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8년 01월 19일 22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360건, 최근 0 건
   

춘향제 모습에 대해서 고민해보자.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7-02-09 (목) 22:18 조회 : 208


춘향제에 대해서 진정한 고민이 필요 할때...

춘향제 모습에 대해서 고민해보자


요천의 밤풍경을 좀 더 살려보고 활용하는 프로그램이 개발되어야..... 

춘향제시 밤에 진행되는 프로그램에 대해서 고민되어야 한다고 본다. 특히 밤 행사시에도 각종 체험활동 부스들이 해만 넘어가면 불을 꺼버리거나 부스를 내려버려 행사장 분위기를 해친다는 점이다.

밤엔 젊은층들이 몰려드는데, 이를 위한 대책이 부족해 보인다. 또한 젊은 사람들에게 동참하는 적절한 프로그램이 진행되어야 한다는 생각을 해 본다.

특히 지역의 단체나 상가들이 참가하는 체험활동 운영부스들은 보다 창조적이고 흥미있는 프로그램과 보다 적극적인 참여로 협조를 하여야 성공적인 축제가 될 것이다.   

해만 넘어가면 퇴근해 버린점을 고려하여 대책을 세워야 한다는 점이다. 불꺼진 체험장, 길거리의 상흔 정도가 대부분이 체험장 사실 행사의 격을 떨어뜨리는 부분들이다. 그런데 문제는 행사장의 가장 중요한 메인에 자리가 배치되어 있다는 점이다. 이 부분들을 다른 프로그램으로 대처 할수 있을 때 춘향제가 거듭날 것이다 

주변 환경을 밤 축제분위기로 좀더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 다시말하면 일회성의 특별공연들이 줄어들고 그 투자비들이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는 수준이 되어야 춘향제가 제대로 진행된다 할수 있을 것이다.

밤에 곳곳에서 모인 젊은이들이 동참하는 축제, 아니면 주변의 자연환경을 활용한 색다를 프로그램이 동행될 때 춘향제가 세계시장에 내놓을 수 있을 것이 아닌가 한다. 요천수에 어떠한 행위를 통해서 모여들거나 참여하여 장관을 이루는 이벤트가 있다면 아마 춘향제는 세계인들이 모여드는 축제가 될 것이다. 세계의 연인들이 광한루앞 요천으로 모여들어 연정을 나누는 춘향제 그날이 곧 세계적인 춘향제가 될 것이라는 기대를 해 본다


   

총 게시물 36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60
남원에서는 슈퍼맨이 되어야 산다. 남원경찰서는 보행자 안전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바람막이를 배부하며, 도로교통 안전에 대한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그러나 문제는 도로상황이나 우리의 현실이 보행…
시스템관리자 01-05
359
고샘관련 민원에 대한 행정적 절차 걸쳐야... 고샘지구 추억의 거리 조성사업을 하면서 고샘의 용도가 적절치 않다는 것 때문에 파괴해 버릴 계획은 옳은 판단이라 할 수가 없다. 그간 고샘이 사용하지 않자 수량…
시스템관리자 12-30
358
내년 지방선거가 이제 몇 개월 남지 않았네요... 그런데 후보자들은 나름대로는 바쁘게 활동하겠지만, 표나게 열심히가 아닌 음성적으로 표관리를 하는가 봅니다. 하튼 요즘 선거방법이 그래선지, 양성적으로 열심히…
가람기자 11-21
357
 찻 속에서 하는 대화! 우리만의 느낌일까? 운봉이 고향인 분들이 운봉읍을 지날 때면 하는 말이다. 운봉읍내만 지나면 화가 난단다. 꼭 전쟁으로 피난 가버린 것 같다고 말한다. 언젠가부터 운봉읍내는 거…
편집실 11-06
356
지리산국립공원북부사무소, 생태나누리 프로그램 운영 취약계층 아동 및 노약자를 대상으로 맞춤형 생태관광 제공 국립공원관리공단 지리산국립공원북부사무소(소장 조승익)는 지난 14일과 18일에 취약계층 아동…
편집실 10-19
355
附和雷同 (부화뇌동) 무능한 공무원(철밥통)들 어찌하면 좋을까요? 운영프로그램도 계획하지 못하면서 하드분야에는 왜 그리 돈을 쓰는지..... 돈 들여 시설하고 운영력이 없으니 돈 대주면서 운영하고.... 솔직히 …
편집실 10-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