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8년 02월 24일 01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106건, 최근 1 건
   

정당한 폭력? 존재하지 않습니다!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7-08-31 (목) 12:15 조회 : 39


정당한 폭력
? 존재하지 않습니다!

 

불과 같은 사랑으로 시작된 결혼생활이 미처 그 불길을 잡지 못하여 상대에게 상처를 주는 가정폭력으로 번지고 있다.

 

경찰청에서 분석한 2015년 가정폭력 검거 지수는 4828, 201645,619, 2017년 상반기까지 2888건으로 결코 좌시될 사안이 아니다.

 

더 큰 문제는 가정폭력 재범률은 20154.9%, 20163.8%로 다소 감소하는 듯하였으나 2017년 상반기까지 5%를 기록하고 있어 앞으로의 하반기 수치가 벌써 두려워진다는 것이다.

 

직접 가정폭력 현장에 출동하는 경찰의 입장에서 가장 안타까운 사실은 반복되는 상황에 피해자는 상대방의 폭력에 익숙해져 있다는 것이다. 출동한 경찰에게 지금의 폭력만 멈춰주었으면 할 뿐 그 이상의 도움은 원치 않는다는 것이다. 대부분의 가정폭력 피해자는 본인이 범죄의 피해자임에도 모든 상황을 본인의 탓으로 여기며 처한 현실을 부정하려만 한다.

 

가정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4(신고의무 등)을 살펴보면 누구든지 가정폭력범죄를 알게 된 경우 수사기관에 신고할 수 있다. 누구에게나 신고의 의무가 있는 만큼 결코 가정만의 문제가 아닌 사회 전체가 안고 가야 할 숙제이다. 피해자뿐만 아니라 사회에서도 흔히 가정폭력이라 하면 가해자의 죄의식을 낮게 잡고 그럴만한 사정이 있겠지.”라고 생각하는데 그 어떤 폭력에도 그럴만한 사정은 존재하지 않는다.

 

처음에 가벼운 폭력으로 치부되었으나 이러한 무관심이 이어진다면 더 큰 중범죄로 이어질 수 있음을 모두가 명심하고 피해자뿐만 아니라 이웃주민도 112 또는 1366(여성긴급전화)를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우리 이웃의 또 다른 경찰이 되어주길 바란다.

 

남원경찰서 중앙지구대

순경 홍 수 연



   

총 게시물 1,106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106
전쟁 중에도 오는 사신을 막을 수는 없는 법지금은 김영철이라는 ‘뜨거운 감자’를 식혀야 한다  북한의 김영철이 막바지 평창올림픽의 ‘뜨거운 감자’가 되고 있다.  먼저 북한이 평창올림픽 폐막식에 …
시스템관리자 00:20
1105
‘인민재판장’화 된 靑 국민청원 폐쇄하거나 부분실명제 도입하라  국회의원 이 용 호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이 ‘인민재판장’화 되고 있다. ‘들어주면 대통령 탄핵감’인 요구들이 쇄도하고 있다. 임…
시스템관리자 02-22
1104
홀로 여행하는 여성의 안전, 스마트 안전 귀가 어플로 지키자.혼자 있는 여성을 노리는 흉악범죄가 늘어나고 있다. 최근에는 제주도에 홀로 여행을 온 여성이 한 폐가에서 살해된 채로 발견되었다. 또 작년에는 올레…
시스템관리자 02-22
1103
[이용호의원 논평]자유한국당은 ‘비리사학 로비스트 정당’인가?- 비리사학 재산을 보호하자는 것은 최순실 재산을 보호해주자는 논리!  비리사학의 재산을 국고로 귀속시키고, 먹튀를 방지하는 사립학교법 개…
시스템관리자 02-21
1102
계속되는 게스트하우스 범죄 당신이 예약한 게스트하우스는 안전한가요?2~3만원이면 하룻밤을 보낼 수 있는 공동 침실 형식의 게스트 하우스는 저렴한 가격에 예약의 70%가 20대일 정도로 자유여행을 즐기는 젊은 층…
시스템관리자 02-21
1101
나 하나의 관심이 한 아이의 인생을 바꿀 수 있다.   최근 극악무도한 아동학대 사건들이 연이어 보도돼 국민들을 분노와 충격에 빠뜨리고 있다. 아동학대 근절을 위해‘아동복지법’과 ‘아동학대범죄의 처…
시스템관리자 02-18
1100
1인 가구 범죄예방법! 혼자서도 안전하게 살아요.   2005년 1인 가구는 317만(전체의 20%)였다. 10년 후 2015년 50만 가구 (전체 27.2%)로 늘었고, 점점 늘어나는 추세로 통계청에 따르면 2045년 1인 가구가…
시스템관리자 02-16
1099
사이버 범죄 예방, 얼마나 알고 계신가요?  택배회사라며 온 문자, 문자메시지에 현재 택배의 위치를 확인하라는 인터넷 주조 링크가 같이 포함되어 있고 당신이 무심코 이 링크를 누르게 된다면 동시에 …
시스템관리자 02-14
1098
보호피해자 보호, 경찰이 지켜드리겠습니다.  범죄가 발생했을 때 대다수의 사람들은 흔히 피의자는 누구인가, 범죄의 수법이 어떠했나, 그리고 어떠한 처벌을 받는지 등 누구보다 심적으로 힘든 피해자를…
시스템관리자 02-14
1097
범죄피해자 보호지원제도 얼마나 알고 있나요?     요즘 뉴스를 보면 잔인하고 끔찍한 범죄가 많이 일어나고 있다. 사소한 시비에서부터 살인까지, 다양한 범죄에 노출 된 범죄 …
편집실 02-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