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8년 12월 18일 20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190건, 최근 0 건
   

[논평] 국립공공의료대학, 남원 설립 적극 환영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8-04-11 (수) 18:56 조회 : 101

[논평]

국립공공의료대학,남원 설립 적극 환영

남원시민과 함께 한 노력 결실

                                          국회의원 이 용 호


정부․여당의 국립공공의료대학(원) 설립 발표를 적극 환영합니다. 그동안 서남대 문제로 남원시민과 함께 한 노력이 결실을 맺게 됐습니다. 큰 보람을 느낍니다. 남원시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오늘 발표로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의 의미 있는 첫걸음을 딛게 되었습니다. 국가 차원의 공공의료를 확충하고,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마무리될 때까지 더욱 박차를 가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 정부, 국회, 전북도와 남원시, 지역사회가 모두 함께 힘을 모야야 합니다. 초당적인 협력과 공조가 절실합니다.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에는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고, 중앙과 지방이 따로 있을 수 없습니다.

정부와 지자체는 가능한 모든 행정수단을 동원해 각종 세제 혜택, 인프라 구축 지원, 제도 개선 등 지원방안을 찾고, 집중 투자해야 합니다.

저는 국회에서 ‘비리사학 잔여재산 국고환수법’인 사립학교법 개정, 의대 설립에 필요한 국가예산 투입 및 관련 법 개정에 집중하겠습니다. 국립공공의료대학을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완성시키고, 남원이 명실상부 공공의료 거점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서남대 폐교라는 날벼락으로 그동안 지역사회의 실망과 충격은 가늠할 수 없을 정도로 컸습니다.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으로 상처받은 남원시민의 마음이 다소나마 위로받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국립공공의료대학이 보다 속도감 있고, 내실 있게 설립되도록 온 힘을 다하겠습니다.




   

총 게시물 1,19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190
“블랙아이스”를 조심하세요! -남원경찰서 순경 이 지 원- 첫 한파 주의보가 내려지고 하루만에 12도가 뚝 떨어지는 등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되었다. 이맘때면 날씨가 추워지면서 블랙아…
편집실 12-06
1189
<논평>여야 3당은 밥그릇 싸움 중지하고예산조정소위에 비교섭단체 의석 보장해야여야가 예산조정소위 1석을 놓고 싸우는 바람에 국회가 올스톱(All-stop)됐다.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교섭단체…
시스템관리자 11-20
1188
여행하기 딱 좋은 지금, 안전한 여행 떠나기                          &nb…
시스템관리자 11-13
1187
평화적 집회시위문화 정착 모두의 노력 필요경비교통과 경장  이  창  현  지난 촛불집회에서 우리 국민들이 보여준 성숙한 준법의식과 평화적인 집회의 모습들 보면서 우리사회에 평화적 …
시스템관리자 10-25
1186
사이버성폭력, 반드시 근절되어야 합니다.  최근 모 여자연예인과 전 남자친구 사이에 성관계 동영상 유포 협박으로 “사이버성폭력”이라는 단어가 이슈에 올랐다. 사이버성폭력은 우리에게 아직은 익숙…
시스템관리자 10-22
1185
<성명서>‘세종역 갈등’, 호남 KTX 단거리 노선 신설이 해결책!정부는 현재 충북 오송역~경기 평택 간 KTX 노선 복복선화 예비 타당성 조사를 진행 중이다. 경부선과 호남선이 합류해 병목상태가 심하다는 것…
시스템관리자 10-16
1184
[논평]비리 사립유치원에 대한 세금 지원은고양이에게 생선을 맡기는 격- 차라리 아동 가정에 보육비를 현금으로 지급하라-국회의원 이 용 호일부 사립유치원에 대한 지원금이 원장의 쌈짓돈과 유치원 관계자들의 유…
시스템관리자 10-16
1183
평화적 집회시위문화 정착 모두의 노력 필요-남원경찰서 이 창 현 경장  지난 촛불집회에서 우리 국민들이 보여준 성숙한 준법의식과 평화적인 집회의 모습들 보면서 우리사회에 평화적 집회시위 문…
시스템관리자 10-08
1182
왜 남원이 이렇게 가고 있는가!지난 30일 오후 남원시자원봉사센터 교육실에서는 20여명의 문화및 정신문화 그리고 사봉운영진들이 회합을 하여 지역의 현안문제를 논하고 또한 문제제기를 합니다. 크게 거론…
시스템관리자 10-03
1181
             <국회의원 논평>자유한국당의 남북국회회담 거부, ‘남대문 안 가본 사람이 가본 사람을 이기겠다’는 것.... 문희상 국회의장의 …
시스템관리자 09-3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