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6월 20일 10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222건, 최근 1 건
   

얼른 돌아오세요. 방미 대표단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9-02-12 (화) 12:34 조회 : 31

<논평>

 

얼른 돌아오세요. 방미 대표단


-국회의원 이 용 호-



 

 

 

 

 

 















 

 

자유한국당 의원 3인의 5·18망언으로 국민적 분노가 치솟고 있고, 택시기사는 국회 등에서 세 번째 분신을 시도하는 등 정국이 흉흉한 상황이다.


이 시점에서 국회의장과 여야 지도부가 사이좋게 미국을 방문중이다.


국내 정치상황이 폭발직전인데다가 국회는 문이 닫힌 상태에서 미국 의회 외교가 얼마나 화급한 상황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이분들은 지금 미국을 갈 것이 아니라 문을 걸어잠가놓고 국회정상화를 논의해야 할 것이다.


그렇지 않아도 의원외교가 불신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국민들은 이런 시점에서 당대표단의 미국 방문을 이해할 수 없을 것이다.


꼭 해결해야 할 외교적 현안 없이 그저 밥 먹고 사진 찍고 오는 일정이라면 일정을 단축하고 돌아와 정국정상화에 나서달라는 것이 국민 여론임을 알아야 할 것이다.




   

총 게시물 1,222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222
전 남원용성중학교 교장 강 일 석   현재 우리사회는 과학의 발달과 함께 전자기기들이 발전되기 시작하면서 인터넷 과 스마트폰 보급률이 급속하게 확산되었다. 특히 청소년의 경우는 스마트폰을 통…
편집실 06-19
1221
<논평>선거법 ‘합의처리’, 공수처법 등 ‘합의처리 원칙’ 선에서하루빨리 국회를 열자국회를 열자. 여도 야도 한발씩 양보해 국회는 열고 보자.패스트 트랙과 관련해 선거법은 ‘합의처리’하고, 공수처법 …
시스템관리자 06-10
1220
(성명_국토교통위원회 이용호)   타워크레인 땜질식 대책은 이제 그만! 실효성 있는 제도개선에 초점 맞춰야   저는 불법개조 된 타워크레인의 문제점과 현장에서 이루어지는 불법 백태에 대…
편집실 06-04
1219
<논평   국회를 당장 열어야 한다. 여당 패스트트랙 사과하고, 한국당 조건 없이 국회 들어와야                   …
시스템관리자 05-30
1218
여야 4당은 반올림을 통한 ‘사사오입’ 패스트 트랙을 당장 멈춰라국회법상 신속처리안건(이하 패스트 트랙)의 정신은 의원 3/5 찬성이므로 패스트 트랙을 제대로 걸려면 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
시스템관리자 04-24
1217
남원시, 타당성을 확보하는데, 고민하자! 가치 창출할 수 있는 운영력 확보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필자는 청소년 관련한 업무나 시설 등은 물론, 모험 및 체험활동 등에는 나름의 많은 경험이 …
가람기자 05-22
1216
불법 사이버 도박 기승, 유혹 주의해야 남원경찰서 수사과 수사지원팀 경위 장윤화   인터넷 및 스마트폰이 보편화 되면서 사이버 공간이 더욱 확대되고 있어 일반인에게 사이버 도박이 무차별…
가람기자 05-17
1215
‘연동형 비례대표제’ 원조국 독일도 개정 추진여야, 당리당략 벗어나 원점에서 재논의 해야   우리는 독일 선거제도를 벤치마킹한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패스트트랙 안건으로 지정했다. 그러나 정작 독…
시스템관리자 05-16
1214
국민통합 저해하는 靑 청원게시판, 개선하거나 폐쇄하거나 - 참여 단위 ‘명’→‘개’로 바꾸고 부분실명제 도입해야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이 자유한국당 해산 요구로 뜨거운 감자가 되고 있다…
편집실 05-02
1213
가출청소년위해  청소년쉼터 운영시급하다.                        전 …
시스템관리자 04-2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