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 : 2022년 07월 06일 22시 + 즐겨찾기추가
총 게시물 2,341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날짜
61
남원 대구를 열다 -영·호남 관광채널 구축을 위한 남원관광설명회 개최- 남원시는 9월 18일, 대구 노보텔 엠버서더 호텔에서 대구의 관광업계 대표와 관계자 50여명을 초청하여 영·호남의 새로운 관광채널 개척을 위한 관광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에 실시한 관광설명회는 새로운 관광수요 창출을 위해 대구시와 …
09-18
60
“어서 오세요”춘향이와 이도령이 인사드립니다. 남원관문 춘향터널 입구 방문환영 조형물 설치 외지에서 남원으로 진입하는 곳 중에서 차량 최다통행 관문인 춘향터널 입구에 남원 방문을 환영하는 조형물이 설치되어 방문객들을 맞는다.   그네를 타는 춘향이와 이를 바라보는 이도령 그리고 남원을 상징하는 자…
09-18
59
제217회 남원시의회 임시회 주요업무 추진실적 점검 아침, 저녁으로 옷깃을 여미게 만드는 9월, 남원시 의회가 제217회 임시회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지난 14일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개의한 제217회 남원시의회 임시회 상임위원회 회의에서는, 2017년도 주요업무 추진실적과 2018년도 국가예산 확보 추진실적 및 신…
09-18
58
태양광 발전시설 허가기준 확립- 남원시 개발행위허가운영지침 마련 - 남원시가 태양광 발전시설에 대한 허가기준을 확립하고 무분별한 개발행위 방지를 위해 운영지침을 제정하였다.시는 태양광 발전시설에 대한 허가기준을 주 내용으로 ‘개발행위허가 운영지침’을 제정하고 9월8일 발령하였다.   그 동안 태양광 발전…
09-17
57
남원시, 주민참여예산 제안사업 현지활동 전개 남원시는 2018년도 주민참여예산 제안사업 심사를 위한 시민위원회(위원장 이정한) 전체회의를 지난 13일 시청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시민 제안사업은 남원시 홈페이지에 7.1~7.31일까지 1개월간 공고하여 85건 51억7천4백만원이 접수됐다.   이번에 접수된 제…
09-14
56
○ 백두대간 속 잊혀진 운봉가야의 재발견 한명숙 의원입니다.   지난 1981년 광주와 대구를 잇는 88고속도로공사 도중 월산리 가야계 고총에 대한 발굴이 이루어졌습니다. 그 주체가 가야로 밝혀지면서 가야세력인 기문국이 운봉고원에 처음으로 존재를 드러내게 되었습니다.  더불어, 백제왕의 주요 …
09-14
55
  ○ 잊고 있던 가슴 벅찬 이야기 운봉 가야     안녕하십니까? 윤지홍 의원입니다.   저는 오늘 우리의 고향 남원에 대해 이야기 해보려 합니다.   우리의 남원은 외형은 작은 도시입니다.그러나 외형적인 모습과 달리 남원은 수많은 문화와 역사를 간직한 거대한 도시입니다. 그것은…
09-14
54
남원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 양해석 의원부위원장에 한명숙 의원 제7대 남원시의회 4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 양해석 의원이 선출됐다.   부위원장은 한명숙의원이 그리고 예결위원으로는 윤지홍, 전평기, 김정환, 강성원, 김성기 의원이 각각 선임됐으며, 4기 예산결산위원들의 임기는 2018년 6월말까지…
09-14
53
남원시의회, 제217회 임시회 개회 - 2017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심사 등 -   남원시의회(의장 이석보)는 2017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심사를 비롯하여 2017년도 주요업무 추진실적 보고 및 일반안건 심사 등을 위해 9월 13일부터 9월 27일까지 15일간의 일정으로 제217회 임시회를 개회한다.   회의 첫날인 9월…
09-12
52
이환주 시장, 주요사업 현장 방문 - 주요 현안사업 꼼꼼히 챙겨 -   이환주 남원시장이 9. 12(화) 주요 현안사업장을 방문하여 추진률 독려 및 사업현장 격려 등 시정을 꼼꼼하게 챙기고 있다.   인월 지리산 IC진입도로를 시작으로 농촌관광 거점마을, 지리산허브밸리, 드라곤 CC 진입로, 아트센터, 도시활력 증진…
09-12
처음  이전  221  222  223  224  225  226  227  228  229  23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유한회사 남원포유 / 제보전화: 063)625-5857 / FAX: 063) 635-4216
주소: 우)55750 전라북도 남원시 옥샘길 31 (동충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하진상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490]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2015년 8월 10일
발행인·편집인: 하진상