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02월 20일 11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274건, 최근 1 건
   

공공의대 하루 빨리 설립해야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20-01-29 (수) 13:37 조회 : 20

[성명서]

전염병 대처할 감염내과 전문인력 만성 부족

공공의대 하루 빨리 설립해야

 

- 감염내과 전문의, 질본내 고작 2. 전국 13개 검역소엔 아예 없어

- 2
월 임시회에서 공공의대법 처리해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확산 속도가 무섭다. 공항, 의료기관 등에서 방역망 허점이 드러나면서 국민적 불안감이 빠르게 퍼지고 있고, 2015년 메르스 공포가 재현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정부는 우선 감염 확산을 막는 일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 감염자 관리에 한 치의 실수가 없어야 하고, 국가방역시스템을 철저히 구축해 더 이상 외부로부터 바이러스가 침투되지 않도록 차단해야 한다.

단기적으로 현재의 전염병을 막는 대응과 함께 중장기적인 해법과 대안을 마련해야 한다. 그 중에 핵심적으로 해결해야 할 것이 감염내과 전문의 부족 문제다. 신종 전염병이 돌 때마다 지적됐지만, 아직도 달라진 것이 없다. 감염내과는 업무 강도에 비해 월급이 적고, 개원도 힘든 탓에 전문인력 양성에 한계가 있는 게 현실이다.

실제로 2015년 메르스 사태 당시 질병관리본부 내 감염내과 전문의가 1명뿐이어서 크게 문제가 됐는데, 5년이 지난 현재 고작 1명 늘어 2명에 불과하다. 더욱 심각한 것은 출입국 시설인 공항과 항만에 설치된 전국 13개 검역소에는 감염내과 전문의가 아예 없다.

국가 차원에서 감염내과 전문인력 양성에 적극 나서야 한다. 메르스 공포 이후 그 대안으로 시작된 것이 바로 국립공공의대 설립이다. 2018년 9월 관련법이 발의됐지만, 아직 상임위에 계류 중이다. 소 잃고 외양간도 못 고치고 있으니 통탄할 일이다.

국회는 2월 임시회에서 ‘국립공공의대법’을 반드시 통과시켜야 한다. 전염병으로부터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일에는 여야가 따로 없다. 여야가 신속하게 법안 처리에 나설 것을 촉구한다. 본 의원 역시 관련법 통과와 국립공공의대 설립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다. 

2020년 1월 29일
국회의원 이 용 호
(전북 남원‧임실‧순창)


 


   

총 게시물 1,274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274
[성명서]극소수 국회의원의 반대로 반복되는‘민생법안 발목잡기’행태!법안심사소위 의결에도‘표결 방식’적용해야- 공공의대법, 그 시급성에도 불구하고 극소수 의원의 반대로 통과되지 못해-‘반대’의 순수성마…
편집실 02-19
1273
조직력을 발휘 할 수 없는 소도시 영세상, 자영업자들은 누가 보호 할까! 소도시에 사는 자영업자들을 보면 참으로 딱하다는 생각을 한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가난한 계층이 되어 버렸고, 가장 소외 된 계층…
가람기자 02-19
1272
코로나 스미싱, 주의하자남원경찰서 경무과 경무계순경 이 주 승 흔히들 말하는 스미싱은 문자메시지(SMS)와 피싱(Phishing)의 합성어로 문자메시지에 있는 인터넷 주소 링크에 접속하면 스마트폰에 악성…
편집실 02-17
1271
‘자율과 책임’에 기반한 평화적 집회시위 정착 집회의 자유는 헌법에서 보장하고 있는 권리이지만 질서유지 또는 공공복리를 위해 필요한 경우 이를 법률로써 제한할 수 있다. 이는 무제한으로 보장되는 것이…
시스템관리자 02-13
1270
[성명서] 전염병 대처할 감염내과 전문인력 ‘만성 부족’ 공공의대 하루 빨리 설립해야   - 감염내과 전문의, 질본내 고작 2명. 전국 13개 검역소엔 아예 없어- 2월 임시회에서 공공…
시스템관리자 01-29
1269
밤낮없이 울어대는 카톡~카톡~ 카톡 사용 안했더니 원망 쏟아져.... 얼마 전 휴대폰을 바꾸면서 카톡을 사용하지 않으려고, 아예 대부분의 서비스와 기능을 잠가버렸다. 이 카톡이 밤낮없이 카톡~ 카톡~하며 울어…
가람기자 12-29
1268
 한류(韓流)뜨자, 1등 효자 한국어 인기! 방탄소년단 한류(韓流)가 뜨면 한국어공부 열풍이 불어 한국어교원들이 바빠집니다.  2019년 12월 방탄소년단이 미국 소셜네트워크 텀블러, 구글, 유튜브, …
편집실 12-17
1267
      방탄소년단, 길 터 주어 고마워요!                     여기, 세종대왕 …
편집실 12-17
1266
사회경제발전을 위한 민/관 지역거버넌스 사업..남원포유 운영자 하 진 상몇일 전 알만한 지인이 필자의 페이스북에 기고한 글의 댓글에 지역거버넌스 사업을 하는 모임에 참여해 달라는 내용을 본적이 있다.요즘 우…
편집실 12-17
1265
오늘도 회의를 마치고 여러사람이 식사를 하러갑니다. 식당골목에 있는 무슨 사무소냐 맨날 봐도 어지간해야 관심을 갖는데, 벽에 철망을 해놓고 열쇠들이 주렁주렁 달렸네요... 나름 고민을 해서 한 설치물이겠…
편집실 12-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