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02월 26일 22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711건, 최근 1 건
   

고득점 학생, 지역 고등학교 진학이 우리고장 명문고 만든다.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9-12-01 (일) 14:19 조회 : 261


고득점 학생, 지역 고등학교 진학이

우리고장 명문고 만든다.


전 남원용성중학교장 강 일 석

     

    방학은 학기 중에 부족했던 학과목을 보강 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이제 곧 겨울방학이 시작 된다. 학부모님들의 마음이 자녀의 고등학교 입학 문제로 마음이 조급해 진다. 실력 향상 시키는 것 못지않게 체험도 하고 건강도 챙기는 계기가 되어야 할 것이다. 방학 중 규칙적인 생활을 유지하는 것도 참으로 중요하다.

    이때쯤이면 중학교 3학년 학생은 깊숙이 고민하기 시작하는 것이 있다.

    바로 고등학교 진학문제가 아닐까 싶다. 비록 남원만의 문제는 아니라고 보나 남원은 별난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지금까지의 대한민국 교육정책은 어떤 교육정책을 펼쳐도 국민을 100% 만족시키지는 못했다고 봐진다. 교육정책뿐만 아니라 모든 정책이 그러지 않을까?

    교육문제는 인구유출문제와 직결되기 때문에 더욱더 중요한 문제이다.

    필자가 교직에 있을 때 보면 남원시내 중학교 학생 중 180점 만점 중 150점 이상 고득점 학생들은 무조건 전주. 익산. 정읍 등 타 지역으로 진학 하려고 했었으나 지금은 고등학교 진학 방법이 변하여 내신점수로 환산하여 진학하게 된다.

    교과점수(240) 기타점수(행동발달 상황, 출결사항, 봉사 등 60) 300점 만점으로 변하였다. 역시 마찬가지이다. 상위 점수 학생들이 우리고장으로 많이 입학하게 되면 명문고가 되는 것이다.

    이맘때 쯤 이면 담임선생님은 고등학교 진학 희망조사를 하게 된다. 담임선생님들이 내 고장 학교 보내기에 힘들어 하는 모습이 눈앞에 아롱거린다. 학부모님들과 진학상담을 많이 하여 보았으나 학부모님들의 생각은 좀 다른 것 같다. 남원지역에는 소위 말하는 명문 고등학교가 없어서 보낼 수 없다는 말씀을 많이 하신다.

    선생님들의 실력이 없다는 것인지 나는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는다. 고득점 학생 학부모와 상담을 많이 했지만 결국은 실현되지 않았다. 지금 쯤 남원에는 다른 지역 학교에서 상주하듯 하여 고득점 학생과 학부모님들을 면담하기 시작 했는지도 모른다.

    난 학교 교장으로 근무 하면서 많은 것을 느꼈다. '아니 교육계에서 이럴 수가.... 물건하나 팔고 사는 데도 상도의가 있는 법인데 세상에 교육계에서 이래서야 되겠는가?' 하고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다. 남원시 에서도 관내 고등학교 진학 시 우수자에게 고액의 장학금등 많은 혜택을 주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필자는 많이 생각해봤다. 교장으로 근무하던 당시 150점 이상 고득점학생들이 남원지역 고등학교에 진학하게 되면 자동적으로 명문고가 되지 않을까? 고득점학생이 적응 못하고 다시 되돌아와서 남원시내 고등학교로 전학 온 사례들도 많이 있었다.

    남원에서 인재양성에 관한 연구는 오래 전부터 이야기 되어왔던 것이다. 우수한 학생들의 타 지역 유출을 우리는 심각하게 고민해야 한다. 지금쯤 타 지역 학교에서 여러 가지 방법으로 학부모님들에게 콜 할 것이 뻔하다.

    고학력 일수록, 평균소득이 높은 가정 일수록 자사고로 진학하는 경우가 월등하다고 본다. 물론 어느 학교를 가던 행복추구권이 있고 자율권이 있다. 그러나 이제는 학부모님들의 타 지역 고교진학에 대하여 깊은 생각의 변화와 더불어 관내 고등학교에서도 알찬 프로젝트를 개발하여 학부모들로부터 자기의 아들, 딸들을 믿고 맡기어도 되겠구나! 하는 마음이 들도록 많은 신뢰를 쌓아야 할 것이다.

    우수한 인재확보라는 정책보다는 성장 가능한 인재를 발굴하고 키워나가는 일에 우리 모두 힘을 더해야 할 것이라고 생각된다. 상위점수 학생들이 우리고장 고등학교에 많은 지원을 하리라 믿는다.

     

    <저작권자 ⓒ 남원포유 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총 게시물 711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그저 어느날인가는 구절 구절 나만의 불만에 몸부림 칠떄도 있습니다. 그저 안타까웁다는 생각에 미련 곰탱이란 말이 그저 흘러 나올때도 있네요. 이런때 주절 주절 막 갈겨대는게 스트레스 해소라고 할까요…
남원포유 11-27
711
남원문화도시 나아갈 방향...??2020년에는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문화도시 조성’(100억 원)을 통해 지역문화 활성화도 추진한다. 2018년에 예비 문화도시로 지정된 지자체 10곳*이 문체부로부…
시스템관리자 11:26
710
관광트랜드.... "선문화“ 매년 우리고장 관련한 문화답사를 다닌다. 최소한 수십회는 다니는데 이게 어제 오늘이 아닌 수십년째다. 주제는 필요에 따라 정하기도하고 일반적으로 지역을 통해서 모든 문화유산과 …
시스템관리자 02-03
709
공동협력체제, 거버넌스(governance) 지난해 년말 이환주 남원시장과 박문화의원은 제1회 거버넌스지방정치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거버넌스하면 좀은 생소한 용어이긴 하나 이미 오래전부터 정부에서는 …
시스템관리자 02-02
708
오래도록 머물고 다시 찾고 싶은 남원!이라고 말하는 의도는 무엇인지.... 남원시 올해 관광행정‘으뜸’품경있게 융성하는 문화관광도시 기틀마련 했다는데, 결과는 법정문화도시 탈락....   남원시…
시스템관리자 01-26
707
남원문화정책에 대한 소회 수없이 천문학적인 투자들이 되고 있죠..남원문화... 어떤 문화가 있었고, 어떤 문화가 형성되었을까요... 그 결과가 결국 법정문화도시 탈락이죠.. 설령, 문화활동을 활발히 했다…
시스템관리자 01-03
706
우리 모두에게 “소통(疏通)바람” 불어야 전 용성중학교장  강   일   석  시대가 점점 어려워지고 사람들 간의 관계가 복잡 다양해지면서 소통과 리더십이 시대의 화…
편집실 12-31
705
↑남원시는 연말연시를 맞이하여 침체된 도심에 생동감을 주고자 곳곳에 화려한 장식물 설치지역경기침체, 연말연시 손님맞이 마저 썰렁...연말연시가 되면 훈훈한 정을 나누는 선물꾸러미들이 준비에 바쁘다. 어디 …
편집실 12-23
704
이두자검(以豆自檢)이란 사자성어를 보면서...이두자검(以豆自檢)이란 사자성어가 있다.조선후기에 ‘공과격(功過格) 신앙’이 유행하였다고 한다. 공과 과를 조목별로 점수를 매기고, 격(格 바로잡다), 즉 날…
편집실 12-12
703
고득점 학생, 지역 고등학교 진학이 우리고장 명문고 만든다. 전 남원용성중학교장 강 일 석   방학은 학기 중에 부족했던 학과목을 보강 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이제 곧 겨울방학이 시작 …
시스템관리자 12-01
702
만인문화제는 시민들의 열정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만인정신은 시민정신의 최고의 승화다. 남원성전투!남원성 전투는 정유년 1597년! 당시 왜는 15만여명의 왜군을 이끌고 조선의 전략적 요충지였던 남원성을 함…
편집실 09-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