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2년 05월 22일 22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451건, 최근 0 건
   

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 압수수색과 관련해 신속한 진상규명과 관련자 수사를 촉구한다.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2-04-23 (토) 21:29 조회 : 125

<성명서>


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 압수수색과 관련해

신속한 진상규명과 관련자 수사를 촉구한다.


전북도지사 예비후보 안호영


 

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를 전북경찰청의 수사관들이 압수수색을 단행한 것과 관련해 신속한 진상규명과 관련자에 대한 수사를 촉구한다.


경찰은 지난 22일 전북도 산하 전북도자원봉사센터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이와 관련해 일부 언론은 6.1지방선거 관련 연루 및 선거 개입 의혹에 대한 혐의라고 보도했고, 다른 일부 언론은 횡령 혐의로 수사가 진행 중이라고 보도하는 등 사건의 진위가 불분명하다.


만약 일부 언론보도와 같이 지방선거와 관련해 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가 관련된 것이 사실이라면 이는 매우 충격적인 사건이다.


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는 60만 전북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행복한 전북을 위한 사회적 나눔 확산을 위한 기관으로 도민의 혈세로 예산을 지원받는 사단법인이다.


그런데도 이곳에서 선거운동 조직을 운영하고 여론조사에 영향을 미치기 위한 활동을 벌인 것이 사실이라면 이는 전북도민이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사건이다.


현재 더불어민주당 전라북도 도지사 후보 선출을 위한 경선이 진행되는 과정에서 미칠 영향이 중차대하므로 수사기관은 신속히 조사하여 명확히 진상을 도민들 앞에 공개해야 한다.


특히 송하진 도지사의 민주당 경선 탈락 이후 특정 후보 지지를 공개 선언하고 지원활동에 들어간, 소위 ‘송 지사의 측근’ 중에는 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와 관계된 인물들 포함된 것으로 알려져 이에 대한 의혹도 명백히 밝혀져야 할 것이다.


더불어민주당을 사랑하는 당원과 전북의 새로운 변화를 간절히 염원하는 전북도민께 민주당이 부정선거의 온상으로 비치지 않도록 더불어민주당 중앙당과 전북도당도 진상규명에 함께 나서 줄 것을 요청한다.



   

총 게시물 1,451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451
미치지 않으면 성공할 수 없다.  우리말에 발광이란 말이 있다.아마 광기가 발작했다는 의미의 말이 아닌가 하는데...평소 쓰는 말로 ‘누군가 미쳐야 성공한’다는 말들이 흔하고 보면 시대에 따라서 발광이란…
편집실 05-05
1450
<성명서>김관영 후보의 도민 기만 정치를 배격한다. 김관영 후보는 교묘한 방법으로 도민을 현혹하는 문자 정치 구태 심각정직하고 정의로운 도지사를 원하는 도민들의 기본 정서에도 맞지 않아 &nb…
편집실 04-25
1449
보행자 보호, 안전한 교통문화의 첫 걸음 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고은새  따뜻한 봄 날씨와 코로나 19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전국적으로 봄나들이 분위기가 한창인 가운데 거리에 사람들이 많…
편집실 04-25
1448
<성명서>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 압수수색과 관련해신속한 진상규명과 관련자 수사를 촉구한다.전북도지사 예비후보 안호영 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를 전북경찰청의 수사관들이 압수수색을 단행한 것과 관…
편집실 04-23
1447
 <논평> [송하진 지사의 정계은퇴 선언 관련]  그동안의 노고에 깊이 감사 도민들의 지혜를 모아 송지사님의 열망 실현할 것  오늘(18일) 송하진 전북지사님의 정계 은퇴 선언…
편집실 04-18
1446
-독자투고- 작지만 큰 위협, 드론테러 남원경찰서  송 강 석   드론이란 조종사가 탑승하지 않고 무선전파 유도에 의해 비행과 조종이 가능한 무인기로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이다. 저렴한 …
편집실 04-11
1445
 <독자투고>  집회 소음이 아닌 공감을 전하는 소리가 되기를 해방 이후 지금까지 집회시위 문화는 폭력적인 집회에서 비폭력 평화시위로 국민들이 자유롭게 참여하는 형태로 변화해 왔다…
편집실 04-08
1444
어린이 교통사고 모두가 노력하면 줄일 수 있다. 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고은새    겨울방학이 끝나고 이제 초·중·고 학생들의 개학철이 시작되었다. 아이들에게 학교에서의 교통안전 교…
편집실 03-22
1443
민주당은 공천심사 과정에서 시민사회가 인정할 만한 제반 규정을 철저히 만들어야....  금번 지방선거에서 많은 변화가 예상됩니다. 특히 호남은 민주당의 텃밭이니 더 나아가 호남은 민주당의 땅이라는 …
시스템관리자 03-21
1442
개인형 이동장치(PM), 안전하고 편리하게 타자   최근 길을 거닐다 보면 소리없이 쌩하고 이동하는 사람들을 보게 된다. 한편으론 깜짝 놀라 돌아다보기도 하고 한편으론 무엇인가 궁금해서 보기도 하는데…
편집실 03-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