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4월 20일 05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209건, 최근 0 건
   

어린이 교통사고, 어른들의 책임입니다.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8-04-13 (금) 11:43 조회 : 77

어린이 교통사고, 어른들의 책임입니다.

-남원경찰서 순경 이 지 원


  도로교통공단의 자료에 의하면 지난 5년(2012년~2016년)동안 교통사고로 총 353명의 어린이가 사망했다.

한해 평균 약 70명의 어린이 사망자가 발생하는 셈이다. 특히, 월별 12세 이하 어린이 교통사고 사상자가 매년 3월부터 서서히 증가해 활동량이 많아지는 5월에 정점을 찍는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같은 사고를 당하더라도 어릴수록 피해가 더 크며, 하루 중 하교시간인 오후 4시~6시에 발생하는 경우가 가장 많다고 한다.

  어린이들은 대게 자신의 행동이 위험한 줄 모르고 단지 초록불이라서, 도로위의 공을 주워야해서, 친구를 만나 반가워서 도로에 갑작스럽게 뛰어 들어오는 경우가 많다. 그러므로 이러한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먼저 성인인 운전자들에게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실제 어린이보호구역내에서 어린이보호의무 위반은 11대 중과실 교통사고에 속한다. 그러나 어린이 교통사고에 아직도 경각심을 갖고 있지 않은 운전자가 상당하다. 스쿨존 내에서 시속 30km 이하의 서행 운전과 불법 주정차도 근절되지 않고 있다. 스쿨존 내 불법 주정차는 다른 운전자 시야를 가려 차 사이에서 갑자기 튀어나오는 어린이를 쉽게 확인할 수 없어 사고를 유발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

  이러한 어린이 교통사고가 한번 발생하면 피해 어린이와 부모는 평생 고통 속에 살아가야한다. 그 부담은 우리 사회 전체의 몫으로 돌아올 것이다. 너무나 당연한 이야기지만, 우리 어른들이 어린이 보호구역의 규정 속도나 불법주정차 등의 규정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미래의 주역이 될 우리 어린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어른들이 책임감을 가지고 안정적인 환경을 만들어 줘야할 것이다.
  




   

총 게시물 1,209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209
봄철 축제 좀 더 안전하게 즐기세요남원경찰서 경무과 순경 이 지 원   어느덧 분홍의 벚꽃이 만개하는 여행하기 딱 좋은 계절 봄이 찾아왔다. 이 기간에는 전국 각지 지방자치단체에서 주관하…
시스템관리자 04-09
1208
균형과 견제를 위해 수사권 조정 필요                        남원경찰서 수사과 수…
시스템관리자 04-09
1207
[논평] 산불 재앙, ‘준비상사태’ 수준으로 대비해야 -국회의원 이용호  전국 곳곳에서 산불이 잇따르고 있다. 해운대 운봉산, 포항 운제산 등 대형 산불이 많아 주민들이 대거 대피…
시스템관리자 04-04
1206
민주평화당에 보내는 공개질의서   민주평화당에 묻습니다. 호남을 근거지로 하는 민주평화당이 호남 지역구의 25%가 조정대상에 들어가고, 호남을 정치적 파산으로 몰고갈 게 뻔한 …
시스템관리자 03-14
1205
웹하드 카르텔에 대해 아시나요 남원경찰서 순경 이지원최근 들어, “웹하드 카르텔”이라는 단어를 뉴스 등에서 심심찮게 보고 들은 적이 있을 것이다. 웹하드 카르텔이란, 웹하드에 불법 음란 …
시스템관리자 03-11
1204
[성명서] 2019.03.07(목)   선거제 개편 ‘패스트트랙’ 반대, ‘슬로우트랙’으로 가야 국회의원  이 용 호 현재 여야 4당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으로 추진하고 있는 …
시스템관리자 03-08
1203
<논평>미세먼지,‘생명안보’차원에서 대책 세워야국회의원 이 용 호미세먼지 재앙이 최악의 상태다. 사상 처음으로 5일 연속 미세먼지 저감조치가 이어지고 있다. 국민들은 출퇴근이 두렵고, 아이들 학교 보…
시스템관리자 03-05
1202
나이든 것 도 서러운데                            &…
시스템관리자 02-23
1201
<논평>   얼른 돌아오세요. 방미 대표단 -국회의원 이 용 호-                 자유한국당 의원 3인의 5·18망언으로 국민적 분노…
시스템관리자 02-12
1200
<국회논평>   국회의장과 여야 지도부 美 출국. 소는 누가 키우나! 방미단, 임시회 일정이라도 합의하고 귀국해야 -국회의원 이 용 호          …
시스템관리자 02-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