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0년 10월 29일 05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5,917건, 최근 3 건
   

한글을 자랑스럽게 생각하지 않는 정부

글쓴이 : 편집실 날짜 : 2020-10-10 (토) 13:16 조회 : 27

한글을 자랑스럽게 생각하지 않는 정부

[우리문화신문] 김영조 기자 pine9969@hanmail.net  등록 2020.10.08 23:23:27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세계 언어학자들은 이구동성으로 한글을 으뜸글자라고 말합니다. 얼마 전 세상을 떠난 미국의 언어학자 제임스 매콜리 교수는 한글날만 되면 언어학자로서 으뜸 글자를 기리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며 친구 친지, 제자들을 불러 잔치를 하곤 했다지요. 그러면 왜 한글이 이렇게 으뜸글자로 대접받는 것일까요? 먼저 한글은 소리를 낼 때 발음기관의 생긴 모양을 본떠 닿소리(자음)를 만들었기에 과학적이라는 점과 하늘(ㆍ)과 땅(ㅡ)과 사람(ㅣ)을 담아 홀소리(모음)를 만들었기에 철학적이라고 하는 점입니다.

 

멋글씨 김도영 작가가 모든 선과 면을 글자로 꾸민 <세종어진>
▲ 멋글씨 김도영 작가가 모든 선과 면을 글자로 꾸민 <세종어진>

 

또 한글은 배우기 쉬운 글자로 글자 하나하나가 낱소리(하나의 소리)를 표기하는데, 홀소리와 닿소리 음을 합치면 글자가 되고, 여기에 받침을 더해 사용하기도 합니다. 거기에 더해 글자가 질서정연하고 체계적인 파생법으로 만들어졌으며, 한글은 필기체, 인쇄체의 구분이 없고, 대ㆍ소문자의 나눔이 없어서 매우 배우기 쉽다는 점도 큰 특징입니다. 훈민정음 해례본에 있는 정인지의 꼬리글에는 "슬기로운 사람은 아침을 마치기도 전에 깨칠 것이요, 어리석은 이라도 열흘이면 배울 수 있다."라고 쓰여 있을 정도입니다. 하지만 한글의 특징 가운데 더 중요한 것이 따로 있습니다. 그것은 절대군주의 지위에 있으면서도 자신의 기득권을 내려놓고 오로지 백성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창제했다는 점이 훈민정음의 정말 위대한 점입니다.

 

그런데 우리 정부는 그런 위대한 한글을 자랑스럽게 생각하지 않는가 봅니다. 바로 광화문 현판을 대다수 국민이 한글로 달자고 해고 여전히 고종 때 훈련대장이 쓴 한자 현판을 고집하고 있는 것이 그 증거입니다. 문화재청이 고집하는 이유로 문화재 복원은 원형대로 해야 한다는 것을 내밀고 있지만 사실 임태영도 당시 세종 때 ‘원형’을 모르고 썼기에 절대 원형이라고 주장할 수가 없습니다. 또 그 임태영 글씨도 원형이 아닌데, 서체의 윤곽선을 그리고 그 안을 칠하여 채워 넣는 ‘쌍구모본(雙鉤模本)’ 방식이기 때문에 원형 주장이 옹색하게만 보입니다. 이제 제574돌 한글날을 맞아 정부의 깨달음을 원합니다.

 

위 : 작가 강병인 씨와 소목장 김정명 씨가 만든 훈민정음체 광화문 현판 / 아래 : 임태영 글씨를 쌍구모본 방식으로 재현한 문화재청이 고집하는 한자 현판
▲ 위 : 작가 강병인 씨와 소목장 김정명 씨가 만든 훈민정음체 광화문 현판 / 아래 : 임태영 글씨를 쌍구모본 방식으로 재현한 문화재청이 고집하는 한자 현판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총 게시물 5,917건, 최근 3 건
번호 제목 날짜
5917
서서울생명의전화 초등학교 생명존중 교육청소년들을 위한 생명존중교육 지속적 확산 필요  올 해는 코로나19팬데믹의 발생으로 인해 그동안 당연하게 누려왔던 많은 것들이 다양하게 변화되고 또 침해 받고 있다. 그 중에 하나가 예상에 없었던 큰 인명피해가 발생했다는 것이다. 2020년 10월 26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10-28
5916
남원경찰서, 치매안심예방 노인 교통안전교육 실시- 어르신 대상, 찾아가는 교통안전교육 실시 -남원경찰서(서장 강태호)는 27일 오후 15시 남원시 노암동 소재 남원 사회복지관을 방문, 치매안심예방 프로그램에 참여한 어르신 10여명을 대상으로 보행 교통사고의 심각성을 알리고 이를 예방하기 위해 ‘찾아가는 어르신 …
10-28
5915
with 코로나로 인해 변화된 고품격 공연故조갑녀 5주기 추모공연 “춤, 참 맹랑한것이여~!”남원출신 ‘전설의 춤꾼’ 故조갑녀 5주기 추모공연이 30일 오후 7시 조갑녀살풀이명무관에서 펼쳐진다.남원시는 코로나19인해 관객과 출연진의 안전을 고려하여 온라인 비대면 공연을 결정했다.관객들은 유튜브 채널 ‘남원와락’을 통해 공…
10-28
5914
지리산국립공원 가을철 야영장 문화마당 운영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소규모 야외공연 및 비대면 전시회 실시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북사무소(소장 김효진)는 코로나19로 문화적 체험기회가 줄어든 국립공원 야영장 이용객들을 대상으로 가을철 야영장 문화마당을 지난 10월 23일에 실시했다고 밝혔다.이번 가을…
10-26
5913
남원소방서, 의용소방대 전문강사 초등학교 소방안전교육 실시남원소방서(서장 김광수)는 지난 26일 중앙초등학교 6학년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전했다.이번 교육은 의용소방대 전문강사가 중앙초등학교에 방문하여 6학년 50명을 대상으로“4분의 기적을 만드는 사랑의 손깍지”라는 주제로 심폐소생술방법, …
10-26
5912
남원소방서, 치매예방교실 오감자극 소방안전교육 실시남원소방서(서장 김광수)는 지난 22일 남원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 운영하는 치매예방교실과 연계해 오감자극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평소 응급 상황 시 대처가 어려워 위험에 노출되기 쉬운 어르신에게 화재 대응 능력을 갖추기 위해 화재의 발생…
10-23
5911
남원시, 만복사지 성과 과제-남원예촌에서 학술대회 열려-남원에 위치한 만복사지는 과거 위상이 높은 사찰로, 유적은 사적 제349호로 지정돼있다.특히 보물 제43호 만복사지 석조여래입상 등 경내에 현존하는 문화재와 출토 유물의 가치는 매우 높다고 알려져 있다.하지만 지금까지 80년대부터 10여차례의 발굴조사에도 불구하고 창…
10-23
5910
노는 땅에서 수확한 행복한 고구마 나눔남원시자원봉사센터, 한국도로공사 남원지사 연계 사회공헌 활동 펼쳐   남원시자원봉사센터는 10월 23일(금) 한국도로공사 남원지사(지사장 신규성)와 함께 올 한해 정성껏 키운 고구마를 수확하고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하는 행사를 진행하였다. &…
10-23
5909
제26회 남원시민의 장 수여식 개최- 자랑스러운 여러분이 있어 남원시가 빛납니다 -남원시는 10월 23일 시청 강당에서 남다른 애향심으로 지역 발전을 위해 헌신 봉사한 시민에게 제26회 남원시민의 장 수여식을 진행했다.당초 흥부제 기념식에서 남원시민의 장 수여식을 계획하였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흥부제가 고유제…
10-23
5908
남원署, 제 75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개최남원경찰서(서장 강태호)는 지난 10월 21일 오전 11시 30분경 경찰서 4층 만인홀에서 서장, 과장, 지구대장, 김종관 경우회장, 배석기 경찰발전협의회장 등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경 제 75주년 경찰의날 기념식을 개최했다.이날 행사는 코로나19 예방차원으로 최소한의 인원으로 진행…
10-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