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8년 04월 25일 13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159건, 최근 1 건
   

[논평] 국립공공의료대학, 남원 설립 적극 환영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8-04-11 (수) 18:56 조회 : 43

[논평]

국립공공의료대학,남원 설립 적극 환영

남원시민과 함께 한 노력 결실

                                          국회의원 이 용 호


정부․여당의 국립공공의료대학(원) 설립 발표를 적극 환영합니다. 그동안 서남대 문제로 남원시민과 함께 한 노력이 결실을 맺게 됐습니다. 큰 보람을 느낍니다. 남원시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오늘 발표로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의 의미 있는 첫걸음을 딛게 되었습니다. 국가 차원의 공공의료를 확충하고,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마무리될 때까지 더욱 박차를 가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 정부, 국회, 전북도와 남원시, 지역사회가 모두 함께 힘을 모야야 합니다. 초당적인 협력과 공조가 절실합니다.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에는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고, 중앙과 지방이 따로 있을 수 없습니다.

정부와 지자체는 가능한 모든 행정수단을 동원해 각종 세제 혜택, 인프라 구축 지원, 제도 개선 등 지원방안을 찾고, 집중 투자해야 합니다.

저는 국회에서 ‘비리사학 잔여재산 국고환수법’인 사립학교법 개정, 의대 설립에 필요한 국가예산 투입 및 관련 법 개정에 집중하겠습니다. 국립공공의료대학을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완성시키고, 남원이 명실상부 공공의료 거점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서남대 폐교라는 날벼락으로 그동안 지역사회의 실망과 충격은 가늠할 수 없을 정도로 컸습니다.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으로 상처받은 남원시민의 마음이 다소나마 위로받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국립공공의료대학이 보다 속도감 있고, 내실 있게 설립되도록 온 힘을 다하겠습니다.




   

총 게시물 1,159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159
새롭게 시행되는 새로운 도로교통법, 알고계십니까?   도로상에서 발생하는 교통상의 모든 위험과 장해를 방지, 제거하고 안전하고 원활한 교통을 확보함을 목적으로 제정된 법률을 도로교통법이라고 한다…
편집실 09:21
1158
화재 시 최후의 생명줄, 완강기 사용법을 아십니까?   지난해 12월 말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로 29명이 사망했다. 그 뒤로도 밀양 세종병원 화재가 지난 1월 26일에 발생해 51명이 사망하고 141명이 부상당…
시스템관리자 04-23
1157
깜빡이 깜박하면  처벌 받아요.   우리나라 3명 중 1명이 위반하고 있는 “재차 신호 조작 불이행”, 한마디로 깜빡이를 켜지 않고 차선을 변경하면 범칙금 3만원을 내는 도로교통법 위반 행위이다. …
시스템관리자 04-23
1156
우리가족 안심 지킴이, 키코를 아시나요?남원경찰서 순경 신 희 선날이 따뜻해지면서 외출이 잦아지는 요즘, 아이나, 치매노인의 길 잃음이 가족들의 속을 끓고 있다. 미아방지 팔찌나 목걸이는 이름과 전화번호가 …
시스템관리자 04-23
1155
덮개 없는 화물차, 낙하물 사고는 12대 중과실 처벌물류 수송에 화물차는 없어서는 안 되는 중요한 수단이다. 크게는 수십톤에 이르는 적재능력을 자랑하지만 덩치와 무게, 그로인한 배출 가스나 과적 등, 많은 문제…
시스템관리자 04-18
1154
애매한 청소년 출입가능여부, 나이체커로  해결하자.   지구대 근무를 하면서 청소년들의 탈선 및 비행 예방을 위한 순찰 활동을 실시하고 청소년 다중 이용시설에 신고 출동을 나가게 되면 제일 애…
시스템관리자 04-16
1153
사랑이 아닌 전쟁인 데이트 폭력, 처벌 강화된다. 연인 관계나 호감을 가지고 만나는 관계에서 일어난 폭력, 한사람이 일방적으로 상대방에게 행하는 신체적, 정서적, 언어적, 경제적, 성적 폭력을 아우르는 개…
시스템관리자 04-16
1152
교통사고사망원인 1위 졸음운전, 예방만이 최선이다.남원경찰서  순경 신 희 선지난 5일 울산에서 졸음운전으로 시내버스를 들이받아, 그 충격으로 시내버스가 공장 k담벼락을 충돌하면서 2명이 숨지고 37명이 …
시스템관리자 04-14
1151
어린이 교통사고, 어른들의 책임입니다.-남원경찰서 순경 이 지 원  도로교통공단의 자료에 의하면 지난 5년(2012년~2016년)동안 교통사고로 총 353명의 어린이가 사망했다. 한해 평균 약 70명의 어린이 사망자…
편집실 04-13
1150
인권은 지켜야 할 소중한 가치이다. 남원경찰서 청문감사실 부청문관 경위 하 태 문 인권침해 사례는 정말 말로 헤아릴 수 없이 많다. 힘없는 아이들, 노인, 외국인 노동자, 장애인, 여성 등 누구나 인권침해의 피…
편집실 04-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