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1년 03월 09일 03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398건, 최근 0 건
   

음주운전, 감당할 수 없는 후유증을 남깁니다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1-01-27 (수) 12:30 조회 : 90

음주운전, 감당할 수 없는 후유증을 남깁니다


 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


 

신축년 새해가 밝았다. 코로나 19로 인해 예년만큼 사람들끼리 모임을 갖는 경우는 줄었지만 여전히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오래간만에 만나는 친구들과 동창회 등 각종 모임 회식자리로 인해 음주운전의 유혹에 빠져들기 쉬운 시기이다.


2018년 일명 ‘윤창호법’이라 불리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등에 관한 법률이 시행되었음에도 공직자, 연예인 할 것 없이 신분 고하를 막론하고 사회 곳곳에서 음주운전이 끊임없이 일어나고 있다.


특정범죄가중처벌법에서는 음주운전 사망사고의 경우 법정형을 기존 ‘1년 이상의 유기징역’에서 ‘3년 이상의 징역 또는 무기징역’으로, 사람을 다치게 했을 때는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원 이상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서 ‘1년 이상 1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상 3000만원 이하의 벌금’으로 형량을 대폭 강화했다.


경찰에서는 음주운전 단속활동과 더불어 운전자와 시민들을 상대로 음주운전 근절 캠페인 및 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시행해오고 있지만, 근본적인 음주운전의 예방법은 경찰의 단속과 홍보가 아닌 ‘운전자들의 마음가짐과 태도’이다.


한 잔의 술 역시 단속대상이 될 수 있음을 운전자가 항상 인지하고, 경각심을 가지고 있어야 대한민국 구성원 모두가 음주운전으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들 수 있다.


음주운전은 나 자신과 타인의 고귀한 생명을 빼앗고 단란한 가정을 한순간에 파괴하는 무섭고 위험한 범죄행위임과 동시에 운전자가 생각하는 것 보다 훨씬 더 강력하고 엄청난 후유증을 남긴다는 점을 명심하자.



   

총 게시물 1,398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398
개정된 소음 기준으로 집회는 자유롭게! 국민은 평온하게!남원경찰서 경비작전계 경사 이창현작년 12월 2일에 집시법의 집회·시위 소음 기준을 강화하는 내용의 시행령이 개정되어 시행되었다. 개정된 주요 내…
편집실 03-05
1397
어린이가 보이면 일단 멈춤!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코로나 19가 여전히 기승을 부리는 상황에서도 여전히 개학철이 다가왔다. 개학기를 맞아 어린이들이 통학하기 시작하면 어린이 교통사고 위…
편집실 03-02
1396
무단횡단, 황천길로 가는 지름길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우리나라의 교통사고 사망자는 매년 감소하는 추세지만, 보행자 교통사고 사망자는 여전히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그 근거로 19년도 경찰청 통…
편집실 02-24
1395
코로나19 극복과 집회시위 보장, 모두의 노력 필요남원경찰서 경비계 경사 이창현 지금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고통을 받고 있으며, 극복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우리도 5인 이상 집합 금지 등의 방역 …
편집실 02-22
1394
트래픽 브레이크, 들어는 보셨나요   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경찰차가 지그재그로 운행하다니?” 경찰차가 경광등, 비상등, 사이렌을 울리면서 가는 모습은 봤지만 차선 위를 지그…
편집실 02-16
1393
이륜차, 안전을 배달해주세요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아니, 인도에 웬 오토바이가?!” 길을 가던 보행자들이 한번쯤은 도로는 물론 인도 위까지 마치 도로인 양 속도를 내며 인도를 넘나드는 …
편집실 02-11
1392
코로나19 극복과 집회시위 보장, 모두의 노력 필요남원경찰서 경비계 경사 이창현 지금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고통을 받고 있으며, 극복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우리도 5인 이상 집합 금지 등의 방역 …
편집실 02-11
1391
코로나19 극복과 집회시위 보장, 모두의 노력 필요남원경찰서 경비과 경사 이 창 현지금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고통을 받고 있으며, 극복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우리도 5인 이상 집합 금지 등의 방역 …
편집실 01-27
1390
음주운전, 감당할 수 없는 후유증을 남깁니다 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 신축년 새해가 밝았다. 코로나 19로 인해 예년만큼 사람들끼리 모임을 갖는 경우는 줄었지만 여전히 고유의 명절인 설을 …
편집실 01-27
1389
스텔스 차량, 스텔스 폭탄 입니다  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 운전자들은 가끔 어두운 밤에 운전을 하다보면 깜짝 놀랄 때가 있었을 것이다.바로 ‘도로 위 어둠의 폭탄’이라고 불리는 ‘…
편집실 01-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