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19년 08월 23일 22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4,457건, 최근 1 건
   

이용호 의원, “청정임실’이 지역브랜드, 오염 토양 반입 안돼”

글쓴이 : 시스템관리자 날짜 : 2019-01-24 (목) 11:40 조회 : 40
190124 [이용호의원 보도자료] 이용호 의원, “청정임실’이 지역브랜드, 오염 토양 반입 안돼”.hwp (30.0K), Down : 0, 2019-01-24 11:42:29


이용호 의원,“청정임실’이 지역브랜드, 오염 토양 반입 안돼

- 광주시, 임실 피해 속출 전에 해당 업체 허가 철회하고 원상복구 협조해야

- 환경부, ‘모르쇠식’ 행정 개선하고 관련법 개정에 적극 동참 촉구


  광주광역시에 위치한 한 토양정화업체가 기름 및 중금속으로 오염된 대구광역시의 토양 350여톤을 세 차례에 걸쳐 전북 임실군에 반입해 임실군민들이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은 24일 심민 임실군수 및 신대용 임실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임실군의원 등과 함께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 업체에 대한 광주광역시의 허가 철회 및 조속한 관련 법 개정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어 김학용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과 국회 환노위 수석전문위원, 환경부 상하수도정책관과 간담회를 갖는 등 문제 해결을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


  현행법은 「토양환경보전법」 제23조의7에 따른 환경부 예규1)에 근거해 토양정화시설의 등록·허가 권한을 업체의 사무실 소재지를 관할하는 시·도지사가 갖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업체의 ‘사무실’이 광주에 있다는 이유로 정작 ‘정화시설’이 위치한 임실군과 전라북도는 아무런 허가 및 관리‧감독 권한을 행사 할 수 없는 실정이다.


  이에 이용호 의원은“우리 임실군민 모두가 자랑스럽게 내세우는 지역브랜드가 ‘청정 임실’인데, 청정지역에 오염된 토양을 반입하겠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광주광역시는 임실군에 환경 훼손과 상수도 오염 등의 피해가 속출하기 전에 속히 해당 업체의 등록‧허가를 철회하고 원상복구 할 수 있도록 협조하라”고 강조했다.


  또 이 의원은 “허가권이 정작 토양정화업을 하는 지역에는 없고, 업체의 ‘사무실’이 있는 지역의 시‧도지사에게 주어진 점은 법의 맹점”이라며, “관련 예규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개정을 요청했음에도 님비로 몰아 결국 지역갈등을 유발시킨 환경부의 ‘모르쇠식’ 행정은 더 이상 계속되어서는 안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심민 임실군수는 “광주광역시가 변경등록 한 업체의 토양정화시설은 정화처리 과정중 벤젠 등 특정오염물질이 발생되고 있어 주민들의 건강이 크게 위협받고, 농작물 피해 등 막대한 재앙이 쏟아지고 있다”고 호소하고, “광주광역시의 일방적인 행정처리 행태에 대하여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크게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고 성토했다


  한편, 이용호 의원은 지난 10월 토양정화업을 하려는 자가 ‘정화시설’을 설치 할 경우 ‘시설 소재지’의 관할 지자체에 허가를 받도록 하는 「토양환경보전법 일부개정안」을 대표발의 한 바 있다.


[첨부] 

1. 이용호 국회의원 모두발언 「임실, 청정지역에 오염 토양 반입 안돼」

2. 토양정화업 변경등록 철회 및 토양환경보전법 개정 관련 기자회견문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총 게시물 4,457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날짜
4457
“예산편성부터 사후관리까지”주민참여예산현장 모니터링 실시남원시는 주민참여예산 시민위원회 위원들을 대상으로 모니터링단을 구성하여 지난 22일~ 23일 이틀간에 걸쳐 2019년도 주민참여예산사업 현장 모니터링을 실시했다.2019년도 주민참여예산 제안사업으로 추진했던 사업 중 사업 효과가 우수하고 주민의 관심도가 높은 지…
10:38
4456
남원시, 화장품 지식산업센터 건립 타당성 확보- 지식산업센터 40개 공장 ․ 연구소 기업유치 -남원시 역점사업인 화장품 산업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인프라 조성의 완성이라고 할 수 있는 화장품 지식산업센터 건립 사업이 타당성을 확보했기 때문이다.22일 남원시에 따르면 지난 3월부터 8월일까지 국책 연구기관인 산업연구…
08-22
4455
남원시-남명종합건설(주) “남명더라우” 내국공립 어린이집 설치 위한 업무 협약 체결남원시는 11월 중순 입주예정인 남명더라우 단지 내 국공립 어린이집 설치를 위해 남명종합건설(주)와 지난 22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지난해 12월 ‘영유아보육법’ 개정으로 신규 500세대 이상 공동주택 내 국공립 어린이집을 의…
08-22
4454
적극행정 통해 지자체 경쟁력 갖춰간다.남원시, 공직문화 변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 시도남원시가 공직문화 쇄신을 위해 발 벗고 나선다.시는 지난 20일 공무원들의 적극행정에 대한 이해를 도모하기 위해 인사혁신처 이형복 강사를 초빙하는 등 적극행정으로 나아갈 수 있는 토대와 환경을 구축하고 있다고 전했다.시는 이러한 교육과…
08-21
4453
전북대학교 남원캠퍼스 구축 업무협약화장품‧목칠공예 산업분야 지역혁신 역량강화남원시(시장 이환주)와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는 8.21일 전북대 남원캠퍼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하였다.이날 업무협약은 전북대학교 남원캠퍼스 구축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여 남원시 평생학습도시의 학습공동체 건설 및 지역 인적…
08-21
4452
남원시, 시민이 체감하는 신규사업 140건 발굴 추진- 2020~21년 신규시책 및 국가예산 발굴 보고회 개최 - 남원시는 19일 이환주 시장 주재로 내년도 신규 시책사업 및 2021년 국가예산 확보 발굴보고회를 개최하고 이를 예산에 반영하기 위해 집중적으로 노력하기로 하였다. 부서별로 발굴한 보고사업은 총 140개 사업에 1,051…
08-19
4451
“지금 만나러 갑니다!”찾아가는 모정 간담회주민들과의 소통의 장 마련, 폭염 속 구슬땀 행보 선보여!  남원시 왕정동(동장 황의흥)은 지난 7월 29일부터 8월 8일까지 주민들의 목소리를 좀 더 가까이에서 듣기 위한 『찾아가는 현장 모정 간담회』 진행에 구슬땀을 흘렸다.관내 14개 통, 16개 마을의 주민을 …
08-14
4450
남원시, 지역민과 귀농귀촌인의아름다운 동행을 위한 소통의 장 마련 남원시는 20일부터 9월초까지 총4회에 걸쳐 16개 읍면 지역리더(마을이장) 341명과 관내 귀농귀촌인 등 700여명을 대상으로 「지역민과 귀농귀촌인의 아름다운 동행을 위한 소통의 장」을 개최한다.남원시 귀농귀촌종합지원센터 주관으로 진행되는 이번 설명…
08-14
4449
철도 이용객 맘 편히 다녀오세요- 남원역 임시주차장 161면 조성, 주차난 해소에 크게 한몫 -  남원시는 남원역을 이용하는 시민 및 관광객의 편의를 위하여 남원역 인근에 임시 공영주차장을 조성한다. 이번에 조성될 임시 공영주차장은 한국철도공사 부지에 남원시와 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와 계약을 맺어 일반…
08-14
4448
『남원시⇔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간 업무협약 체결- 남원시 특화품목육성 발굴과 지리산 위기생물종보전에 양기관 협력 - 차별화된 지역특화품목육성 발굴로 농가소득증대는 물론 지역경제의 활로를 모색하고 있는 남원시가 국내 최고의 멸종위기 야생생물 종복원 연구기관인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과 업무협약을…
08-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하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