 측에서 전…
시스템관리자 05-0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