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3월 20일 05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206건, 최근 0 건
   

인권은 지켜야 할 소중한 가치이다.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8-04-13 (금) 11:42 조회 : 84

인권은 지켜야 할 소중한 가치이다.


남원경찰서 청문감사실 부청문관 경위 하 태 문



인권침해 사례는 정말 말로 헤아릴 수 없이 많다. 힘없는 아이들, 노인, 외국인 노동자, 장애인, 여성 등 누구나 인권침해의 피해자가 될 수 있다. 인권이란 거창하고 먼 곳에 있는 것이 아니라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수많은 것에서부터 발견할 수 있다.

인권이란 법률에서 보장하는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 자유와 권리를 침해 받지 않고 모든 사람이 성별, 종교, 인종, 민족, 사회적 신분, 병력, 국적 등 어떠한 사유로든 차별 받지 않도록 평등한 대우를 받아야 한다.

사회에서 가장 낮은 위치에 있는 사람들조차도 보장받지 못하는 인권이라면, 그 위에, 한발 더 나아가 평범하고 정상적으로 살아가는 사람들의 인권 역시 제대로 보장받을 수 없다.

인권보호를 위한 기본원칙은 인권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인권보장과 관련된 원칙을 준수하며 경찰관은 피해자의 심정을 이해하고 인격을 존중하며 피해 회복과 권익증진에 노력과 동시에 피해자의 비밀을 보장하여야 한다.

1987년 박종철 군 사망사건 등 우리 경찰은 마음 아픈 인권침해 사례가 있었다. 이에 부끄러운 과거를 청산하고 국민이 믿고 의지하는 진정한 민주경찰로 거듭나기 위해서는 이러한 과오를 되풀이 하지 않겠다는 반성으로 인권교육과 민주주의를 배우는 교육의 장으로 활용하여야 하겠다.

인권은 인간이 인간답게 존재하기 위한 보편적이고 절대적인 인간의 권리 및 지위와 자격을 의미한다. 이렇듯 인권은 지키는 것이 아니라 지켜야 할 소중한 가치이다


   

총 게시물 1,20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206
민주평화당에 보내는 공개질의서   민주평화당에 묻습니다. 호남을 근거지로 하는 민주평화당이 호남 지역구의 25%가 조정대상에 들어가고, 호남을 정치적 파산으로 몰고갈 게 뻔한 …
시스템관리자 03-14
1205
웹하드 카르텔에 대해 아시나요 남원경찰서 순경 이지원최근 들어, “웹하드 카르텔”이라는 단어를 뉴스 등에서 심심찮게 보고 들은 적이 있을 것이다. 웹하드 카르텔이란, 웹하드에 불법 음란 …
시스템관리자 03-11
1204
[성명서] 2019.03.07(목)   선거제 개편 ‘패스트트랙’ 반대, ‘슬로우트랙’으로 가야 국회의원  이 용 호 현재 여야 4당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으로 추진하고 있는 …
시스템관리자 03-08
1203
<논평>미세먼지,‘생명안보’차원에서 대책 세워야국회의원 이 용 호미세먼지 재앙이 최악의 상태다. 사상 처음으로 5일 연속 미세먼지 저감조치가 이어지고 있다. 국민들은 출퇴근이 두렵고, 아이들 학교 보…
시스템관리자 03-05
1202
나이든 것 도 서러운데                            &…
시스템관리자 02-23
1201
<논평>   얼른 돌아오세요. 방미 대표단 -국회의원 이 용 호-                 자유한국당 의원 3인의 5·18망언으로 국민적 분노…
시스템관리자 02-12
1200
<국회논평>   국회의장과 여야 지도부 美 출국. 소는 누가 키우나! 방미단, 임시회 일정이라도 합의하고 귀국해야 -국회의원 이 용 호          …
시스템관리자 02-11
1199
무엇이 문화인가(?) 이야기가 있는 골목....     수년전 남원시내권의 골목이야기를 꺼내 보고자 몇 곳의 골목을 누빈 적이 있습니다. 금동 쪽은 조씨들이 많이 사셨고, 쌍교동쪽은 양…
가람기자 02-06
1198
              며느리는 딸이 될 수 없다. 전 남원용성중학교교장 강 일 석   얼마 전 순천만 갈대숲에 여행을 한 적이 있었다. …
시스템관리자 01-27
1197
     [ 논 평 ] ‘박원순식 광화문광장’ 반대하는 김부겸 장관이 옳다                &nbs…
시스템관리자 01-2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