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1년 09월 22일 20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417건, 최근 0 건
   

선거법 무죄 확정. 정의가 이겼습니다!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1-08-19 (목) 17:44 조회 : 90

선거법 무죄 확정. 정의가 이겼습니다!

검찰은 권력의 하수인이 돼서는 안 되며, 이런 차원에서 개혁돼야 한다.



저는 오늘 공직선거법 위반과 업무방해 혐의에 대해 1심 무죄·2심 무죄에 이어 최종적으로 대법원 3심에서도 무죄를 선고받았습니다.


집권 여당의 상대 후보 측이 무분별하게 고발하고 검찰이 이를 그대로 받아들여 무리하게 기소했지만, 결국 진실이 밝혀지고 정의가 이겼습니다. 아무리 크고 강한 권력도 진실을 덮고 정의를 짓밟을 수 없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혈혈단신 무소속 의원으로 저의 지극히 당연한 무고함을 확인받기까지 10개월이 넘게 걸렸습니다. 제 인생 중 가장 큰 절망과 고통의 시간이었습니다. 무죄를 받아 홀가분하지만, 그 상처는 평생 남을 것입니다.


우리 정치에서 선거 결과에 불복해 ‘아니면 말고’ 식으로 고발하고, 상대를 괴롭히고 죽이려는 악습은 없어져야 합니다.


검찰도 자성해야 합니다. 파스칼은 ‘정의 없는 힘은 폭력’이라고 했습니다.


무분별한 고발을 걸러줘야 할 검찰이 그 소임을 다하지 않은 채 한 정치인을 무리하게 기소하고 죄의 굴레까지 씌우려 했습니다. 국회의원에게도 이러는데 일반인에게는 어떠할지 가늠해보게 됩니다. 등골이 서늘합니다.


또한, 검찰이 권력의 눈치를 보고 저를 정치적으로 기소했다는 합리적 의심을 지울 수가 없습니다. 그런 정황을 여러 경로를 통해 확인한 바도 있습니다.


검찰이 권력의 하수인이 되는 순간 정의는 상실되고, 공권력은 폭력으로 바뀌게 됩니다. 검찰은 철저히 반성하고, 또한 개혁돼야 합니다.


이제는 오직 지역주민과 국가발전을 위한 의정활동에 저의 모든 열정과 시간을 쏟겠습니다. 저와 지역구의 명예 회복을 위해 함께 해주신 지역주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021년 8월 19일


국회의원  이 용 호

(전북 남원·임실·순창)


   

총 게시물 1,417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417
【 기문가야에 대한 입장문 】                            &nbs…
편집실 09-07
1416
코로나 시대, 상생하는 집회시위 문화를 만들자남원경찰서 경사 이 창 현 지난 몇 년 동안 집회시위 현장에서 우리 시민이 보여준 성숙한 시민의식은 평화적인 집회시위 문화가 정착되어 있음을 …
편집실 08-30
1415
[논평]윤희숙 의원, 의원직 사퇴 바람직하지 않아국민에 대해 책임있는 자세도 아니고, 예의도 아냐국회의원 이 용 호(전북 남원·임실·순창) 윤희숙 의원이 국민권익위원회 조사에서 부친의 농지법 위반 의혹…
편집실 08-25
1414
선거법 무죄 확정. 정의가 이겼습니다!검찰은 권력의 하수인이 돼서는 안 되며, 이런 차원에서 개혁돼야 한다.저는 오늘 공직선거법 위반과 업무방해 혐의에 대해 1심 무죄·2심 무죄에 이어 최종적으로 대법원 3심…
편집실 08-19
1413
[성 명 서]언론중재법 개정안에 반대한다!언론에 징벌적 손해배상을 걸겠다니, 언론이 가습기살균제라도 되나?기자 출신 국회의원이어서가 아니라, 민주당이 추진하는 언론중재법 개정안은 민주주의의 필요조건인 언…
편집실 08-17
1412
원문을 찾아보면 될건데, 남원시는 왜 그리 억지를 쓰시는지..... 학자란 명칭을 그런 때 쓰는 것인 줄 이제야 알았습니다.   사실 왜 그렇게 기문이라는 주장을 하는지, 그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무…
편집실 08-14
1411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첫 걸음‘소득자료 제출주기 단축’  안녕하십니까? 남원세무서장 김상구입니다. 코로나19로 지친 우리 국민들을 앞으로도 닥칠 수 있는 다양한 사회적 위험으로부터 보호…
편집실 08-08
1410
진화하는 보이스피싱 예방 남원경찰서가 책임집니다.남원경찰서 중앙지구대장 경감 박노근보이스 피싱으로 국민적인 피해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수법도 나날이 진화하고 있습니다경찰, 검찰, 국세청 금융감독원 등 …
편집실 08-05
1409
코로나 시대, 상생하는 집회시위 문화를 만들자 지난 몇 년 동안 집회시위 현장에서 우리 시민이 보여준 성숙한 시민의식은 평화적인 집회시위 문화가 정착되어 있음을 보여주었다. 그러나 최근 1년이 넘…
편집실 07-29
1408
자크를 닫으셨남...어제 22일 의회가 폐회 했죠...내일이  유두(음 6.15)인가요? 유두는 불편했던 이웃과 함께 웃는 화해하는 날이죠...요즘 회기인데도 의원님들께서 입에 자크를 잠근 것은 아니냐는 말들이 …
편집실 07-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