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10월 29일 06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383건, 최근 2 건
   

자라나는 새싹인 아이들을 지켜주세요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0-09-24 (목) 13:28 조회 : 14

자라나는 새싹인 아이들을 지켜주세요


남원경찰서 도통지구대 경장 이 병 수


 

전북지방경찰청과 아동보호전문기관등에 따르면 아동보호전문기관을 통해 신고된 아동학대 건수는 모두 1700건이다. 관심과 사랑을 받으며 자라야 할 아이들이 평생동안 잊지못할 상처를 겪는 셈이다.


 아동학대는 보호자를 포함한 성인이 아동의 건강이나 복지를 해치거나 정상적인 발달을 저해할 수 있는 신체적, 정신적, 성적 폭력등을 의미한다. 이와 함께 아동의 보호자가 아동을 유기, 방임하는 행위도 아동학대에 포함이 된다. 코로나19가 장기화 됨에 따라 아동학대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분석이 되었는데 부모와 아이가 가정에 머무르는 시간이 증가하고 경제난 등으로 인해 복합적인 원인이 가정불화로 이어져 이가 학대로 번진다는 분석이다. 이러한 아동학대는 ‘집안 내부일’로 치부되며 드러나지 않고 아이가 마음과 몸에 심한 상처를 입거나, 심할 경우 아이가 죽고나서야 이 같은 일이 밝혀진다는 것이다.

 

현재 경찰과 아동학대기관에서 아동학대 예방을 위해 비대면 교육 및 학대여부확인 등을 이어가고 있지만 지속적인 대면서비스가 아니면 실질적으로 학대여부를 확인 할 수 없을만큼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러한 아동학대를 예방하기 위해서 아동학대범죄 의무신고인인 아동복지전담공무원, 교육자, 의료인 등의 관심이 절실하며 신고 의무자는 아동학대범죄의 처벌등에 관한 특례법에 따라 아동보호전문기관 또는 수사기관에 신고해야 한다. 신고의무자가 아니더라도 주변에서 아동학대 현장을 목격하거나 의심이 가는 경우 즉시 112로 신고하길 바란다.


이웃 등 제 3자의 관심으로도 아동학대를 예방할 수 있다. 앞으로의 미래를 책임질 아이들이 아동학대 가정에서 고통을 겪으며 살게 해서는 안된다. 우리도 아동학대에 대해 경각심을 갖고 사회적 인식을 전환해야 할 것이다.


   

총 게시물 1,383건, 최근 2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383
테러로부터 안전지대는 없다남원서 경비과 경위 김일순최근 테러의 양상은 과거 국가기관이나 특정인을 대상으로 하는 하드 타겟에서 2001년 911테러를 기점으로 불특정 다수를 노려 공포를 극대화하는 소프트 …
편집실 10-28
1382
보이스피싱, 예방이 최선!남원경찰서 중앙지구대 경장 김주신이지구대에서 근무를 하다보면 보이스피싱 피해를 입어 신고를 하는 경우를 자주 본다.‘보이스피싱’은 주로 금융 기관이나 유명 전자 상거래 업…
편집실 10-28
1381
소음 기준 강화, 집회는 자유롭게 국민은 평온하게남원경찰서 경비교통과 경사 이 창 현최근 집시법의 집회·시위 소음 기준을 강화하는 내용의 시행령 일부 개정이 있었다. 개정되는 시행령의 주요 내용은…
편집실 10-26
1380
지문사전등록제로 소중한 가족을 지켜요!남원경찰서 중앙지구대 경장 김주신이근무를 하다 보면 길 잃은 치매 환자나 어린이를 보호하고 있다는 신고가 종종 들어온다.이런 경우 대상자의 지문이 경찰 내부시…
편집실 10-26
1379
도로 위의 위험, ‘스텔스 보행자’ 남원경찰서 중앙지구대 경장 김주신이스텔스 보행자는 상대의 레이더, 적외선 탐지기, 음향 탐지기 및 육안에 의한 탐지까지를 포함하는 모든 탐지 기능에 대응하는 …
편집실 10-22
1378
방향지시등은 선진교통문화의 밑거름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교통법규위반 공익신고 업무를 담당한지 어느덧 8개월이라는 시간이 흘렀다.그간 수많은 운전자들의 블랙박스를 통해 제보되어 처리했…
편집실 10-22
1377
소음 기준 강화, 집회는 자유롭게 국민은 평온하게남원경찰서 경비교통과 경사 이창현 최근 집시법의 집회·시위 소음 기준을 강화하는 내용의 시행령 일부 개정이 있었다. 개정되는 시행령의 …
편집실 10-14
1376
스텔스 차량, 등화장치 확인하자!남원경찰서 중앙지구대 경장 김주신이야간에 도로에서 운전을 하다 보면 전조등을 켜지 않고 운행 중인 차량을 볼 수 있으며, 차로변경을 하려다가 전조등을 켜지 않고 운행하는 후…
편집실 10-12
1375
pm(퍼스널 모빌리티)기기 안전운행 하자남원경찰서 중앙지구대경장 김주신이 요즘 PM기기들이 눈에 띄게 급증 하였고 PM기기를 이용하여 통행 하는 모습을 빈번하게 볼 수 있다.PM기기란 전기를 동력으로 …
편집실 10-05
1374
음주운전, 도로위의 잠재적 살인행위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경찰은 코로나 19가 창궐한 이후 S자형(지그재그식) 단속, 비접촉식 음주감지기 사용 등 다양한 기법을 도입하여 선제적 음주 사망사고 …
편집실 09-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