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8년 06월 24일 14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4,935건, 최근 0 건
   

농촌문화체험지원 “플랫폼 운영”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17-08-16 (수) 23:53 조회 : 544






농촌문화체험지원 플랫폼 운영

떠나는 농촌에서 찾아오는 농촌으로.....



농촌문화체험지원을 하는 플랫폼을 운영하고자 사업설명회를 합니다.

우리고장의 농촌이 그간 떠나는 농촌이었다면, 이제는 찾아오는 농촌으로 탈바꿈하는 프로그램을 계획하였고 이를 운영하고자 설명회를 갖고자 합니다.

전국 어디나 마찬가지겠지만, 농촌에 대한 여러 가지 사업시설들이 투자가 되어 있지만, 대부분이 방치되어 있거나 운영력을 확보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시설들은 물론, 마을의 마을 회관이나 황토방들이 사실상 운영을 하기엔 사실상 불가능한 상태죠....

사업비를 대 줄때는 사업비가 있으니 인건비가 나오니 사업을 한다고 하지만, 수익이래야 운영비는 고사하고 전기세도 벌기 어렵다는 것은 누구나 알수 있을 겁니다. 특히 홈페이지 자체도 운영하지 못한다거나 특히 마케팅이나 설령 체험을 하기 위하여 도시민들이 방문을 한다고 해도 마을에서 자체적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는 것이 불가능 할 수밖에요..

이러한 문제점들을 해결하고 운영력을 지원하는 방안들이 검토됨은 물론, 홈페이지를 효과적으로 운영하고 또한 홈페이지를 각각의 시설이나 사업장들에 맞게 만들고 또한 운영하는 방향과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방향들을 제시 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지리산문화해설사 자격과정을 이수하신 분들을 중심으로 사업설명과 또한 사업제안을 위하여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시간을 갖고자 합니다. 어떠한 관심과 어떠한 투자가 이루어질지는 모르지만, 얼마나 실현가능성에 대해서 평가를 할지 궁금하기만 합니다.

사실 몇분의 추진위원들에게는 이러한 사업구상에 대해서 2회에 걸쳐 사업설명회를 한바 상당히 좋은 반응을 얻었음을 생각할 때 많은 사람들에게 어떠한 반응이 있을지 궁금하기만 합니다.

내 개인적으로는 100%가 만족해 했을 때 가능성에 대해서 충분히 만족을 했을때만이 사업시도를 하려고 하고 있으며, 일단은 사업설명회에 불과하고 또한 여러 가지 추진되는 프로그램들을 소개하는 사전에 경험하는 기회를 가져서 참가자들이 감동이나 상당한 느낌을 가질때에 한해서 사업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사실 난 오랜 경험에서 나름대로 자신을 하는 부분이 있으며, 또한 참가하는 모두가 반응이 좋을 때 의욕도 있으며, 또한 참여하고픈 열망도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다시말하면 운영하는 사람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지 못하는데, 다를 고객들에게서 호응을 얻을 것으로는 보지 않기 때문입니다.

최소한 지역의 관계자들에게 마저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감동을 주지 못할 바엔 다른 고객에게서도 감동을 얻어내지 못할 것은 뻔 하기 때문입니다.

농촌문화플랫폼을 통해서 우리고장의 농촌문화체험지원센터가 성공적으로 실천되어 다시한번 남원발전이라는 새로운 희망과 기회가 생기길 기대해 봅니다  

내일은 "농촌문화 플랫폼 운영"이라는 주제의 사업제안을 하는 설명회 계획하고 있습니다.

먼저, 전직중등부 교장으로 계셨던 선생님 몇분과 지리산 조합에서 근무하시는 공무원분 등..

여러분들에게 협조와 또한 사업계획에 대해서 설명을 했더니 아직까지는 좋은 방향에서 적극 참여하겠다는 약속들을 하십니다.
해서 자신을 가지고 지역내 농촌생활과 각종 시설들을 활용하는 방안을 연구하고 있습니다.

 

 


편집실 2017-08-17 (목) 00:28
내일은 "농촌문화 플랫폼 운영"이라는 주제의 사업제안 설명회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여러 전직 교장선생님들과 관심있는 분들에게 설명을 드렸더니 큰 관심을 갖고 추진을 해보자는 의견입니다.
먼저 프로그램을 직접체험해보는 것도 좋을것 같아서 시연을 해 볼계획입니다.
새로운 농촌문화를 만들어 볼 계획이긴 합니다만 어느정도나 행정의 협조와 참여자들의 의지를 발휘할지에 대해서 고민을 해 봅니다.
특히 여러 예외의 상황에서 검토를 해 볼 계획입니다. 염려되는 사항이나 각종 문제점에 대해서는 상당히 보완과 예상되는 부분들을 감안하였지만, 어떠한 상황이 전개될지는 모르기 때문에 더 많은 검토를 하해 보곤 합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시스템관리자 2018-01-06 (토) 23:22
남원시는 그저 돈쓰는 계획이나 운영하는 수준에서 멈추네요....
농업의 6차산업이 결국은 소비하는 것이라는 차원에서 생각하네요...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총 게시물 4,93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날짜
4935
남원유람기지난해 8월에 한 여행블로거가 올린“남원유람기”이다.주제가 ‘국내여행갤러리’라는 메뉴처럼 “남원 유람기”라는 제목으로 길 떠나기를 하는 한 여행기고가의 남원 여행기이다. 그중 남원을 보고 느낀부분에 대한 기록되어 있는 내용을 옮기어 본다. 남원이 외부인들에게 비친 모습을 우리시민들도 알…
06-09
4934
남원‘대한민국 춘향국악대전’팡파르 제 88회 춘향제를 맞아 올해로 45회의 전통을 이어오고 있는 ‘대한민국 춘향국악대전’ 이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성대하게 개최된다. 남원시. 제88회 춘향제전위원회가 주최하고 (사)대한민국춘향국악대전위원회, CJ헬로 전북방송이 주관하는 제45회 ‘대한민국 춘향 국악대전’은…
05-07
4933
- 제88회 춘향제 참여하고 건강도 챙기세요!-『춘향사랑 가족 힐링걷기』행사 개최 남원시는 제88회 춘향제 기간 중『춘향사랑 가족 힐링걷기』행사를 오는 5월 19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광한루원 앞 춤판무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춘향사랑 가족 힐링걷기』행사는 제88회 춘향제전위원회에서 후원하고 남원용성로타…
05-02
4932
춘향시대 더~~특별하게 즐기기“한복입고 놀자” 제88회 춘향제에서는 한국 최고의 전통축제답게 한복문화체험을 통해 특별하고 감동적인 전통체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5월의 싱그러움과 함께 감성을 자극하는 볼거리, 즐길거리, 찍을거리가 가득한 광한루원에서 펼쳐지는 전통문화체험 “한복 입고 놀자”는 …
05-01
4931
춘향제 공연무대
04-24
4930
제88회 춘향제 올해 더 새롭게 꾸며진다  ‘춘․몽․각․월․방․향’ 등 공간별 특징에 따라 무대 나눠 5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광한루원 및 요천 일원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대표 공연예술축제 춘향제가 올해 제88회를 맞아 큰 변화가 기대된다. 춘향제는 1931년에 시작되어 88년의 전통을 …
04-18
4929
제88회 춘향제, 알찬준비- 5.18~5.22까지 5일간, 재미와 감동이 있는 전통공연예술축제 열린다 -  민족의 불멸의 혼이자 한국 최고의 전통공연예술인 춘향제가 70여 일 앞으로 성큼 다가왔다.   올해로 88회째를 맞은 춘향제는 5월 18일부터 음력 초파일인 22일까지 5일간 열리며 전통문화행사, 공연·전시예술 행사,…
03-07
4928
행운은 스스로 만들어 간다. 심산유곡에서 심신을 말끔히 할 수 있다면 그것이 축복이다. 잠시 짬을 내어 고로쇠물이라도 마신다면 당신은 모든 걸 얻는 기분일 것이다.   남원지방에서는 삼국시대 신라와 백제전투 중 지고 있던 병사들이 고로쇠나무에 꽃인 화살틈새로 흘러내린 수액을 마시고 힘이 솟구쳐 전투에서 승리…
02-19
4927
2018년 남원시의회 “열린 의회상 구현”남원시의회(의장 이석보)는 2017년 한 해 지역의 화합과 남원 발전을 위해 열정과 노력을 다하였다. 올해도 변함없이 총16명의 의원들로 구성된 남원시의회는 임시회와 정례회를 비롯하여 내실 있는 의회운영과 현장중심의 의정활동으로 시민과 소통하며, 시정현안에 시민 의견을 적극 수렴하…
01-23
4926
전북 가야유적 호남에서 첫 사적 지정 예고- 남원 두락리․유곡리 고분군 사적 지정(1.23)예고 -▶ 5~6세기 경 역사적 학술적 가치 높이 평가하여 사적 지정▶ 장수 삼봉리 고분군과 침령산성 금년 하반기 사적 추가 신청▶ 전북가야 금년 93억 투자 발굴조사와 유적정비사업 추진▶ 전북가야 유적 발굴조사와 사적지정에 중점을…
01-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