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11월 24일 16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720건, 최근 0 건
 

혁신! 남원, 지금이 기회다.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0-11-16 (월) 00:21 조회 : 242



혁신! 남원, 
지금이 기회다. 
'토목공사 간디!'라는 말이 유행어가 되어 버린 현실 속에서...



남원은 지금이 기회다. 그간 남원은 작은 변화에도 민감하지도 적절한 대응도 하지 못했다.  그 결과들은 우리 모두가 잘 알고 있는 바와 같다. 솔직히 경쟁력에서 또한 눈에 보이는 주변의 모습을 보드라도 전국의 시중 가장 경쟁력이나 인구나 자립도 등이 가장 낮은 도시다.

인근의 지리산권의 주변자치단체들만 보더라도 다 나름대로 제 역할을 하면서 희망을 말하는데, 유독 남원만 박탈감을 넘어 이미 패배감 속에 있다.  우선 행정 자체적으로도 하면 뭐하냐. 왜 고생해서 책임만 떠 않을 짓을 왜 하냐는 식이라는 것이다. 혹여 시민의 입장에서 답답하여 지적이나 건의를 해 보자, 그런 거 왜 하냐!고 핀잔이다.


이렇게 이미 남원은 정서적으로 사람들의 삶의 방식이나 구조가 지역발전을 위한 향토성 보다는 이권형 패거리화가 되어 이분법적 논리에 사로잡혀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지역의 단결이니 화합이니 하는 말든은 정도를 넘어서 있다는 것이다. 어디 그뿐인가 시민사회에서 유행하는 말이 "토목공사"이다.

남원시는 그저 토목공사만 한다는 의미로 ‘그거 토목공사간디!’, ‘그거 토목공사 아니잖어!’라는 말이 유행처럼 나돈다. 남원시는 토목공사만 알고 토목공사만 한다는 것이다. 그 말의 의미는 각자의 여운에 남기고 싶다. 그 말이 무슨 말 인지에 대한 정확한 뜻은 모르겠지만, 행정에 
신뢰나 믿음을 갖지 못한다는 비아냥거리는 용어임에는 분명해 보인다.  이러한 속에서 지역발전이란 말 자체가 어울리지 않다는 것이다.


행정력은 이미 작은 변화들에도 적응을 하지 못하는 무책임이나 방관적인 메너리즘에 있다.  이미 지역발전을 위한 변화하는 시대의 변화에도 적응력이 떨어져 있다. 그런데, 전 세계적으로 엄청난 위협을 주고 있는 코로나 사태에서는 그저 뭐든지 포기하고 안 하는 것이 상책일 수밖에 없을 것이다.  그렇잖아도 핑계꺼리만을 만들려고 하는데, 그 좋은 핑계를 어디... 그저 안 하니 얼마나 편하겠냐는 것이다. "토목공사도 아니라면.....(관심을 갖지 않는다는)" 이러한 비판이 온 시민사회에 회자되고 있는 말들이며, 이미 패배감 속에 있는 현실에서 “남원은 안돼!”란 말이 일반화 된 용어라는 것이다.

뮤뎌진 행정력, 토목공사만 하는 행정력, 변화와 대책과는 너무나 거리가 멀어져 버린 행정력, 시민들의 생각이 옳지 않을 수도 있지만, 이미 행정에 대한 믿음이나 신뢰마저 상실되어 버린 패배감속에서 ‘남원은 안돼!’와 ‘토목공사! 간디'라는 말만 그저 난무할 뿐이다.

그것도 “토목공사가 아니잖아!”라는 말처럼....

우리는 지금 비대면 사회에 있다. 이는 곧 경쟁력 없고, 낙후된 남원이 살아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인 것이다. 남원은 그간 너무나 뒤떨어져 있기 때문에 오히려 위기가 기회인 것이다. 또한 남원은 계속되게 척박한 터전에 있었기 때문에 코로나 사태에서도 타 지역처럼 어려움을 격지 않는다 할 수 있다. 또한 어려움에 극복할 수 있으며, 그 피해 역시 적기 때문에 변화를 쉽게 갖을 수 있는 것이다.

해서 지금이 오히려 최고의 기회인 것이다. 문제는 행정력이다. 행정력이 조금만 지혜롭고, 창의적이라면 아니 열린 행정과 보다 능동적이라면 남원은 최고의 기회인 것이다. 
행정우선적인 행정편익적인 면이나 토목공사만을 강조하지 말고, 이를 창의적인 프로그램이나 투자사업들에 대한 바람직한 운영력을 발휘한다면 시민들이 면피용 들러리가 아닌 진정한 소통을 한다면 우리 남원은 곧 기회인 것이다......



편집실 2020-11-16 (월) 01:14
시민들의 바램은 우선 부를 축적해야 한다. 그래야 자녀들에게 투자도 하고, 자신이 필요한 가치관을 찾는게 아닌가!
가치관이 경제와 연관이 없다고 한다면 그것은 위선이다. 어찌 돈 없이 이 세상을 행세할 수 있는가!  이미 자본주의 사회에서는 가진 것이 곧 가치인 것이다.
요즘 티브이에서 보면 알 것이다. 더 많이 배우고, 더 많이 갖고 특히 권력도 높게 가진 사람일수록 비리에 대한 또한 이권에 대해서 많은 문제점들이 나타나고 있지 않던가! 다는 아니겠지만.....
댓글주소
 

총 게시물 72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그저 어느날인가는 구절 구절 나만의 불만에 몸부림 칠떄도 있습니다. 그저 안타까웁다는 생각에 미련 곰탱이란 말이 그저 흘러 나올때도 있네요. 이런때 주절 주절 막 갈겨대는게 스트레스 해소라고 할까요…
남원포유 11-27
720
혁신! 남원, 지금이 기회다. '토목공사 간디!'라는 말이 유행어가 되어 버린 현실 속에서...남원은 지금이 기회다. 그간 남원은 작은 변화에도 민감하지도 적절한 대응도 하지 못했다.  그 결과들은 …
편집실 11-16
719
↑위의 이미지는 쌍계사에서 찍은 차꽃이다. 차꽃은 실화상봉수(實花相逢樹)라고 하는데, 꽃과 열매가 함께한다는 데서 큰 의미를 두는 꽃입니다.왜 그리 바쁜지..!오늘은 이일 저일로 너무 바쁜일정을 보내다 …
편집실 11-03
718
노인일자리사업 가치관 갖도록 노력해야..선심성 사업이라는 오해 없도록...노인일자리사업이 너무 형식적이라는 비판을 갖지 않도록 보다 창의적인 운영관리가 필요하다는 시민들의 반응이다.남원시는 지난 1월…
편집실 11-01
717
남원의 문화관광정책과 문화도시얼마만큼 실행력을 갖는 논리를 펼칠지 주목..2년전 전라북도와 남원시는‘남원고전소설 활용’이라는 주제로 학술포럼을 개최한바있다.학술포럼에서 남원은 다양한 고전소설의 주요 …
편집실 10-06
716
요천수, 위기를 기회로 전환하는창조적인 가치를 창출하는 단초이다.“구슬이 서 말이라도 꿰어야 보배”란 말이 있다. 아무리 좋은 계획과 비전을 만들었다고 해도 실천이 없으면 성과가 나오지 않는다. 당신의 구…
시스템관리자 05-18
715
브랜드 마케팅 차원에서 본    남원시의 슬로건은? 요즘 정부는 자치, 분권, 공동체, 등등의 용어들을 많이 사용하고 있으며, 더불어 기초단체들의 자생력에 대한 고민…
시스템관리자 05-09
714
수련활동장 등은 돈이 안된다는 발상은..   서슴치 않고 말하는 돈이안된다는 생각은 어데서 나온 걸까.... 정말 속속들이 알고나 하는 소린가 하는 생각에 우려를 해 본다. 남원은 지리산 섬진강 …
시스템관리자 05-04
713
이왕 하는일 보다 효과적으로 하자! 남원시는 지난해 녹색도시 남원을 표명하면서 도심 곳곳에 교・관목 3만6,000본과 다년생 초화류 20만본을 식재해 쾌적한 도시환경을 만들어 간다고 하였다. 남…
시스템관리자 05-03
712
신 중년 공헌활동 사업연령 50세에서 75세 이상으로 상향조절 해야 한다. 전) 남원용성중학교장    강   일   석   신 중년 이라함은 100세 시대에 만 60~7…
시스템관리자 03-18
711
남원문화도시 나아갈 방향...??2020년에는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문화도시 조성’(100억 원)을 통해 지역문화 활성화도 추진한다. 2018년에 예비 문화도시로 지정된 지자체 10곳*이 문체부로부…
시스템관리자 02-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