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7년 06월 27일 04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1,056건, 최근 0 건
   

요천이 활용되지 못하는 것은 남원시의 요천이기 때문이 아닐까요?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7-04-30 (일) 21:23 조회 : 184




요천이 활용되지 못하는 것은

남원시의 요천이기 때문이 아닐까요
?


남원의 요천은 각종 핑계 속에 지금과 같은 시민들의 접근이 어려운 모습으로 변했지만 그래도 예전의 모습은 친환경적이고 보다 정감이 넘치는 아름다움이 있었습니다.

요천도 현대적 감각에서 친환경적이고 친인간중심의 모습으로 갖춰졌어야 합니다. 그런데 그렇치 못한 것은 혹여, 남원시의 요천수이기 때문이 아닐까요?  

솔직히 광한루원 도로(요천로) 차량운행량을 최소화 하는 방안이 먼저 검토되어야 합니다.
우리시처럼 대책없는 계획들이 시민들이 공감치 못하고 믿음을 갖지 못하는 행정이 되어서는 안 됩니다. 논리적인 설명이 필요한데, 계획과 실행이 부족한 논이 때문에 시민들의 협조를 얻어내지 못합니다.

또한, 제방을 친환경적으로 전환하며, 둔치에 잔듸밭과 휴식공간으로 조성하며, 요천물줄기를 잘 조정하는 정비를 통하여 그늘을 만들어 주면 사랑의 광장이나 테마공원이 광한루원 보다는 방문객이 오히려 많아 질 겁니다. 지금은 광한루원 방문자 10%대 밖에 안 간다고 하는데, 솔직히 나보고 계획하라고 하면 자신하고 광한루원보다 더 많은 방문객이 갈 수있다고 70%는 장담하겠네요...  

지난번 광한루원에서 춘향교 까지 걷고 싶은 도로를 한다고 하니 인근 사람들이 반대를 하고 나선 겁니다. 남원시의 그간의 사업추진을 보면 손만 댔다하면 망치니 주민들이 믿을 수가 없다는 겁니다. 그러니 무조건 못하게 하는 겁니다. 솔직히 남원시가 손대서 하나 라도 경쟁력을 갖춘 것 있으면 발표해 보세요.. 거의가 애물단지 아닙니까? 그러니 주민들이 그나마 먹던 밥도 못 먹을 까봐 앞장서 반대를 하고 나선 겁니다 

솔직히 남원시는 가능하면 투자 좀 안했으면 합니다

사실 답답들 할겁니다. 스토리를 만들어 내야 관심도가 올라가는데, 항상 옛것을 배타하니 스토리를 만들어 내기가 난해하죠.. 그러다 보니 관심이나 호기심을 집중하기가 어렵겠죠.. 

남원시의 문화인식이나 전통사회에 대한 인식이 바뀌지 않는한 남원의 문화관광은 요원하겠죠.
남원시의 문제는 자신들이 모르면서 우위에만 있을 려 하죠, 시민들의 의견은 등한시하거나 거부합니다. 그러다 보니 향토사와 역사문화를 하는 사람들과는 견해의 차이가 있어 의견교환이 잘 안됩니다.
그러니 스토리다운 스토리를 만들어 내지 못하는 원인이기도 할 것입니다.


편집실 2017-04-30 (일) 22:02
남원은 유별나게 무능한 정치인들 만이 판치는 곳이다.
어떤 시설이 친인간중심적이고 사람들이 끌까요?
그러니 공무원들의 뜻과 발상외의 다른 소리가 나오면 왕따 당한단 소리가 공공연하죠..
댓글주소
   

총 게시물 1,05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본 페이지는 사(社事思)설 등 공공의 목적을 위한 내용들을 올리는 공간입니다.사람은 누구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인터넷의 장점이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피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편집실 05-21
1056
남원이 제 기능을 발휘하려면 보다 창조적이고 창의력을 발휘하는 기획실이 되어야 합니다. 베끼어 짜 맞추는 형의 기획력으로 사업성을 발휘하지는 못한다는 거죠. 그간 남원이 여러 가지로 현실성 떨어지는…
편집실 06-26
1055
며느리는 딸이 될 수 없다. 남원시자원봉사센터 운영위원장  강 일 석   얼마 전 순천만 갈대숲에 여행을 한 적이 있었다. 갈대밭 사잇길로 걸어가면서 옆에 젊은 주부로 보이는 여자와 친구로…
편집실 06-23
1054
범죄 피해자보호 지원제도 활용하자 우리사회는 각종 범죄로부터 노출되어 있다. 최근에는 친부모의 아동학대는 물론 방임과 굶주림 등으로 친자식을 살해하는 끔직한 가족 간의 범죄도 끊이지 않고 있으며, 장애인…
편집실 06-22
1053
개정 도로교통법에 대해 알고 계신가요?   남원경찰서 도통지구대 순경 유 형 주   올해 6월 3일부터 개정된 도로교통법이 시행된다. 운전자가 많은 우리나라에서 도로교통법은 일상생활에 큰 연…
편집실 06-02
1052
범죄 피해자 보호와 인권보호는 같은 기준에서   경찰은 범죄 피해자의 인권과 피해회복을 위하여 피해자 보호에 앞장 서고 있다. 경찰은 지원 대상으로 강력 (살인, 강도, 방화)사건, 성폭력, 가정폭…
편집실 05-31
1051
인터넷 상에서 본 남원의 현실!그 중요성을 아는가 모르는가? 인터넷의 지식백과나 사전에 소개된 남원의 현실은 어떤가? 남원시가 가장 많은 노력을 하고 있는 춘향제를 통해서 인터넷에 표현된 남원의 현실과 주위…
편집실 05-27
1050
여성이 안전한 사회, 우리들의 ‘마징가’를 꿈꾸며남원경찰서 도통지구대 설영미   아침 출근길 라디오에서 가락동 스토킹 살인 사건의 피해자 아버지의 인터뷰를 들었다. 가락동 살인 사건은 지난해 4월 …
편집실 05-26
1049
요천수가 바뀌면 남원이 바뀝니다. 요천수가 보다 많은 사람이 선호하는 공원이 된다면 곧 관광객이 늘어나고 광한루보다 더 많은 관광객이 관광단지로 유입될 것입니다. 요천수는 광한루와 관광단지를 가로막는 장…
가람기자 05-09
1048
요천수의 활용대책이 필요합니다. 광한루원의 명성은 엄청나지만, 광한루원 하나 만으로의 한계성에서 항상 고민합니다. 그 대책이 남원양림관광지를 조성했지만, 이미 시민공원과 시민위주의 식당가만 형성된 형편…
편집실 05-02
1047
요천이 활용되지 못하는 것은 남원시의 요천이기 때문이 아닐까요? 남원의 요천은 각종 핑계 속에 지금과 같은 시민들의 접근이 어려운 모습으로 변했지만 그래도 예전의 모습은 친환경적이고 보다 정감이 넘치는 …
편집실 04-3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