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4월 19일 23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209건, 최근 0 건
   

비정상적인 졸업식 뒤풀이는 사라져야합니다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9-01-18 (금) 14:54 조회 : 39


비정상적인 졸업식 뒤풀이는 사라져야합니다
.


 남원경찰서 순경 이 지 원  



  어느덧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졸업시즌이 다가왔다. 매년 이맘때쯤이면 초·중·고 졸업식이 시작된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졸업식이 끝나면 교복을 찢고 신체에 달걀을 던지거나 밀가루를 뿌리는가 하면 심지어 알몸으로 얼차려를 받고, 속옷차림으로 시내를 질주 하는 등 상상을 초월하는 뒤풀이 문화가 정착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하지만 이와 같은 행위는 학생들의 단순한 일탈행위로 치부될 수 없는 명백한 범죄에 해당된다.

졸업식 뒤풀이를 준비하는 명목으로 돈을 빼앗거나 알몸 상태로 기합을 주거나 밀가루와 달걀을 신체에 던지는 행위 등은 모두 폭행, 공갈, 강제추행, 강요, 성폭력 등의 범죄에 해당되는 명백한 범죄행위이다. 따라서 현재 경찰에서도 초·중·고 졸업식이 집중되어있는 1~2월 사이에 집중적으로 강압적 졸업식 뒤풀이 예방 캠페인과 선도 활동기간을 지정해 활동 중에 있다. 

  이러한 비정상적인 졸업식 문화가 더 이상 계속되지 못하도록 졸업생은 물론 가정과 학교, 지역사회 모두가 관심을 가져야한다. 가정에서는 부모님들이 관심을 가지고, 학교와 지역사회에서도 청소년들에게 “강압적인 졸업식 문화는 명백한 학교폭력”이라는 점을 인식 시키며, 청소년들의 일탈을 적극 막아야할 것이다.

  졸업식은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의 알림이다. 새로운 출발을 위해 도약하는 우리 청소년들이 건전한 문화 속에서 빛나는 첫 발걸음을 디딜 수 있기를 간절히 바라본다.






   

총 게시물 1,209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209
봄철 축제 좀 더 안전하게 즐기세요남원경찰서 경무과 순경 이 지 원   어느덧 분홍의 벚꽃이 만개하는 여행하기 딱 좋은 계절 봄이 찾아왔다. 이 기간에는 전국 각지 지방자치단체에서 주관하…
시스템관리자 04-09
1208
균형과 견제를 위해 수사권 조정 필요                        남원경찰서 수사과 수…
시스템관리자 04-09
1207
[논평] 산불 재앙, ‘준비상사태’ 수준으로 대비해야 -국회의원 이용호  전국 곳곳에서 산불이 잇따르고 있다. 해운대 운봉산, 포항 운제산 등 대형 산불이 많아 주민들이 대거 대피…
시스템관리자 04-04
1206
민주평화당에 보내는 공개질의서   민주평화당에 묻습니다. 호남을 근거지로 하는 민주평화당이 호남 지역구의 25%가 조정대상에 들어가고, 호남을 정치적 파산으로 몰고갈 게 뻔한 …
시스템관리자 03-14
1205
웹하드 카르텔에 대해 아시나요 남원경찰서 순경 이지원최근 들어, “웹하드 카르텔”이라는 단어를 뉴스 등에서 심심찮게 보고 들은 적이 있을 것이다. 웹하드 카르텔이란, 웹하드에 불법 음란 …
시스템관리자 03-11
1204
[성명서] 2019.03.07(목)   선거제 개편 ‘패스트트랙’ 반대, ‘슬로우트랙’으로 가야 국회의원  이 용 호 현재 여야 4당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으로 추진하고 있는 …
시스템관리자 03-08
1203
<논평>미세먼지,‘생명안보’차원에서 대책 세워야국회의원 이 용 호미세먼지 재앙이 최악의 상태다. 사상 처음으로 5일 연속 미세먼지 저감조치가 이어지고 있다. 국민들은 출퇴근이 두렵고, 아이들 학교 보…
시스템관리자 03-05
1202
나이든 것 도 서러운데                            &…
시스템관리자 02-23
1201
<논평>   얼른 돌아오세요. 방미 대표단 -국회의원 이 용 호-                 자유한국당 의원 3인의 5·18망언으로 국민적 분노…
시스템관리자 02-12
1200
<국회논평>   국회의장과 여야 지도부 美 출국. 소는 누가 키우나! 방미단, 임시회 일정이라도 합의하고 귀국해야 -국회의원 이 용 호          …
시스템관리자 02-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